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댓글부대’ 김동휘 “댓글에 일희일비…비판 받아들이고 비난 흘려들어” [인터뷰②]

김연주 조회수  

[TV리포트=김연주 기자] 영화 ‘댓글부대’로 약 2년 만에 스크린 복귀를 앞둔 배우 김동휘가 댓글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영화 ‘댓글부대’로 관객과 만나는 배우 김동휘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영화 ‘댓글부대’는 기업에 대한 기사를 쓴 후 정직당한 기자 ‘임상진'(손석구 분)에게 온라인 여론을 조작했다는 익명의 제보자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다. 전작 ‘성실한 나라의 앨리스’를 통해 한국 사회를 적나라하면서도 유쾌하게 풍자하며 언론과 평단에게 ‘충무로 차세대 감독’으로 주목받은 안국진 감독의 신작으로 눈길을 끈다. 

이날 인터뷰에서 김동휘는 “이번 작품을 촬영하면서 온라인 커뮤니티의 존재를 처음 알게 됐다”며 “연기하는 데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유명한 커뮤니티들을 찾아봤고, 각각 어떤 성향을 가지고 있는지 파악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다양한 커뮤니티 속 다채로운 카테고리 안에 영화와 드라마, 배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게시판이 있었다”며 “그 안에서 작품에 대한 열띤 토론이 이루어지고 있었다. 신기한 경험이었다”고 전했다.

‘댓글부대’는 사회를 떠들썩하게 만든 무형의 조직 댓글부대의 존재를 두고 묵직한 질문을 건넨다. 이와 관련해 김동휘는 “제가 출연한 작품이 공개될 때만 댓글을 본다. 대중이 작품을 어떻게 봐주시는지 평가가 궁금하다”며 “그 외에는 애써 찾아보지 않으려고 한다”고 털어놨다. 

이어 “데뷔 초에는 댓글 하나에 일희일비했는데, 지금은 똑똑하게 받아들이려고 한다”며 “댓글을 읽고 상처받는 자체가 불필요한 일이라 생각한다. 비판은 지향하되 비난은 지양하자는 주의다. 이유와 근거가 있는 비판은 받아들이지만, 비난은 근거가 없기 때문에 흘려듣는 편”이라고 부연했다.

이번 작품에 대한 만족도를 묻자 “100%다. 안국진 감독님께서 처음부터 자신감을 보이셨다. 저는 그런 감독님을 믿고 따라갔다”며 “결과적으로 감독님이 제일 잘하는 이야기를 스타일리시하게 만들어냈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댓글부대’는 오는 27일 개봉 예정이다. 

김연주 기자 yeonjuk@tvreport.co.kr / 사진= 에이스메이커스무비웍스

author-img
김연주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인터뷰] 랭킹 뉴스

  • 류준열 "가학적이라는 비판, 의도가 잘 전달된 거 같아 오히려 만족" ('더 에이트 쇼') [인터뷰②]
  • '댓글부대' 홍경 "매번 위기감 느껴...어디로 튈지 모르는 연기 보여주고파" [인터뷰]
  • '파묘' 미술감독 "사용된 흙만 20톤...이게 세트야? 싶은 모든 것 만들었다" [인터뷰]
  • '댓글부대' 김동휘 "오늘 최민식 선배님께 천만 축하 연락...영화 보러 오시기로 약속" [인터뷰①]
  • '댓글부대' 김동휘 "신인상 4관왕? 부담 안 가지려고...상 때문에 잘하면 안 되니까" [인터뷰③]
  • 손석구 "작가로 전향할 생각도...한 번뿐인 인생 다 해보고 싶다" [인터뷰③]

당신을 위한 인기글

  • 10년 방치된 백화점 부지에, 아파트값 하락까지…비명소리 들린다는 지역
    10년 방치된 백화점 부지에, 아파트값 하락까지…비명소리 들린다는 지역
  • 13년 전 비트코인에 전 재산 투자한 남성…지금 이렇게 산다는데
    13년 전 비트코인에 전 재산 투자한 남성…지금 이렇게 산다는데
  • ‘190억 빚 늘어나’ 임채무의 두리랜드, 장사 안되는 이유 따로 있었다
    ‘190억 빚 늘어나’ 임채무의 두리랜드, 장사 안되는 이유 따로 있었다
  • 역시 의리있네… 반가운 소식 전한 배우
    역시 의리있네… 반가운 소식 전한 배우
  • 결혼식 시즌, 하객패션 완벽 가이드: 여성스러움과 세련됨을 한 번에
    결혼식 시즌, 하객패션 완벽 가이드: 여성스러움과 세련됨을 한 번에
  • 멀버리, 골프 애호가를 위한 라이프스타일 캡슐 컬렉션 선봬
    멀버리, 골프 애호가를 위한 라이프스타일 캡슐 컬렉션 선봬
  • 롯데마트 의왕점 리뉴얼, ‘체류형 매장’으로 변신
    롯데마트 의왕점 리뉴얼, ‘체류형 매장’으로 변신
  • 토큰증권·분기배당·밸류업…22대 국회 법제화 ‘주목’
    토큰증권·분기배당·밸류업…22대 국회 법제화 ‘주목’
  • 결국은 테슬라… 현대차부터 토요타·닛산까지 ‘기가캐스팅’
    결국은 테슬라… 현대차부터 토요타·닛산까지 ‘기가캐스팅’
  • ‘발만 동동’ 프랜차이즈업계 “하반기 계약서 바꾸다 끝날 판”
    ‘발만 동동’ 프랜차이즈업계 “하반기 계약서 바꾸다 끝날 판”
  • ‘얼차려’ 사망 훈련병 지휘관은 여군? 신상 무분별 확산 (+육군 답변)
    ‘얼차려’ 사망 훈련병 지휘관은 여군? 신상 무분별 확산 (+육군 답변)
  • 조규성과 관련된 좋은 이야기가 전해졌다… 유럽에서 전해진 소식 (+이유)
    조규성과 관련된 좋은 이야기가 전해졌다… 유럽에서 전해진 소식 (+이유)

당신을 위한 인기글

  • 10년 방치된 백화점 부지에, 아파트값 하락까지…비명소리 들린다는 지역
    10년 방치된 백화점 부지에, 아파트값 하락까지…비명소리 들린다는 지역
  • 13년 전 비트코인에 전 재산 투자한 남성…지금 이렇게 산다는데
    13년 전 비트코인에 전 재산 투자한 남성…지금 이렇게 산다는데
  • ‘190억 빚 늘어나’ 임채무의 두리랜드, 장사 안되는 이유 따로 있었다
    ‘190억 빚 늘어나’ 임채무의 두리랜드, 장사 안되는 이유 따로 있었다
  • 역시 의리있네… 반가운 소식 전한 배우
    역시 의리있네… 반가운 소식 전한 배우
  • 결혼식 시즌, 하객패션 완벽 가이드: 여성스러움과 세련됨을 한 번에
    결혼식 시즌, 하객패션 완벽 가이드: 여성스러움과 세련됨을 한 번에
  • 멀버리, 골프 애호가를 위한 라이프스타일 캡슐 컬렉션 선봬
    멀버리, 골프 애호가를 위한 라이프스타일 캡슐 컬렉션 선봬
  • 롯데마트 의왕점 리뉴얼, ‘체류형 매장’으로 변신
    롯데마트 의왕점 리뉴얼, ‘체류형 매장’으로 변신
  • 토큰증권·분기배당·밸류업…22대 국회 법제화 ‘주목’
    토큰증권·분기배당·밸류업…22대 국회 법제화 ‘주목’
  • 결국은 테슬라… 현대차부터 토요타·닛산까지 ‘기가캐스팅’
    결국은 테슬라… 현대차부터 토요타·닛산까지 ‘기가캐스팅’
  • ‘발만 동동’ 프랜차이즈업계 “하반기 계약서 바꾸다 끝날 판”
    ‘발만 동동’ 프랜차이즈업계 “하반기 계약서 바꾸다 끝날 판”
  • ‘얼차려’ 사망 훈련병 지휘관은 여군? 신상 무분별 확산 (+육군 답변)
    ‘얼차려’ 사망 훈련병 지휘관은 여군? 신상 무분별 확산 (+육군 답변)
  • 조규성과 관련된 좋은 이야기가 전해졌다… 유럽에서 전해진 소식 (+이유)
    조규성과 관련된 좋은 이야기가 전해졌다… 유럽에서 전해진 소식 (+이유)

추천 뉴스

  • 1
    정려원 "촬영장에선 트레이닝복 즐겨 입어...편한 게 가장 좋아"

    이슈 

  • 2
    "사랑할 운명"... '선업튀' 변우석, 김혜윤과 함께한 모든 시간들 기억했다[종합]

    엔터 

  • 3
    BTS, 군대서 반가운 아이돌 만났다...팬들 환호

    이슈 

  • 4
    '피도 눈물도' 하연주, 이소연에 역습 "두 배로 갚아줄 것"...쓰러진 서하준 [종합]

    TV 

  • 5
    송혜교 "연기 잘한다는 칭찬은 질리지 않아...코미디 장르 해보고파"

    이슈 

지금 뜨는 뉴스

  • 1
    '용수정' 권화운, 스캔들 배후 찾으려다 해고된 엄현경에 "알아서 뭘 할 건데?" 답답

    TV 

  • 2
    '이혼' 안재현이 게이?...직접 입장 밝혔다 '충격'

    이슈 

  • 3
    천둥♥미미 결혼식 하객 라인업이...진짜 놀랄 정도

    이슈 

  • 4
    결혼 100일 지났는데 '시력' 잃은 男스타...안타까운 소식

    이슈 

  • 5
    임신 준비한다던 '이상순♥'이효리, 무거운 이야기 꺼냈다...

    종합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