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혜리·류준열·한소희, ‘환승연애’ 논란은 이제 그만 [리폿@이슈]

김현서 조회수  

[TV리포트=김현서 기자] 혜리와 류준열, 한소희를 둘러싼 환승연애 의혹이 일주일이 지난 지금까지도 사그라들지 않고 있다. 이미 이들의 연애사가 낱낱히 공개됐음에도 무분별한 추측이 이어지며 사건에 장작을 더하고 있다.

21일 티브이데일리는 혜리와 류준열 지인의 말을 빌려, 두 사람이 지난해부터 소원해졌다고 보도했다. 지인은 “두 사람이 지난해 한번 만났다. 이미 마음이 멀어진 상태였다”라며 “장기 연애를 했던 만큼 결별 발표를 미뤘을 뿐이다”라고 주장했다.

혜리와 류준열, 한소희를 둘러싼 삼각관계가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이제 지인들까지 나서 사건 수습에 나선 상황이다.

이번 사건의 발단은 지난 15일 한소희와 류준열의 하와의 목격담부터 시작된다. 당시 두 사람이 함께 하와이에 있다는 이야기가 나오며, 열애설이 제기됐다.

7년간의 장기연애를 했던 류준열은 지난해 11월 혜리와의 결별을 공식화했다. 이번 한소희와의 열애설은 류준열이 정식 ‘솔로’가 된 지 4개월 만에 나온 것이다.

이에 혜리는 자신의 SNS에 휴양지 사진과 함께 “재밌네”라는 의미심장한 글과 함께, 결별 후에도 유지하고 있던 류준열의 SNS 계정을 언팔로우하며 파장을 불러일으켰다.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한소희와 류준열이 혜리를 두고 환승연애를 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한소희는 의혹에 정면 돌파했다. 그는 “애인이 있는 사람을 좋아하지도, 친구라는 이름 하에 여지를 주지도, 관심을 가지지도 않는다. 타인의 연애를 훼방하지도 않는다”라며 “‘환승연애’ 프로그램은 좋아하지만, 제 인생에는 없다”라며 입장을 밝혔다. 해명을 위한 입장문이었지만, 한소희는 선배 배우를 저격했다는 또다른 비판을 마주하게 됐다.

“사생활”이라며 열애설에 말을 아꼈던 한소희는 결국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2차 입장문을 내며 류준열과의 관계를 인정했다. 그는 혜리와의 설전에 대해 “찌질하고 구차했다”면서 “가만히 있으면 되었을 걸 제가 환승했다는 각종 루머와 이야기들이 보기 싫어도 들리고 보이기 때문에 저도 잠시 이성을 잃고 결례를 범한 것 같다”라고 사과했다.

한소희의 사과에도 그와 류준열을 향한 비판의 목소리는 계속해서 커져갔다. 결국 침묵을 지키던 혜리는 지난 18일 “지난 며칠 동안 저의 개인적인 감정으로 인해 생긴 억측과 논란들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며 이번 논란에 대해 직접 입을 열었다.

혜리는 “(결별까지의) 과정이 짧은 기간 안에 이뤄진 게 아니다. 결별 기사가 난 직후 더 이야기를 해보자는 대화도 나눴다. 그 이후로 어떠한 연락과 만남을 가지지 못했다”면서 류준열과 자신의 상황에 대해 자세히 설명했다.

혜리와 류준열은 ‘시간을 가지자’라는 말을 각자 다르게 받아들인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상태에서 혜리는 4개월 만에 ‘전’ 남자친구 류준열의 열애설을 듣게 됐다. 이 상황에 대해 혜리는 “기사를 접하고 나서는 감정이 배우 이혜리가 아닌 (그냥) 이혜리로 받아들여졌다. 순간의 감정으로 피해를 끼치게 돼 다시 한번 죄송한다”라고 사과했다.

혜리의 사과문에도 이번 환승연애 사건은 종결될 기미는 보이지 않고 있다. 심지어 혜리와 류준열의 결별 시기까지 말이 갈리며 논란의 불씨는 커져가고 있다.

혜리와 류준열이 오랜기간 국민커플로 사랑받은 것은 사실이나, 더 이상의 연애사 공개는 불필요하다. 오랜 연인이 헤어졌고, 새로운 연인이 탄생했다. 세 사람은 각자의 입장을 정확히 밝혔다. 이들의 속사정을 낱낱이 확인하는 것보다는 세 사람의 앞날을 응원해주는 것이 더 바람직하지 않을까 생각한다.

김현서 기자 khs@tvreport.co.kr / 사진= TV리포트 DB

author-img
김현서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리폿@] 랭킹 뉴스

  • '세상에 이런 일이', 역사 속으로 사라집니다...
  • "술잔은 입에 댔지만 음주는 아니"라는 김호중...'제2의 김상혁' 되나
  • 아일릿·뉴진스 어쩌나...하이브VS어도어 싸움에 '등 터진 새우꼴' [리폿@이슈]
  • 뉴진스도 'BTS 여동생' 언플...억울함 호소한 민희진, 공감받지 못하는 이유 [리폿@VIEW]
  • [단독] 신인가수 규나, 뉴진스 다니엘 친언니였다
  • 카리나·한소희, 연애하기 참 힘드네 [리폿@이슈]

당신을 위한 인기글

  • “15년 만에 사이클 돌아왔다는 AI 최대 수혜 종목 알려드립니다”
    “15년 만에 사이클 돌아왔다는 AI 최대 수혜 종목 알려드립니다”
  • “병원 떠난 전공의입니다…수입 끊겨 배달 알바 뛰고 있습니다”
    “병원 떠난 전공의입니다…수입 끊겨 배달 알바 뛰고 있습니다”
  • 치안 지킬 지구대 설치 반대한 ‘이 동네’…집값 대체 얼마길래
    치안 지킬 지구대 설치 반대한 ‘이 동네’…집값 대체 얼마길래
  • 서울구경 & 노들섬 서포터즈 발대식과 한강 홍보선
    서울구경 & 노들섬 서포터즈 발대식과 한강 홍보선
  • 내 몸을 제대로 바라보며 회복하고 싶다면…알렉산더테크닉 교육센터, 북촌요가원
    내 몸을 제대로 바라보며 회복하고 싶다면…알렉산더테크닉 교육센터, 북촌요가원
  •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 KB證, MTS 신흥강자 등극…키움과 경쟁 심화 ‘주목’
    KB證, MTS 신흥강자 등극…키움과 경쟁 심화 ‘주목’
  •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 일주일 동안 몰래 촬영… 에버비앤비 숙소에서 ‘몰래카메라’ 발견한 부부
    일주일 동안 몰래 촬영… 에버비앤비 숙소에서 ‘몰래카메라’ 발견한 부부
  • “장인 손 거치면 소가죽도 종잇장처럼”…잠실에 뜬 에르메스 공방[똑똑!스마슈머]
    “장인 손 거치면 소가죽도 종잇장처럼”…잠실에 뜬 에르메스 공방[똑똑!스마슈머]
  • XR, AI…홈쇼핑에 뉴테크 접목하니 매출 쑥
    XR, AI…홈쇼핑에 뉴테크 접목하니 매출 쑥
  • 국내 경제학 교수 88%…”선제적 금리 인하 안 돼”
    국내 경제학 교수 88%…”선제적 금리 인하 안 돼”

당신을 위한 인기글

  • “15년 만에 사이클 돌아왔다는 AI 최대 수혜 종목 알려드립니다”
    “15년 만에 사이클 돌아왔다는 AI 최대 수혜 종목 알려드립니다”
  • “병원 떠난 전공의입니다…수입 끊겨 배달 알바 뛰고 있습니다”
    “병원 떠난 전공의입니다…수입 끊겨 배달 알바 뛰고 있습니다”
  • 치안 지킬 지구대 설치 반대한 ‘이 동네’…집값 대체 얼마길래
    치안 지킬 지구대 설치 반대한 ‘이 동네’…집값 대체 얼마길래
  • 서울구경 & 노들섬 서포터즈 발대식과 한강 홍보선
    서울구경 & 노들섬 서포터즈 발대식과 한강 홍보선
  • 내 몸을 제대로 바라보며 회복하고 싶다면…알렉산더테크닉 교육센터, 북촌요가원
    내 몸을 제대로 바라보며 회복하고 싶다면…알렉산더테크닉 교육센터, 북촌요가원
  •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 KB證, MTS 신흥강자 등극…키움과 경쟁 심화 ‘주목’
    KB證, MTS 신흥강자 등극…키움과 경쟁 심화 ‘주목’
  •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 일주일 동안 몰래 촬영… 에버비앤비 숙소에서 ‘몰래카메라’ 발견한 부부
    일주일 동안 몰래 촬영… 에버비앤비 숙소에서 ‘몰래카메라’ 발견한 부부
  • “장인 손 거치면 소가죽도 종잇장처럼”…잠실에 뜬 에르메스 공방[똑똑!스마슈머]
    “장인 손 거치면 소가죽도 종잇장처럼”…잠실에 뜬 에르메스 공방[똑똑!스마슈머]
  • XR, AI…홈쇼핑에 뉴테크 접목하니 매출 쑥
    XR, AI…홈쇼핑에 뉴테크 접목하니 매출 쑥
  • 국내 경제학 교수 88%…”선제적 금리 인하 안 돼”
    국내 경제학 교수 88%…”선제적 금리 인하 안 돼”

추천 뉴스

  • 1
    아일릿 민주 "데뷔 50일 만에 큰 인기, 실감 안나고 감사해"('아는형님')

    TV 

  • 2
    '세상에 이런 일이' 임성훈·박소현, 눈물로 잠시만 안녕 "최고의 파트너 만나"

    TV 

  • 3
    '미녀와 순정남' 임수향, 지현우에 "감독님 좋아해요"→"세입자로만 대해주세요" 고백철회

    TV 

  • 4
    위하준 "'놀토' 이후 섹시 이미지 생겨... 민망하지만 좋아"

    TV 

  • 5
    "후크와 분쟁" 이승기, 외로운 싸움의 끝? 빅플래닛 측 "정산문제 명명백백히 밝힐 것"

    이슈 

지금 뜨는 뉴스

  • 1
    '놀뭐' 샤이니 키 "故 종현까지 우정링 5개 제작, 태민이 내 아이디어 강탈"[종합]

    엔터 

  • 2
    장위안이 어쩌다... "韓 방문해 속국 시찰하는 기분 느낄 것" 혐한 발언 구설

    이슈 

  • 3
    '기묘한 이야기' 여주, 아직 스무 살인데... 존 본조비 아들과 결혼[할리웃통신]

    해외 

  • 4
    원빈 씨 어디 계세요? '태극기 휘날리며' 20주년 행사도 불참

    이슈 

  • 5
    강형욱 논란에 선 긋던 설채현.. "과민반응 인정, 내가 경솔했다" 사과

    이슈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