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야괴담회' 오마이걸 유아 "회사 이사해도 따라오는 귀신 있다"

기사입력 2021.07.22 10:35 PM
'심야괴담회' 오마이걸 유아 "회사 이사해도 따라오는 귀신 있다"

[TV리포트=김은정 기자] 유아가 소속사에서 유명한 괴담을 전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 '심야괴담회'는 ‘침입자, 낯선자의 방문’ 특집으로 오마이걸 유아가 괴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아는 "너무 오고 싶었다. 대표님한테 나가고 싶다고 부탁한 첫 프로그램이다. 부모님과 파일럿 때부터 애청자였고, 멤버들도 이 프로그램을 좋아한다"고 말했다.

"겁쟁이지만 무서운 얘기 좋아한다"는 괴담 마니아 유아는 "회사에 귀신이 살고 있다"면서 오마이걸 멤버들이 겪은 섬뜩한 귀신 목격담을 전했다. 유아가 소속된 WM엔터테인먼트는 B1A4, 오마이걸, 온앤오프 등 여러 아이돌 그룹의 회사.

유아는 "이전 방배동 사옥에 단발 귀신이 있었다. 작은 여자아이인데 B1A4 선배님도 목격한 귀신이다. 어느날 연습생 시절 미미라는 친구가 연습실에서 연습을 하고 있었는데, 뒤쪽에 문에서 팔이 나왔다고 하더라. 문은 닫힌 상태여서 너무 놀라 문을 열었는데 아무도 없었다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회사를 망원동으로 옮겼는데 귀신이 따라왔다"고 밝힌 유아는 "멤버 중 승희가 귀신을 잘 보는데 단발 귀신 있다고 하더라. 로비, 3층, 5층 등 여기저기 있다고 했다. 너무 무서웠다"고 말했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방송화면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