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디카프리오 “다작 배우 되고파”…성공했어도 연기 열정 그대로

TV리포트 조회수  

[TV리포트=김현재 기자]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49)가 자신이 50세가 되기 전 하고 싶은 일을 공개했다.

20일(현지시각) 디카프리오는 ABC 뉴스의 ‘굿모닝 아메리카’에 출연해 그의 최신 영화인 ‘킬러스 오브 더 플라워 문'(Killers of the Flower Moon)에 대한 얘기를 나눴다.

외신이 디카프리오에게 50세가 되기 전에 이루고 싶은 것에 대해 묻자 그는 “영화 한 편만 더 주세요”라고 답하며 또 다른 역할로 카메라 앞에 서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다작을 하고 싶다는 뜻이었다.

이어 디카프리오를 자주 취재하던 기자가 “당신은 현재 49세입니다. 도대체 어떻게 된 일인가요?”라고 물으며 빠르게 지나간 세월을 언급하자 디카프리오는 “모르겠다”라고 답하며 “우리의 첫 인터뷰는 아마 30년 전이었을 것이다”라며 추억을 회상하기도 했다.

한편, ‘플라워 킬링 문'(Killers of the Flower Moon)은 마틴 스콜세지가 연출과 각본을 맡은 작품으로, 데이비드 그랜의 동명의 논픽션 책을 원작으로 한 영화이다. 이 영화는 진정한 사랑과 말할 수 없는 배신이 교차하는 서부 범죄극으로 ‘어니스트 버트하트’와 ‘몰리 카일리’의 이루어질 수 없는 로맨스를 중심트로 오세이지족에게 벌어지는 금찍한 비극 실화를 그려냈다.

영화에서 디카프리오는 오클라호마 지역에서 부유한 오세이지 여성 ‘몰리’와 결혼하는 백인 남성인 ‘어니스트 버크하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김현재 기자 khj@tvreport.co.kr / 사진= ‘플라워 킬링 문’ 메인 예고편

author-img
TV리포트
newsade@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해외] 랭킹 뉴스

  • 가수 양승림, 지역 비하 발언..."너희 거짓말 잘하기로 유명해" [룩@차이나]
  • 예능 '오징어게임' 우승자 "10개월 지났는데 상금 아직 안 줘" [할리웃통신]
  • 라이언 레이놀즈, '데드풀3' 유출에 일침..."망치지 말라" [할리웃통신]
  • 마크 러팔로 "촬영 중 채닝 테이텀 고막 터뜨렸다" [할리웃통신]
  • 킴 카다시안, '축구광' 아들 위해 초대형 생일파티...남다른 재력 [할리웃통신]
  • 서희원 전 남편 "불안에 빠졌다" 손편지 고백 [룩@차이나]

[해외] 공감 뉴스

  • '명품백 트리' 만든 스타, '한정판 바비인형 트리'도 선봬 [할리웃통신]
  • 브리트니 스피어스 "내가 싱글이라니..." 이혼 후 심경 [할리웃 통신]
  • 수하물 '20분' 기다리고 투정 부린 스타..."전용기 타는 줄" [룩@차이나]
  • '자폐증' 고백한 女배우...네티즌 반응은 '싸늘' [할리웃통신]
  • '나체 활보' 아만다 바인즈, 연예계 복귀 [할리웃통신]
  • '1조 자산가'와 결혼하는 미녀 스타..."처음엔 시댁서 반대" [룩@차이나]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뺨 때려달란 요청에 3초 고민 후 승낙했다는 배우
  • 아내가 배우인데 출연작 안 본다는 남편
  • ‘프로키서’와 ‘강동원 키스녀’가 펼치는 본격 로맨스
  • 독특한 음색으로 많은 주목 받았던 이하이, 2년 만에 깜짝 근황 전했다
  • “능력도 없으면서” 11년간 축구 선수 뒷바라지한 아내가 들은 말
  • ‘출연만 했다 하면 대박’이라는 41세 여배우가 선택한 차기작
  • “역시는 역시다” 공개 전부터 난리 난 이하늬의 사극 모먼트
  • “우리가 해냈다!” 방탄소년단 10년 여정 담은 다큐, 여기서 공개된다
  • 원조 트로트 1등, 한동안 잠잠하더니 광주 행차한다는데…
  • ‘AI 신인 아이돌’로 난리난 남자 가수 정체 알고 보니…
  • “아이돌 아니냐” 난리 났던 박은빈, 반가운 소식 전했다
  • ‘내년 1월 입대’ 박재정, 10년을 담은 마지막 공연 소식 알렸다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T포토] 복현규 '훈훈함 MAX'

    포토 

  • 2
    [T포토] 복현규 '애교도 가능해'

    포토 

  • 3
    에이티즈·더로즈, 4대 기획사 아닌데 '빌보드' 진입한 K-돌들 [종합]

    가요 

  • 4
    방탄 RM·뷔 가고 진 온다...전역 D-6개월

    이슈 

  • 5
    김희애, 일상서도 우아 그 자체...마네킹이 따로 없네

    스타 

[해외] 인기 뉴스

  • 가수 양승림, 지역 비하 발언..."너희 거짓말 잘하기로 유명해" [룩@차이나]
  • 예능 '오징어게임' 우승자 "10개월 지났는데 상금 아직 안 줘" [할리웃통신]
  • 라이언 레이놀즈, '데드풀3' 유출에 일침..."망치지 말라" [할리웃통신]
  • 마크 러팔로 "촬영 중 채닝 테이텀 고막 터뜨렸다" [할리웃통신]
  • 킴 카다시안, '축구광' 아들 위해 초대형 생일파티...남다른 재력 [할리웃통신]
  • 서희원 전 남편 "불안에 빠졌다" 손편지 고백 [룩@차이나]

지금 뜨는 뉴스

  • 1
    개그우먼 정재윤, 교수됐다... 강의 평가 보며 "고마워, 학생들"('프리한 닥터')

    TV 

  • 2
    티모시 샬라메 주연 '웡카', 32개국서 1위...국내 개봉은 언제?

    영화 

  • 3
    '짠한형' 한선화 "공백기 길어질 때 불안...웃는데 눈빛에 목적 있는 타입 좋아" [종합]

    엔터 

  • 4
    채정안, 서운함 폭발 "男들, 내 옆에 오려고 하는데.. 너희는 왜"

    이슈 

  • 5
    방탄, 비즈니스 아닌 진짜 '가족'이었다...진·제이홉은 군 '휴가' 내고 나와

    이슈 

[해외] 추천 뉴스

  • '명품백 트리' 만든 스타, '한정판 바비인형 트리'도 선봬 [할리웃통신]
  • 브리트니 스피어스 "내가 싱글이라니..." 이혼 후 심경 [할리웃 통신]
  • 수하물 '20분' 기다리고 투정 부린 스타..."전용기 타는 줄" [룩@차이나]
  • '자폐증' 고백한 女배우...네티즌 반응은 '싸늘' [할리웃통신]
  • '나체 활보' 아만다 바인즈, 연예계 복귀 [할리웃통신]
  • '1조 자산가'와 결혼하는 미녀 스타..."처음엔 시댁서 반대" [룩@차이나]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뺨 때려달란 요청에 3초 고민 후 승낙했다는 배우
  • 아내가 배우인데 출연작 안 본다는 남편
  • ‘프로키서’와 ‘강동원 키스녀’가 펼치는 본격 로맨스
  • 독특한 음색으로 많은 주목 받았던 이하이, 2년 만에 깜짝 근황 전했다
  • “능력도 없으면서” 11년간 축구 선수 뒷바라지한 아내가 들은 말
  • ‘출연만 했다 하면 대박’이라는 41세 여배우가 선택한 차기작
  • “역시는 역시다” 공개 전부터 난리 난 이하늬의 사극 모먼트
  • “우리가 해냈다!” 방탄소년단 10년 여정 담은 다큐, 여기서 공개된다
  • 원조 트로트 1등, 한동안 잠잠하더니 광주 행차한다는데…
  • ‘AI 신인 아이돌’로 난리난 남자 가수 정체 알고 보니…
  • “아이돌 아니냐” 난리 났던 박은빈, 반가운 소식 전했다
  • ‘내년 1월 입대’ 박재정, 10년을 담은 마지막 공연 소식 알렸다

추천 뉴스

  • 1
    [T포토] 복현규 '훈훈함 MAX'

    포토 

  • 2
    [T포토] 복현규 '애교도 가능해'

    포토 

  • 3
    에이티즈·더로즈, 4대 기획사 아닌데 '빌보드' 진입한 K-돌들 [종합]

    가요 

  • 4
    방탄 RM·뷔 가고 진 온다...전역 D-6개월

    이슈 

  • 5
    김희애, 일상서도 우아 그 자체...마네킹이 따로 없네

    스타 

지금 뜨는 뉴스

  • 1
    개그우먼 정재윤, 교수됐다... 강의 평가 보며 "고마워, 학생들"('프리한 닥터')

    TV 

  • 2
    티모시 샬라메 주연 '웡카', 32개국서 1위...국내 개봉은 언제?

    영화 

  • 3
    '짠한형' 한선화 "공백기 길어질 때 불안...웃는데 눈빛에 목적 있는 타입 좋아" [종합]

    엔터 

  • 4
    채정안, 서운함 폭발 "男들, 내 옆에 오려고 하는데.. 너희는 왜"

    이슈 

  • 5
    방탄, 비즈니스 아닌 진짜 '가족'이었다...진·제이홉은 군 '휴가' 내고 나와

    이슈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