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마블 기대작 ‘데드풀3’ R등급인데…벌써 인기 폭발

강성훈 조회수  

[TV리포트=강성훈 기자] 할리우드 배우 라이언 레이놀즈(47), 휴 잭맨(55) 주연 마블 영화 ‘데드풀과 울버린'(이하 ‘데드풀3’)에 뜨거운 관심이 모인다.

23일(현지 시간) 외신 포브스는 ‘데드풀3’가 예매 최고 기록을 세웠다고 보도했다. 오는 7월 26일 현지 개봉 예정으로 티켓 예매가 시작됐는데 이미 ‘R등급'(Restricted) 영화 사상 최다 예매 기록을 세웠다고 덧붙였다. 

R등급은 폭력, 욕설, 성적 행위 등 강도가 강한 영화류를 말한다. 시청자가 17세 미만일 경우에는 부모나 성인 보호자 동반 요망을 요구한다.

보도에 따르면 일반적으로 슈퍼히어로 영화는 도덕적인 이유가 아닌 흥행목적으로 R등급을 피한다. 관객을 폭넓게 유지하기를 원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마블은 R등급이 아니면 ‘데드풀3’를 만들 수 없다고 생각했고 도전하기로 결정했다. 최다 예매 기록인 것으로 보아 큰 성과를 거둘 전망이다. 

마블은 앞서 ‘토르: 러브 앤 썬더'(2022), ‘블랙 팬서: 와칸다 포에버'(2022)에 이어 ‘앤트맨과 와스프: 퀀텀매니아'(2023) 세 편이 연달아 흥행 부진을 겪은 바 있다. 여기에 기대작이었던 ‘더 마블스'(2023)까지 흥행 실패로 위기에 빠진 상태다.

이 가운데 영화 ‘킹스맨’ 감독으로 유명한 매튜 본(53)은 ‘데드풀3’에 관해 자신감을 내비쳤다. 그는 지난 2월 온라인 채널 ‘BroBible’에서 “믿을 수 없는 일이다. 라이언 레이놀즈와 휴 잭맨은 마블 세계 전체를 구하려는 것 같다”라고 얘기했다. 그는 ‘엑스맨:퍼스트 클래스'(2011)의 각본과 연출을 맡아 흥행에 성공시켜 마블 히어로와 깊은 연관이 있는 인물이다.

‘데드풀3’가 올해 유일한 마블 영화로 개봉하는 가운데 흥행에 성공해 마블이 명성을 되찾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데드풀3’는 국내에서 오는 7월 24일 개봉 예정이다. 

한편, 영화 ‘데드풀’ 시리즈는 강력한 힐링팩터를 지닌 슈퍼히어로 데드풀(라이언 레이놀즈 분)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강성훈 기자 ksh@tvreport.co.kr / 사진=영화 ‘데드풀과 울버린’ 포스터

관련기사

author-img
강성훈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영화] 랭킹 뉴스

  • 어른이들 위한 픽사의 선물... '인사이드 아웃2' 개봉 4일만 100만 관객 돌파
  • 수지♥박보검, 투샷 '또' 공개됐다...
  • '오징어게임2'가 끝 아니다...언제까지 나오나 봤더니 '깜짝'
  • 뒤통수 맞은 조인성, 박정민에게 복수할 기회 생겼다...
  • '모아나' 실사 영화, 주연 캐스팅 됐다...싱크로율 '대박'
  • '70세' 성룡, 진짜 눈물나는 소식...팬들 오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 “에코백부터 디올백까지” 김건희 여사가 지금까지 든 가방, 모아보니…
    “에코백부터 디올백까지” 김건희 여사가 지금까지 든 가방, 모아보니…
  • “리콜 빨리 받으세요” 포르쉐, 토요타 등 부품 교환 주목
    “리콜 빨리 받으세요” 포르쉐, 토요타 등 부품 교환 주목
  • “성공하면 초대박!!” 자율주행 핵심 인프라, 쫙 깔린다
    “성공하면 초대박!!” 자율주행 핵심 인프라, 쫙 깔린다
  • “부산시 열 받았네” 앞으로 버스 기사들 인공지능으로 감시한다
    “부산시 열 받았네” 앞으로 버스 기사들 인공지능으로 감시한다
  • “아빠들 엄청 사겠네” 3천짜리 밴 기반 캠핑카, 당장 산다 난리!
    “아빠들 엄청 사겠네” 3천짜리 밴 기반 캠핑카, 당장 산다 난리!
  • “차는 좋지, 근데 잘 팔려야지” 쉐보레 밥줄 SUV, 아빠들 계약 고민
    “차는 좋지, 근데 잘 팔려야지” 쉐보레 밥줄 SUV, 아빠들 계약 고민
  • 코 고는 사람이 운전할 때 더 위험한 이유! 음주운전보다 치명적인 “이 운전”은??
    코 고는 사람이 운전할 때 더 위험한 이유! 음주운전보다 치명적인 “이 운전”은??
  • “사람 없는데 움직이는 자동차?”, 스타트업이 만든 국내 최초 무인 자동차 도로 달린다!
    “사람 없는데 움직이는 자동차?”, 스타트업이 만든 국내 최초 무인 자동차 도로 달린다!
  • “테슬라, 주식 초대박 예고” 5년 내 수십배 급등
    “테슬라, 주식 초대박 예고” 5년 내 수십배 급등
  • “와, 가성비 차에 벤츠급 옵션” 사운드, 하만카돈 탑재
    “와, 가성비 차에 벤츠급 옵션” 사운드, 하만카돈 탑재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 “에코백부터 디올백까지” 김건희 여사가 지금까지 든 가방, 모아보니…
    “에코백부터 디올백까지” 김건희 여사가 지금까지 든 가방, 모아보니…
  • “리콜 빨리 받으세요” 포르쉐, 토요타 등 부품 교환 주목
    “리콜 빨리 받으세요” 포르쉐, 토요타 등 부품 교환 주목
  • “성공하면 초대박!!” 자율주행 핵심 인프라, 쫙 깔린다
    “성공하면 초대박!!” 자율주행 핵심 인프라, 쫙 깔린다
  • “부산시 열 받았네” 앞으로 버스 기사들 인공지능으로 감시한다
    “부산시 열 받았네” 앞으로 버스 기사들 인공지능으로 감시한다
  • “아빠들 엄청 사겠네” 3천짜리 밴 기반 캠핑카, 당장 산다 난리!
    “아빠들 엄청 사겠네” 3천짜리 밴 기반 캠핑카, 당장 산다 난리!
  • “차는 좋지, 근데 잘 팔려야지” 쉐보레 밥줄 SUV, 아빠들 계약 고민
    “차는 좋지, 근데 잘 팔려야지” 쉐보레 밥줄 SUV, 아빠들 계약 고민
  • 코 고는 사람이 운전할 때 더 위험한 이유! 음주운전보다 치명적인 “이 운전”은??
    코 고는 사람이 운전할 때 더 위험한 이유! 음주운전보다 치명적인 “이 운전”은??
  • “사람 없는데 움직이는 자동차?”, 스타트업이 만든 국내 최초 무인 자동차 도로 달린다!
    “사람 없는데 움직이는 자동차?”, 스타트업이 만든 국내 최초 무인 자동차 도로 달린다!
  • “테슬라, 주식 초대박 예고” 5년 내 수십배 급등
    “테슬라, 주식 초대박 예고” 5년 내 수십배 급등
  • “와, 가성비 차에 벤츠급 옵션” 사운드, 하만카돈 탑재
    “와, 가성비 차에 벤츠급 옵션” 사운드, 하만카돈 탑재

추천 뉴스

  • 1
    '브릿팝 4대 천왕' 스웨이드, 8년 만에 내한 확정...20일 선예매 시작

    종합 

  • 2
    '나혼산' 기안84 "최애 뮤즈는 뉴진스, 삼촌 팬 됐다...많은 영감 줘"

    TV 

  • 3
    '연애남매' 세승♥정섭→지원♥용우, 세 커플 탄생 "이런 사람 만나 행복"

    TV 

  • 4
    고경표 "노래방 18번은 존 레전드 'all of me'"... 지코와 듀엣 무대까지 ('더 시즌즈')

    TV 

  • 5
    '우리, 집' 돌아온 김남희, 이혜영 악행 폭로 "내 인생 가짜, 결혼도 母 계획" [종합]

    엔터 

지금 뜨는 뉴스

  • 1
    '피도 눈물도' 이소연, 서하준과 결혼+임신 '꽉 찬 해피엔딩'...감옥 간 하연주 [종합]

    엔터 

  • 2
    성수동서 '갈맥' 먹방 선보인 슬기... "찐으로 자주 가는 곳 소개" (하이슬기)

    이슈 

  • 3
    '용수정' 흑화한 엄현경, 지수원에 복수 선언 "임주은 망칠 것"

    TV 

  • 4
    "정준영이 바지 벗기고 촬영"...끔찍한 만행 또 드러났다

    이슈 

  • 5
    '미숙아 쌍둥이' 때문에 마음고생 한 윤한, 다행인 근황 전했다..

    이슈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