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이효리, 부모님께 건물 선물…가격 보니 ‘충격’

한아름 조회수  

[TV리포트=한아름 기자] 엄청난 화제성을 자랑하는 ‘원탑’ 가수 이효리(45)가 가난했던 과거를 회상하며, 시청자의 눈물을 자극했다. 이러한 가운데, 이효리뿐만 아니라 가수 김재중(38), 아이유(31)도 가난했던 유년 시절을 고백한 바 있다. 화려한 지금의 모습과는 사뭇 다른 과거를 가진 이들의 이야기를 모아 봤다.

가수 이효리가 16일 JTBC ‘엄마, 단 둘이 갈래?’에서 어머니와 함께 거제로 여행을 떠났다.

이날 어머니는 이효리에게 “다시 태어난다면 엄마, 아빠 딸로 태어나고 싶냐”면서 “내 딸로 태어나 줘서 너무 고맙다. 근데 본인(이효리)은 안 그럴 거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음 생에는 부잣집에서 호강하면서 살고 싶겠지? 너무 가난한 집에서 태어났다”라며 이효리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이를 들은 이효리는 “그때 한 고생으로 지금 잘 사는 것 같다”라며 “다시 (엄마, 아빠 딸로) 태어나고 싶다”라고 대답했다. 그러면서 “(엄마, 아빠와 함께) 다른 환경에서 태어나서 생존 본능적인 보호막 말고, 알콩달콩 재미있게 살아보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효리는 가난한 가정사가 공개된 바 있다. 지난 10일 방송에서 이효리 어머니는 남이 버린 연탄을 주워 살았다면서 가난했던 과거를 언급했다. 이효리는 성공 이후 부모님에게 10억 원 상당의 건물을 선물한 것으로 알려졌다.

가수 김재중은 지난달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출연해 학창 시절 가난했던 가정 형편 탓에 급식 대신 컵라면으로 점심을 해결했었다고 고백했다.

아홉 남매의 막내로 태어난 김재중은 “다복하지만 유복하지는 않았다. 부모님 두 분이 아홉 남매를 키운다는 것 자체가 힘들다”라며 “집안 사정이 여의치 않았다. 학교 교재나 준비물도 못 사갔다”라고 학창 시절을 회상했다.

김재중은 “내가 중학생 때 급식이 자유화됐다. 형편 때문에 컵라면 하나를 가져가서 도시락 싸 오는 친구들 반찬으로 한 끼 해결했었다”라며 힘들었던 시절을 언급했다.

성공한 뒤, 김재중은 부모님에게 집을 선물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그가 선물한 집에는 엘리베이터와 사우나 등이 갖춰진 것으로 알려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가수 아이유도 어린 시절 풍족하지 못한 삶을 살았다. 그는 지난 2011년 KBS2 ‘김승우의 승승장구’에 출연해 단칸방에 살았을 정도로 가난했었다고 밝혔다.

아이유는 “유복하게 자랐으나, 어머니가 빚보증을 잘못 서는 바람에 거리로 나앉게 됐다”라며 “가족이 뿔뿔이 흩어졌다. (나는) 할머니, 사촌 언니, 남동생과 함께 단칸방에서 살았다”라고 이야기했다. 추운 집에서 먹을 것도 부족했다는 아이유는 “바퀴벌레도 너무 많았다. 하도 많이 잡아서 맨손으로 때려잡을 수 있을 정도다”라며 웃지 못할 일화를 공개했다.

아이유는 데뷔 이후 노래 ‘좋은 날’, ‘팔레트’, ‘에잇’ 등을 발매하며 ‘국민 가수’로 자리매김했다. 이후 그는 부모님과 함께 해외 여행을 떠나고, 아버지에게 외제 차를 선물하는 등 ‘효녀’ 노릇을 톡톡히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아름 기자 har@tvreport.co.kr / 사진= TV리포트 DB, JTBC ‘엄마, 단 둘이 갈래?’,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 KBS2 ‘김승우의 승승장구’

author-img
한아름
content@tvreport.co.kr

댓글1

300

댓글1

  • 홍대미미

    초심을 잃지않는 모습이 좋아요 잘되서 부모님께 효도하는 모습,,칭찬하고싶네요

[이슈] 랭킹 뉴스

  • 돈 벌려고 '살아있는 거미' 입에 넣은 女가수
  • '현아 결혼' 얼마나 힘들었으면...던, 눈물나는 근황 전해
  • 167cm인데 48kg 강요... 다이어트 스트레스로 '은퇴' 고민한 女스타
  • 부모님이 아이돌 반대... '이화여대' 합격부터 해버린 걸그룹 멤버
  • 건강 찾은 트와이스 정연, '좋은 소식' 전했다...'축하'
  • '유흥업소' 근무 사과한 걸그룹, 손님에 찍힌 영상도 퍼지는 중...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 팔자에 자식 없댔는데… ‘이혼 2번’ 김형자, 3년 전 ‘아들’ 생겼다
    팔자에 자식 없댔는데… ‘이혼 2번’ 김형자, 3년 전 ‘아들’ 생겼다
  • ‘실력·왜색 논란’ 후 잠잠하더니… 르세라핌, 깜짝 놀랄 소식
    ‘실력·왜색 논란’ 후 잠잠하더니… 르세라핌, 깜짝 놀랄 소식
  • 결혼 안 했는데… 벌써 ‘임신 6개월’ 됐다는 여배우, 깜짝 근황
    결혼 안 했는데… 벌써 ‘임신 6개월’ 됐다는 여배우, 깜짝 근황
  • “보너스만 3천만 원?” 역대급 성과 현대차, 성과금 이만큼 받습니다
    “보너스만 3천만 원?” 역대급 성과 현대차, 성과금 이만큼 받습니다
  • “또 베꼈네?” 페라리 빼닮은 샤오미 SUV 등장에 전 세계가 ‘경악’
    “또 베꼈네?” 페라리 빼닮은 샤오미 SUV 등장에 전 세계가 ‘경악’
  • 소름이 쫙 돋네.. 쏘렌토 훔쳤던 도둑들, 충격에 빠지게 만든 ‘이것’
    소름이 쫙 돋네.. 쏘렌토 훔쳤던 도둑들, 충격에 빠지게 만든 ‘이것’
  • 강도 못 건너더니.. 사막서 박살 난 사이버트럭, 충격의 장면 포착
    강도 못 건너더니.. 사막서 박살 난 사이버트럭, 충격의 장면 포착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 팔자에 자식 없댔는데… ‘이혼 2번’ 김형자, 3년 전 ‘아들’ 생겼다
    팔자에 자식 없댔는데… ‘이혼 2번’ 김형자, 3년 전 ‘아들’ 생겼다
  • ‘실력·왜색 논란’ 후 잠잠하더니… 르세라핌, 깜짝 놀랄 소식
    ‘실력·왜색 논란’ 후 잠잠하더니… 르세라핌, 깜짝 놀랄 소식
  • 결혼 안 했는데… 벌써 ‘임신 6개월’ 됐다는 여배우, 깜짝 근황
    결혼 안 했는데… 벌써 ‘임신 6개월’ 됐다는 여배우, 깜짝 근황
  • “보너스만 3천만 원?” 역대급 성과 현대차, 성과금 이만큼 받습니다
    “보너스만 3천만 원?” 역대급 성과 현대차, 성과금 이만큼 받습니다
  • “또 베꼈네?” 페라리 빼닮은 샤오미 SUV 등장에 전 세계가 ‘경악’
    “또 베꼈네?” 페라리 빼닮은 샤오미 SUV 등장에 전 세계가 ‘경악’
  • 소름이 쫙 돋네.. 쏘렌토 훔쳤던 도둑들, 충격에 빠지게 만든 ‘이것’
    소름이 쫙 돋네.. 쏘렌토 훔쳤던 도둑들, 충격에 빠지게 만든 ‘이것’
  • 강도 못 건너더니.. 사막서 박살 난 사이버트럭, 충격의 장면 포착
    강도 못 건너더니.. 사막서 박살 난 사이버트럭, 충격의 장면 포착

추천 뉴스

  • 1
    노민우의 스킨십 철학 "친동생과 뽀뽀, 반한 연예인에게도 바로 입맞춤"('미우새')[종합]

    엔터 

  • 2
    장동민, 24개월 딸 앞에서 '할매가 뿔났다' 재연... 딸은 극구 '거부' ('슈돌')

    TV 

  • 3
    "미친 XX들, 형사처벌 해야"…백종원·고경표, 동물 밀수 행태에 분노 ('백패커2') [종합]

    TV 

  • 4
    박상원, '우리 필승이' 이일화 발언에 분노... 촬영장 폐쇄하고 지현우 해고 명령('순정남')

    TV 

  • 5
    "똥오줌 못 가리냐" 안정환 감독, 뉴벤져스 '역대급 졸전'에 대노 ('뭉찬3')

    TV 

지금 뜨는 뉴스

  • 1
    강한나 "고경표, 여긴 진짜 노동이라고…일손 도우려 출연" ('백패커2')

    TV 

  • 2
    "살면서 본 적 없는 사람"…딘딘, 하차 앞둔 나인우 폭풍 칭찬 ('1박2일') [종합]

    TV 

  • 3
    지예은 "예능 러브라인은 비즈니스, 강훈과는 어떻게 될지 몰라"('런닝맨')

    TV 

  • 4
    "공기가 이상해"…나인우X연정훈, 마지막 출근길에 애써 덤덤 ('1박2일')

    TV 

  • 5
    "생활비 더 필요" VS "내가 은행이냐"...'돈줄부부'에 오은영 "갑갑하고 슬퍼" ('결혼지옥')

    종합 

공유하기

1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