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4월에도 ‘팬사인회’…유명 男배우,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

한아름 조회수  

[TV리포트=한아름 기자] 할리우드 명예의 거리 입성자인 배우 데브니 콜먼이 사망했다. 향년 92세였다.

지난 17일(현지 시간), 외신 매체 ‘TMZ’가 배우 데브니 콜먼이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데브니 콜먼의 딸인 퀸시 콜먼은 “데브니 콜먼은 2024년 5월 16일 오후 1시 50분 자택에서 숨을 거뒀다”라고 전했다. 그는 “아버지는 호기심이 많고, 여유로운 마음을 가졌었다. (데브니 콜먼은) 열정, 욕망, 유머로 불타오르는 영혼을 가지고 있었다”며 “데브니 콜먼의 영혼은 그를 사랑하는 사람과 유산을 통해 영원히 빛날 것이다”라고 데브니 콜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데브니 콜먼의 지인인 작가 앨리슨 마티노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통해 그를 추모했다. 그는 “나는 1987년 진행된 나의 16살 생일파티에서 데브니 콜먼을 처음 만났다”며 “데브니 콜먼은 우리 삶의 일부였다. 그는 끔찍한 남자 역할을 많이 했지만 정말 반짝거리는 고양이 같은 사람이었다”라며 데브니 콜먼을 추억했다. 

최근 데브니 콜먼의 건강 상태가 악화됐다. 데브니 콜먼은 건강상의 이유로 지난 4월 예정돼 있던 팬 사인회에 불참했다.

한편, 1932년 출생인 데브니 콜먼은 지난 1964년 데뷔해 약 60년간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배우로 활동했다.

영화 ‘스튜어트 리틀’, ‘형사 가제트’ 등에 출연한 데브니 콜먼은 골든 글로브상 후보에 3번 지명되고, 프라임타임 에미상 후보에 6번 지명된 바 있다.

데브니 콜먼은 골든글로브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며 할리우드 명예의 거리에 입성했다.

한아름 기자 har@tvreport.co.kr / 사진= 영화 ‘9 to 5’, 앨리슨 마티노 소셜네트워크서비스

관련기사

author-img
한아름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해외] 랭킹 뉴스

  • 팬과 불륜 저지른 男스타, '성관계' 횟수까지 공개됐다...
  • '연 7억' 벌던 일본 동요 천재 노노카, 더 놀라운 근황 전해...
  • '여신'이라 불리는 女스타, 남친에 차였다...이유보니 '납득'
  • 인기 배우 차로 뛰어든 팬, 결국...안타까운 소식
  • "오늘만 男 성기 15개 봐"...女모델, 받은 메시지 싹 공개했다 '충격'
  • 격렬하게 성관계 장면 찍던 男女배우, 가구 부러트렸다...사진 보니 '충격'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친엄마 기억나냐?” 질문에 고현정·정용진 딸의 대답
    “친엄마 기억나냐?” 질문에 고현정·정용진 딸의 대답
  • 1,300억 수준이라는 ‘이건희’ 단독주택 5채…누가 물려받았을까?
    1,300억 수준이라는 ‘이건희’ 단독주택 5채…누가 물려받았을까?
  • 의사 연봉도 초라하게 만든다는 상위 0.1% 직군 연봉, 얼마냐면…
    의사 연봉도 초라하게 만든다는 상위 0.1% 직군 연봉, 얼마냐면…
  • “어? 스쿨존, 이상하네” 30km/h 제한인 줄 알았다가 과태료 받고 오열!!
    “어? 스쿨존, 이상하네” 30km/h 제한인 줄 알았다가 과태료 받고 오열!!
  • “돈 많아도 안 사지” 리막, “전기 슈퍼카 의미없다.” 발언 논란
    “돈 많아도 안 사지” 리막, “전기 슈퍼카 의미없다.” 발언 논란
  • “어? 단종 됐어요?” 포터2, 봉고3 강제로 계약하자 벌어진 상황
    “어? 단종 됐어요?” 포터2, 봉고3 강제로 계약하자 벌어진 상황
  • 고속도로 주행 편하게 해주는 ‘크루즈 컨트롤’ 기능, 비싼 돈 줬어도 이때만큼은 쓰면 큰일납니다!!
    고속도로 주행 편하게 해주는 ‘크루즈 컨트롤’ 기능, 비싼 돈 줬어도 이때만큼은 쓰면 큰일납니다!!
  • “현대차 베꼈나?” 어디서 많이 본 국산차 디자인, 이탈리아 ‘이 차’의 정체
    “현대차 베꼈나?” 어디서 많이 본 국산차 디자인, 이탈리아 ‘이 차’의 정체
  • “어? 갑자기 과태료?” 단속차량 없는데 갑자기 걸린 운전자들 오열!!
    “어? 갑자기 과태료?” 단속차량 없는데 갑자기 걸린 운전자들 오열!!
  • “현대차 승부수 던졌다” 인도 생산량 확대, 4조원대 자금 투입
    “현대차 승부수 던졌다” 인도 생산량 확대, 4조원대 자금 투입
  • “지났죠? 과태료 내세요.” 운전자들, 빨간불 아닌데 경찰이 시비건다 난리!
    “지났죠? 과태료 내세요.” 운전자들, 빨간불 아닌데 경찰이 시비건다 난리!
  • “이러면 테슬라 계약 취소!” 자율주행 쓰다 경찰차 들이 받아 논란
    “이러면 테슬라 계약 취소!” 자율주행 쓰다 경찰차 들이 받아 논란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친엄마 기억나냐?” 질문에 고현정·정용진 딸의 대답
    “친엄마 기억나냐?” 질문에 고현정·정용진 딸의 대답
  • 1,300억 수준이라는 ‘이건희’ 단독주택 5채…누가 물려받았을까?
    1,300억 수준이라는 ‘이건희’ 단독주택 5채…누가 물려받았을까?
  • 의사 연봉도 초라하게 만든다는 상위 0.1% 직군 연봉, 얼마냐면…
    의사 연봉도 초라하게 만든다는 상위 0.1% 직군 연봉, 얼마냐면…
  • “어? 스쿨존, 이상하네” 30km/h 제한인 줄 알았다가 과태료 받고 오열!!
    “어? 스쿨존, 이상하네” 30km/h 제한인 줄 알았다가 과태료 받고 오열!!
  • “돈 많아도 안 사지” 리막, “전기 슈퍼카 의미없다.” 발언 논란
    “돈 많아도 안 사지” 리막, “전기 슈퍼카 의미없다.” 발언 논란
  • “어? 단종 됐어요?” 포터2, 봉고3 강제로 계약하자 벌어진 상황
    “어? 단종 됐어요?” 포터2, 봉고3 강제로 계약하자 벌어진 상황
  • 고속도로 주행 편하게 해주는 ‘크루즈 컨트롤’ 기능, 비싼 돈 줬어도 이때만큼은 쓰면 큰일납니다!!
    고속도로 주행 편하게 해주는 ‘크루즈 컨트롤’ 기능, 비싼 돈 줬어도 이때만큼은 쓰면 큰일납니다!!
  • “현대차 베꼈나?” 어디서 많이 본 국산차 디자인, 이탈리아 ‘이 차’의 정체
    “현대차 베꼈나?” 어디서 많이 본 국산차 디자인, 이탈리아 ‘이 차’의 정체
  • “어? 갑자기 과태료?” 단속차량 없는데 갑자기 걸린 운전자들 오열!!
    “어? 갑자기 과태료?” 단속차량 없는데 갑자기 걸린 운전자들 오열!!
  • “현대차 승부수 던졌다” 인도 생산량 확대, 4조원대 자금 투입
    “현대차 승부수 던졌다” 인도 생산량 확대, 4조원대 자금 투입
  • “지났죠? 과태료 내세요.” 운전자들, 빨간불 아닌데 경찰이 시비건다 난리!
    “지났죠? 과태료 내세요.” 운전자들, 빨간불 아닌데 경찰이 시비건다 난리!
  • “이러면 테슬라 계약 취소!” 자율주행 쓰다 경찰차 들이 받아 논란
    “이러면 테슬라 계약 취소!” 자율주행 쓰다 경찰차 들이 받아 논란

추천 뉴스

  • 1
    "나 운다, 울어" 남보라, 발달장애 동생 대회 수상에 행복... 울고 웃었다

    이슈 

  • 2
    운명의 5:5 풋살 대결... JYP 주연·박제윤·박제언·김태훈·성진수 '탈락' ('뭉찬')

    TV 

  • 3
    '미녀와 순정남' 차화연, 딸 살아 있다는 무당 말에 깜짝... 임수향=박도라 진실 알았다

    TV 

  • 4
    이경규 "이소룡 없었으면 '복수혈전'도 없었다. 내후년 쯤 액션영화 선보일 것"

    TV 

  • 5
    '금빛열차 온돌방 호강→낙오 여행'... 딘딘, 뉴진스 기대했다 '실망' ('1박 2일')

    TV 

지금 뜨는 뉴스

  • 1
    유인나도 당한 중고거래 사기 "고소한다고 했더니 '메롱'해" 분통('영업비밀')

    종합 

  • 2
    '입축구' 오하영, 황희찬 손길 거치니 에이스 변신... 해트트릭 기록('런닝맨')

    TV 

  • 3
    김준수 "뮤지컬로 2년 만에 주연상 수상, 보란 듯 방송으로 돌아갈 거란 시선 있었다"

    이슈 

  • 4
    르세라핌, '위버스콘 페스티벌' 화끈하게 열었다.. "팬들 표정 생생하게 보여"

    종합 

  • 5
    임영웅, 상암 찢고 호남평야 입성? "영웅시대 너무 많아서 사고 날까 걱정"[종합]

    이슈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