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스먼저’ 감우성♥김선아 “첫 촬영부터 키스”

기사입력 2018-01-29 10:12:45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조혜련 기자] 배우 감우성 김선아가 드라마 제목처럼 진행된 촬영 현장에 대해 공개했다.



감우성 김선아는 오는 2월 20일 첫 방송될 SBS 새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배유미 극본, 손정현 연출)에서 각각 손무한 안순진으로 분해 시청자와 만난다.



‘키스 먼저 할까요’ 제작진에 따르면 감우성 김선아는 첫 촬영부터 ‘키스신’을 찍어야 했다고. 쉽지 않은 상황에도 두 배우는 상대방을 향한 배려심과 케미를 빛내며 촬영 현장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두 배우가 함께 한 첫 촬영은 1차 티저에서 공개된 장면. 삶에 있어서는 성숙한 두 남녀가 서로를 바라보고 다가서며 입을 맞추기까지 작은 것 하나도 놓쳐선 안되는, 섬세한 감정선과 표현력이 필요했던 중요한 장면이다. 감우성, 김선아 두 배우는 아직 차가운 바람이 부는 가운데 그날의 촬영 내용을 숙지, 다양한 논의를 나눈 끝에 완벽히 촬영을 마쳤다.



함께 한 첫 촬영부터 완벽한 호흡을 보여준 두 사람인 만큼, 이후 진행되는 촬영에서도 완벽히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리얼 어른 멜로’라는 장르가 말해주듯, 극중 감우성 김선아 두 배우가 함께하는 장면이 많다고. 두 배우의 호흡과 케미가 특별하고 완벽하다면 리얼 어른 멜로 ‘키스 먼저 할까요’는 더 기대될 수밖에 없다.



‘키스 먼저 할까요’는 좀 살아본 사람들의 서툰 사랑을 그린 리얼 어른 멜로. 좀 살아본 사람들의 상상불가, 어디서도 본 적 없는 사랑이야기 ‘키스 먼저 할까요’는 2월 20일 첫 방송된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SM C&C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김재욱, 악플→SNS 탈퇴…점점 커지는 '며느리' 논란 [종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개그맨 김재욱이 돌연 SNS 계정을 폐쇄했다. 가족 예능 프로그램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뭇매를 맞은 것이 그 원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김재욱과 아내 박세미는 현재 방송 중인 MBC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끄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방송에서는 결혼 6년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의 눈물 겨운 시집살이가 공개됐다. 임신 8개월의 몸인 그녀는 20개월 아들까지 데리고 남편 김재욱 없이 힘겹게 시댁에 도착했다. 이어 만삭의 몸으로 음식준비까지 거들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구했다. 박세미의 시부모님은 자녀계획에 관여하는가 하면, 제왕절개를 하라는 의사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며느리에게 자연분만을 요구했다.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한 발 물러나 우유부단한 태도를 보인 김재욱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결국 김재욱은 쏟아지는 관심과 악플에 부담을 느꼈는지 SNS를 탈퇴했다. 대체 김재욱은 이 프로그램에 왜 출연한 걸까. 이 프로그램을 통해 김재욱이 얻고 가는 것은 무엇인지 볼수록 의문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