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리포트=이예은 기자] 대한민국 대표 범죄 액션 영화 ‘범죄도시3’이 더욱 진화된 세계관을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범죄도시3’는 대체불가 형사 마석도(마동석 분)가 서울 광수대로 이동 후, 신종 마약 범죄 사건의 배후인 주성철(이준혁 분)과 마약 사건에 연루된 또 다른 빌런인 리키(아오키 무네타카 분)를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액션 영화다. 

개봉에 앞서 공개된 메인 포스터 속에는 마석도와 빌런인 주성철과 리키의 강렬한 대치가 담겨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특히 마석도 그 자체인 배우 마동석의 압도적인 아우라가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그러나 그에게 절대 밀리지 않는 포스를 보여주는 3세대 빌런들의 위압적인 모습은 예비 관람객들의 긴장감을 유발한다. 

여기에 “시원하게 싹 쓸어버린다!”라는 카피는 지역도 국경도 제한 없이 나쁜 놈들을 잡는 마석도의 맹활약을 예고한다. 

‘범죄도시3’에는 그동안 마동석과 호흡을 맞춰 온 김만재(김민재 분)가 서울 광역수사대의 새로운 팀원으로 등장해 더 큰 판에서의 완벽한 케미를 보여줄 전망이다. 또 ‘범죄도시’ 시리즈의 공식 신스틸러 장이수의 뒤를 잇는 초롱이(고규필 분)과 김양호(전석호 분)가 모습을 드러낸다고 해 기대감을 모은다. 

한편, ‘범죄도시3’는 오는 31일 국내 극장가를 찾아 팽팽한 긴장감을 더할 예정이다. 

이예은 기자 yelight0928@naver.com / 사진= 영화 ‘범죄도시3’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