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완벽한 사람 없어” 실력 논란 돌파한 르세라핌, 반응은 싸늘 [리폿@VIEW]

김연주 조회수  

[TV리포트=김연주 기자] 그룹 르세라핌이 코첼라 무대 이후 혹평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가운데, 멤버 사쿠라가 논란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15일 사쿠라는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 장문의 글을 업로드했다. 사쿠라는 “준비부터 무대 당일까지 많은 걸 배운 시간이었다”라며 “무대에 선다는 게 어떤 건지 (중략) 사람마다 기준이 다르다. 어떤 무대냐에 따라서도 달라질 것”이라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저는 잊을 수 없는 멋진 하루라고 느낄 수 있는 무대를 만들고 싶었다”며 “그리고 그 각오가 전해지는 최고의 무대를 할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고 무대를 마친 소감을 전했다.

앞서 지난 13일(현지시간) 르세라핌은 미국 최대 음악 축제 중 하나인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 무대에 올라 약 40분간 퍼포먼스를 펼쳤다. 이날 르세라핌은 히트곡을 비롯해 미공개곡까지 총 10곡을 부르며 분위기를 달궜다. 

그러나 르세라핌의 무대를 바라보는 반응은 엇갈렸다. 일부 팬들은 르세라핌의 라이브 실력이 미흡하다는 점을 지적했다. 라디오헤드, 오아시스, 콜드플레이, 제이 지, 폴 매카트니, 카니예 웨스트, 레이디 가가 등 자타공인 세계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헤드라이너로 올랐던 무대에서 선보이기엔 부족함이 많은 퍼포먼스였다는 혹평도 잇따랐다. 그도 그럴 것이 르세라핌은 무대에서 음정과 박자를 놓치는 것은 물론 음이탈이 빈번하게 발생하면서 아슬아슬하게 공연을 완주했다. 

이번 논란에 대해 사쿠라는 “누군가의 눈에는 미숙할지 모른다. 하지만 누구에게나 완벽한 사람은 없다”며 “우리가 보여준 무대 중 최고의 무대였다는 것은 흔들림 없는 사실”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코첼라 광장을 걷고 있는데 몇몇 분들이 ‘어제 무대는 최고였다’고 말을 걸어줬다. 그것만으로 이미 감개무량했다”며 “누가 어떻게 생각하든 저는 제가 느낀 것을 믿는다. 나를 배신하지 않을 것이고, 앞으로도 나를 믿을 것”이라고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사쿠라의 진심이 느껴지는 문장이다. 모두가 주목하는 무대인만큼 치열하게 준비했던 멤버들과 스태프를 향한 응원과 지지의 뜻일 테다. 그러나 국내는 물론 해외 여론까지 언급한 ‘실력 부족’은 괜한 트집이 아니었다. 성량, 음정, 박자 모든 면에서 부족함이 보였다. 그래서 사쿠라의 진심 어린 문장은 반성 없는 태도로 읽힌다. 영광을 짊어질 수 있는 책임감이 필요한 때다.

김연주 기자 yeonjuk@tvreport.co.kr / 사진= TV리포트 DB

author-img
김연주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스타] 랭킹 뉴스

  • '15살 연상' 백종원과 결혼한 소유진, 정말 기쁜 소식...축하 쏟아졌다
  • 한소희 이어 나나도...결국 이런 선택했다
  • 많이 아팠던 온유, 직접 공개한 근황...팬들 오열했다
  • 황정민 아내, 진짜 대단한 사람이었다
  • 황정민 "'타이틀롤' 부담감 없다면 거짓말, 하지만 연극할 때 너무 행복해" ('맥베스')
  • 황정민 "맥베스, '욕망의 끝'을 가는 인물...구청장인데 대통령 되려 해" ('맥베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15년 만에 사이클 돌아왔다는 AI 최대 수혜 종목 알려드립니다”
    “15년 만에 사이클 돌아왔다는 AI 최대 수혜 종목 알려드립니다”
  • “병원 떠난 전공의입니다…수입 끊겨 배달 알바 뛰고 있습니다”
    “병원 떠난 전공의입니다…수입 끊겨 배달 알바 뛰고 있습니다”
  • 치안 지킬 지구대 설치 반대한 ‘이 동네’…집값 대체 얼마길래
    치안 지킬 지구대 설치 반대한 ‘이 동네’…집값 대체 얼마길래
  • 서울구경 & 노들섬 서포터즈 발대식과 한강 홍보선
    서울구경 & 노들섬 서포터즈 발대식과 한강 홍보선
  • 내 몸을 제대로 바라보며 회복하고 싶다면…알렉산더테크닉 교육센터, 북촌요가원
    내 몸을 제대로 바라보며 회복하고 싶다면…알렉산더테크닉 교육센터, 북촌요가원
  •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 KB證, MTS 신흥강자 등극…키움과 경쟁 심화 ‘주목’
    KB證, MTS 신흥강자 등극…키움과 경쟁 심화 ‘주목’
  •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 일주일 동안 몰래 촬영… 에버비앤비 숙소에서 ‘몰래카메라’ 발견한 부부
    일주일 동안 몰래 촬영… 에버비앤비 숙소에서 ‘몰래카메라’ 발견한 부부
  • “장인 손 거치면 소가죽도 종잇장처럼”…잠실에 뜬 에르메스 공방[똑똑!스마슈머]
    “장인 손 거치면 소가죽도 종잇장처럼”…잠실에 뜬 에르메스 공방[똑똑!스마슈머]
  • XR, AI…홈쇼핑에 뉴테크 접목하니 매출 쑥
    XR, AI…홈쇼핑에 뉴테크 접목하니 매출 쑥
  • 국내 경제학 교수 88%…”선제적 금리 인하 안 돼”
    국내 경제학 교수 88%…”선제적 금리 인하 안 돼”

당신을 위한 인기글

  • “15년 만에 사이클 돌아왔다는 AI 최대 수혜 종목 알려드립니다”
    “15년 만에 사이클 돌아왔다는 AI 최대 수혜 종목 알려드립니다”
  • “병원 떠난 전공의입니다…수입 끊겨 배달 알바 뛰고 있습니다”
    “병원 떠난 전공의입니다…수입 끊겨 배달 알바 뛰고 있습니다”
  • 치안 지킬 지구대 설치 반대한 ‘이 동네’…집값 대체 얼마길래
    치안 지킬 지구대 설치 반대한 ‘이 동네’…집값 대체 얼마길래
  • 서울구경 & 노들섬 서포터즈 발대식과 한강 홍보선
    서울구경 & 노들섬 서포터즈 발대식과 한강 홍보선
  • 내 몸을 제대로 바라보며 회복하고 싶다면…알렉산더테크닉 교육센터, 북촌요가원
    내 몸을 제대로 바라보며 회복하고 싶다면…알렉산더테크닉 교육센터, 북촌요가원
  •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 KB證, MTS 신흥강자 등극…키움과 경쟁 심화 ‘주목’
    KB證, MTS 신흥강자 등극…키움과 경쟁 심화 ‘주목’
  •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 일주일 동안 몰래 촬영… 에버비앤비 숙소에서 ‘몰래카메라’ 발견한 부부
    일주일 동안 몰래 촬영… 에버비앤비 숙소에서 ‘몰래카메라’ 발견한 부부
  • “장인 손 거치면 소가죽도 종잇장처럼”…잠실에 뜬 에르메스 공방[똑똑!스마슈머]
    “장인 손 거치면 소가죽도 종잇장처럼”…잠실에 뜬 에르메스 공방[똑똑!스마슈머]
  • XR, AI…홈쇼핑에 뉴테크 접목하니 매출 쑥
    XR, AI…홈쇼핑에 뉴테크 접목하니 매출 쑥
  • 국내 경제학 교수 88%…”선제적 금리 인하 안 돼”
    국내 경제학 교수 88%…”선제적 금리 인하 안 돼”

추천 뉴스

  • 1
    '우리, 집' 김희선, 이혜영에 권해효 부검 거부한 이유 추궁했다[종합]

    TV 

  • 2
    아일릿 민주 "데뷔 50일 만에 큰 인기, 실감 안나고 감사해"('아는형님')

    TV 

  • 3
    '세상에 이런 일이' 임성훈·박소현, 눈물로 잠시만 안녕 "최고의 파트너 만나"

    TV 

  • 4
    '미녀와 순정남' 임수향, 지현우에 "감독님 좋아해요"→"세입자로만 대해주세요" 고백철회

    TV 

  • 5
    위하준 "'놀토' 이후 섹시 이미지 생겨... 민망하지만 좋아"

    TV 

지금 뜨는 뉴스

  • 1
    "후크와 분쟁" 이승기, 외로운 싸움의 끝? 빅플래닛 측 "정산문제 명명백백히 밝힐 것"

    이슈 

  • 2
    '놀뭐' 샤이니 키 "故 종현까지 우정링 5개 제작, 태민이 내 아이디어 강탈"[종합]

    엔터 

  • 3
    장위안이 어쩌다... "韓 방문해 속국 시찰하는 기분 느낄 것" 혐한 발언 구설

    이슈 

  • 4
    '기묘한 이야기' 여주, 아직 스무 살인데... 존 본조비 아들과 결혼[할리웃통신]

    해외 

  • 5
    원빈 씨 어디 계세요? '태극기 휘날리며' 20주년 행사도 불참

    이슈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