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블랙핑크, 원디렉션과 어깨 나란히…글로벌 ‘유일무이’ 기록

정윤정 에디터 기자 조회수  

[TV리포트=유비취 기자] 걸그룹 블랙핑크가 새로운 기록을 세우면서 전설적인 보이그룹 원 디렉션과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됐다.

26일 연예 매체 올케이팝에 따르면 제니의 솔로곡 ‘You & Me(유 앤 미)’가 프랑스 음반 협회 SNEP 싱글 차트에 117위로 진입했다. 이로써 블랙핑크는 원 디렉션의 뒤를 이어 멤버 전원이 SNEP 차트에 이름을 올린 두 번째 그룹이 됐다.

SNEP은 제니의 ‘유 앤 미’의 현지 판매량과 스트리밍 수요가 압도적이라고 설명했다. ‘유 앤 미’는 2023년 최고 K팝 여자 솔로곡에 등극했다. SNEP 차트 역사상 최고 K팝 여자 솔로곡은 같은 그룹의 멤버 리사의 ‘머니’다.

SNEP 싱글 차트에 진입한 K팝 솔로 아티스트로는 제니를 비롯해 로제, 리사, 지수, 지민, 정국, 싸이밖에 없다.

블랙핑크는 멤버 전원이 솔로로 프랑스 SNEP 싱글 차트에 진입한 그룹에 올라서면서 ‘급’이 다른 K팝 그룹임을 입증했다. 해리 스타일스가 소속된 원 디렉션에 버금가는 기록이라는 것을 볼 때 엄청난 기세다.

앞서 ‘유 앤 미’는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싱글 차트 정상에도 오른 바 있다. 이로 인해 블랙핑크는 멤버 전원이 빌보드 글로벌(미국 제외) 싱글 차트 상위 10위 안에 이름을 올린 역사상 최초의 그룹이 됐다.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9월까지 블랙핑크는 월드 투어 ‘BORN PINK(본 핑크)’를 진행했다. ‘본 핑크’는 전 세계 22개국 34개 도시를 돌면서 총 66회차의 공연을 개최했다.

한편, 2016년 8월에 데뷔한 블랙핑크는 올해 8월 계약기간이 만료된 것으로 전해진다. 아직 블랙핑크 멤버 재계약에 관련된 확정 소식이 전해지지 않고 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확정된 바 없으며 협의 중”이라는 입장만 내놓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유비취 기자 gjjging@naver.com / 사진= YG엔터테인먼트, 원 디렉션 소셜미디어

author-img
정윤정 에디터 기자
newsade@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가요] 랭킹 뉴스

  • "예쁘기만 NO"…엔믹스→베이비몬스터, 라이브 논란 없었던 '실력돌' [종합]
  • 4년간 '왕자님' 콘셉트 밀더니...확 바뀐 더킹덤 근황
  • "서인영 남편 맞아?"...충격 근황 전해졌다
  • 커플들에게 '멍청이'라 하더니...男스타, 솔로들 배신했다
  • 방시혁, 다시 돈방석...방탄 이어 또 대박났다
  • 한국 아이돌이 테일러 스위프트 뛰어 넘었다...놀라운 성장세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모델 엄마 닮아 고작 11살에 키 ‘172cm 찍은 ‘현영 딸’ 근황
    모델 엄마 닮아 고작 11살에 키 ‘172cm 찍은 ‘현영 딸’ 근황
  • 남돌과 열애설 났다가… 간미연, ‘안티팬’ 만행에 기억상실 고백
    남돌과 열애설 났다가… 간미연, ‘안티팬’ 만행에 기억상실 고백
  • 반년 ‘혼수상태’였던 임산부, 아이 울음 소리에 눈 번쩍… 의식 돌아와
    반년 ‘혼수상태’였던 임산부, 아이 울음 소리에 눈 번쩍… 의식 돌아와
  • 한화의 차기 회장 확실시된 ‘김동관’, 어떤 인물인지 봤더니…
    한화의 차기 회장 확실시된 ‘김동관’, 어떤 인물인지 봤더니…
  • MS·아마존·오픈AI…빅테크 거물들이 최근 꽂힌 사업, IT분야 아니었다
    MS·아마존·오픈AI…빅테크 거물들이 최근 꽂힌 사업, IT분야 아니었다
  • 석탄 캐던 채석장에서 아파트로…입주민 실제 후기 봤더니
    석탄 캐던 채석장에서 아파트로…입주민 실제 후기 봤더니
  • 롯데 신동빈 회장을 끝으로 사라진다는 ‘국내 단체’의 정체
    롯데 신동빈 회장을 끝으로 사라진다는 ‘국내 단체’의 정체
  • 인력난에 월급 200만원 쪼개기 수령…수영강사의 현실
    인력난에 월급 200만원 쪼개기 수령…수영강사의 현실
  • 정부 노력에도 휘발유 가격 2주 연속 상승…절약 팁 눈길
    정부 노력에도 휘발유 가격 2주 연속 상승…절약 팁 눈길
  • ‘친중’ 전 대만 총통 만난 시진핑, 두 나라 재결합 조짐 보였다는데…
    ‘친중’ 전 대만 총통 만난 시진핑, 두 나라 재결합 조짐 보였다는데…
  • 우리나라 총선 당일, 북한 김정은은 공작원 양성 기관 찾았다
    우리나라 총선 당일, 북한 김정은은 공작원 양성 기관 찾았다
  • 쿠팡 유료 멤버십 ‘와우회원’ 구독비 58% 인상…실제 소비자 반응
    쿠팡 유료 멤버십 ‘와우회원’ 구독비 58% 인상…실제 소비자 반응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선업튀' 김혜윤 두 번 살린 변우석의 순애보... 위로의 전화, 우연 아니었다[종합]

    엔터 

  • 2
    '성범죄자' 고영욱, 또 사고쳤다 (+충격 상황)

    이슈 

  • 3
    '피도눈물도없이' 돌아온 하연주, 언니 이소연 뺨 때리고 "며느리 교육 시킬 것" 선언

    TV 

  • 4
    바지 안 입고 활보...'하의실종' 유행 제대로 보여준 女스타 (+노출)

    해외 

  • 5
    "돈 빌리고 안 갚아"...연예계 사기 사건 터졌다 (+가해자)

    이슈 

[가요] 인기 뉴스

  • "예쁘기만 NO"…엔믹스→베이비몬스터, 라이브 논란 없었던 '실력돌' [종합]
  • 4년간 '왕자님' 콘셉트 밀더니...확 바뀐 더킹덤 근황
  • "서인영 남편 맞아?"...충격 근황 전해졌다
  • 커플들에게 '멍청이'라 하더니...男스타, 솔로들 배신했다
  • 방시혁, 다시 돈방석...방탄 이어 또 대박났다
  • 한국 아이돌이 테일러 스위프트 뛰어 넘었다...놀라운 성장세

지금 뜨는 뉴스

  • 1
    '아들' 낳은 아이돌, 연예계 잠시 떠난다 (+이유)

    이슈 

  • 2
    여친 임신 시킨 男스타, 직접 무거운 입장 전했다

    이슈 

  • 3
    몰카 피해 또 발생...女배우, 대기실에서 몰카 발견했다 (+샤워)

    이슈 

  • 4
    42세지만 20대 미모로 압살할거 같은 한예슬 (+충격 근황)

    이슈 

  • 5
    '세번째 결혼' 오세영, 선 넘었다... 오승아 친딸 납치 "돈 뜯어내 해외로 뜰 것"

    TV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모델 엄마 닮아 고작 11살에 키 ‘172cm 찍은 ‘현영 딸’ 근황
    모델 엄마 닮아 고작 11살에 키 ‘172cm 찍은 ‘현영 딸’ 근황
  • 남돌과 열애설 났다가… 간미연, ‘안티팬’ 만행에 기억상실 고백
    남돌과 열애설 났다가… 간미연, ‘안티팬’ 만행에 기억상실 고백
  • 반년 ‘혼수상태’였던 임산부, 아이 울음 소리에 눈 번쩍… 의식 돌아와
    반년 ‘혼수상태’였던 임산부, 아이 울음 소리에 눈 번쩍… 의식 돌아와
  • 한화의 차기 회장 확실시된 ‘김동관’, 어떤 인물인지 봤더니…
    한화의 차기 회장 확실시된 ‘김동관’, 어떤 인물인지 봤더니…
  • MS·아마존·오픈AI…빅테크 거물들이 최근 꽂힌 사업, IT분야 아니었다
    MS·아마존·오픈AI…빅테크 거물들이 최근 꽂힌 사업, IT분야 아니었다
  • 석탄 캐던 채석장에서 아파트로…입주민 실제 후기 봤더니
    석탄 캐던 채석장에서 아파트로…입주민 실제 후기 봤더니
  • 롯데 신동빈 회장을 끝으로 사라진다는 ‘국내 단체’의 정체
    롯데 신동빈 회장을 끝으로 사라진다는 ‘국내 단체’의 정체
  • 인력난에 월급 200만원 쪼개기 수령…수영강사의 현실
    인력난에 월급 200만원 쪼개기 수령…수영강사의 현실
  • 정부 노력에도 휘발유 가격 2주 연속 상승…절약 팁 눈길
    정부 노력에도 휘발유 가격 2주 연속 상승…절약 팁 눈길
  • ‘친중’ 전 대만 총통 만난 시진핑, 두 나라 재결합 조짐 보였다는데…
    ‘친중’ 전 대만 총통 만난 시진핑, 두 나라 재결합 조짐 보였다는데…
  • 우리나라 총선 당일, 북한 김정은은 공작원 양성 기관 찾았다
    우리나라 총선 당일, 북한 김정은은 공작원 양성 기관 찾았다
  • 쿠팡 유료 멤버십 ‘와우회원’ 구독비 58% 인상…실제 소비자 반응
    쿠팡 유료 멤버십 ‘와우회원’ 구독비 58% 인상…실제 소비자 반응

추천 뉴스

  • 1
    '선업튀' 김혜윤 두 번 살린 변우석의 순애보... 위로의 전화, 우연 아니었다[종합]

    엔터 

  • 2
    '성범죄자' 고영욱, 또 사고쳤다 (+충격 상황)

    이슈 

  • 3
    '피도눈물도없이' 돌아온 하연주, 언니 이소연 뺨 때리고 "며느리 교육 시킬 것" 선언

    TV 

  • 4
    바지 안 입고 활보...'하의실종' 유행 제대로 보여준 女스타 (+노출)

    해외 

  • 5
    "돈 빌리고 안 갚아"...연예계 사기 사건 터졌다 (+가해자)

    이슈 

지금 뜨는 뉴스

  • 1
    '아들' 낳은 아이돌, 연예계 잠시 떠난다 (+이유)

    이슈 

  • 2
    여친 임신 시킨 男스타, 직접 무거운 입장 전했다

    이슈 

  • 3
    몰카 피해 또 발생...女배우, 대기실에서 몰카 발견했다 (+샤워)

    이슈 

  • 4
    42세지만 20대 미모로 압살할거 같은 한예슬 (+충격 근황)

    이슈 

  • 5
    '세번째 결혼' 오세영, 선 넘었다... 오승아 친딸 납치 "돈 뜯어내 해외로 뜰 것"

    TV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