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엑스맨’ 휴 잭맨 “죽은 울버린 살려…마블 사장도 걱정했다”

한아름 조회수  

[TV리포트=한아름 기자] 배우 휴 잭맨(55)이 영화 ‘데드풀과 울버린’ 출연을 소속사와 상의하지 않고 결정했다고 밝혔다.

지난 20일(현지 시간), 미국 영화 관련 기업 ‘판당고'(Fandango)는 자사 채널에 영화 ‘데드풀과 울버린’에 출연하는 배우 휴 잭맨, 라이언 레이놀즈(47), 감독 숀 레비(55)와 진행한 인터뷰 영상을 게시했다. 인터뷰에서 휴 잭맨은 영화 ‘데드풀과 울버린’ 출연 비화를 공개했다.

휴 잭맨은 “운전을 하다가 문득 번개처럼 라이언 레이놀즈와 영화 작업을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데드풀과 울버린을 다시 만나게 하고 싶었다. 영화 ‘데드풀’을 보고 난 뒤부터 데드풀과 울버린은 함께 있어야 한다고 생각했다”라고 전했다.

운전을 마친 휴 잭맨은 라이언 레이놀즈와 전화통화를 하고, 출연을 결정했다. 휴 잭맨은 “도착하자마자 라이언에게 전화를 걸었다. 소속사에는 전화를 걸지도 않았다. 이후 소속사에 전화를 걸어 ‘방금 영화 출연을 결정했다’라고 말했다”라며 소속사에 영화 출연을 통보했다고 고백했다.

휴 잭맨은 마블 스튜디오 사장 케빈 파이기를 언급했다. 그는 “케빈이 나에게 ‘내가 조언 하나 해줄게. 다시 돌아오지 마. 영화 ‘로건’에서 (울버린은) 완벽한 결말을 맞았다. 우리가 되돌릴 수 있는 게 아니다’라고 말했었다”라고 회상했다. 휴 잭맨이 연기한 울버린은 지난 2021년 영화 ‘로건’에서 사망했다.

케빈의 우려를 인정한 휴 잭맨은 “영화 ‘데드풀과 울버린’에서는 이전 영화에서 보여줬던 것과는 다른 버전의 울버린을 연기할 예정이다”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한편, 영화 ‘데드풀과 울버린’은 오는 7월 24일 국내에서 개봉할 예정이다. 영화 ‘로건’에서 숨을 거둔 울버린(휴 잭맨 분)의 복귀에 많은 마블 팬이 기대하고 있다.

휴 잭맨은 영화 ‘엑스맨’ 시리즈에서 울버린을 처음 연기했다. 이후 영화 ‘더 울버린, ‘로건’, ‘데드풀 2’ 등에서 울버린 역으로 출연했다.

한아름 기자 har@tvreport.co.kr / 사진= TV리포트 DB, 영화 ‘데드풀과 울버린’

관련기사

author-img
한아름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영화] 랭킹 뉴스

  • 어른이들 위한 픽사의 선물... '인사이드 아웃2' 개봉 4일만 100만 관객 돌파
  • 수지♥박보검, 투샷 '또' 공개됐다...
  • '오징어게임2'가 끝 아니다...언제까지 나오나 봤더니 '깜짝'
  • 뒤통수 맞은 조인성, 박정민에게 복수할 기회 생겼다...
  • '모아나' 실사 영화, 주연 캐스팅 됐다...싱크로율 '대박'
  • '70세' 성룡, 진짜 눈물나는 소식...팬들 오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 “에코백부터 디올백까지” 김건희 여사가 지금까지 든 가방, 모아보니…
    “에코백부터 디올백까지” 김건희 여사가 지금까지 든 가방, 모아보니…
  • “리콜 빨리 받으세요” 포르쉐, 토요타 등 부품 교환 주목
    “리콜 빨리 받으세요” 포르쉐, 토요타 등 부품 교환 주목
  • “성공하면 초대박!!” 자율주행 핵심 인프라, 쫙 깔린다
    “성공하면 초대박!!” 자율주행 핵심 인프라, 쫙 깔린다
  • “부산시 열 받았네” 앞으로 버스 기사들 인공지능으로 감시한다
    “부산시 열 받았네” 앞으로 버스 기사들 인공지능으로 감시한다
  • “아빠들 엄청 사겠네” 3천짜리 밴 기반 캠핑카, 당장 산다 난리!
    “아빠들 엄청 사겠네” 3천짜리 밴 기반 캠핑카, 당장 산다 난리!
  • “차는 좋지, 근데 잘 팔려야지” 쉐보레 밥줄 SUV, 아빠들 계약 고민
    “차는 좋지, 근데 잘 팔려야지” 쉐보레 밥줄 SUV, 아빠들 계약 고민
  • 코 고는 사람이 운전할 때 더 위험한 이유! 음주운전보다 치명적인 “이 운전”은??
    코 고는 사람이 운전할 때 더 위험한 이유! 음주운전보다 치명적인 “이 운전”은??
  • “사람 없는데 움직이는 자동차?”, 스타트업이 만든 국내 최초 무인 자동차 도로 달린다!
    “사람 없는데 움직이는 자동차?”, 스타트업이 만든 국내 최초 무인 자동차 도로 달린다!
  • “테슬라, 주식 초대박 예고” 5년 내 수십배 급등
    “테슬라, 주식 초대박 예고” 5년 내 수십배 급등
  • “와, 가성비 차에 벤츠급 옵션” 사운드, 하만카돈 탑재
    “와, 가성비 차에 벤츠급 옵션” 사운드, 하만카돈 탑재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 “에코백부터 디올백까지” 김건희 여사가 지금까지 든 가방, 모아보니…
    “에코백부터 디올백까지” 김건희 여사가 지금까지 든 가방, 모아보니…
  • “리콜 빨리 받으세요” 포르쉐, 토요타 등 부품 교환 주목
    “리콜 빨리 받으세요” 포르쉐, 토요타 등 부품 교환 주목
  • “성공하면 초대박!!” 자율주행 핵심 인프라, 쫙 깔린다
    “성공하면 초대박!!” 자율주행 핵심 인프라, 쫙 깔린다
  • “부산시 열 받았네” 앞으로 버스 기사들 인공지능으로 감시한다
    “부산시 열 받았네” 앞으로 버스 기사들 인공지능으로 감시한다
  • “아빠들 엄청 사겠네” 3천짜리 밴 기반 캠핑카, 당장 산다 난리!
    “아빠들 엄청 사겠네” 3천짜리 밴 기반 캠핑카, 당장 산다 난리!
  • “차는 좋지, 근데 잘 팔려야지” 쉐보레 밥줄 SUV, 아빠들 계약 고민
    “차는 좋지, 근데 잘 팔려야지” 쉐보레 밥줄 SUV, 아빠들 계약 고민
  • 코 고는 사람이 운전할 때 더 위험한 이유! 음주운전보다 치명적인 “이 운전”은??
    코 고는 사람이 운전할 때 더 위험한 이유! 음주운전보다 치명적인 “이 운전”은??
  • “사람 없는데 움직이는 자동차?”, 스타트업이 만든 국내 최초 무인 자동차 도로 달린다!
    “사람 없는데 움직이는 자동차?”, 스타트업이 만든 국내 최초 무인 자동차 도로 달린다!
  • “테슬라, 주식 초대박 예고” 5년 내 수십배 급등
    “테슬라, 주식 초대박 예고” 5년 내 수십배 급등
  • “와, 가성비 차에 벤츠급 옵션” 사운드, 하만카돈 탑재
    “와, 가성비 차에 벤츠급 옵션” 사운드, 하만카돈 탑재

추천 뉴스

  • 1
    아스트로 출신 라키, 27일 신보 발매...6개월 만에 컴백

    종합 

  • 2
    '브릿팝 4대 천왕' 스웨이드, 8년 만에 내한 확정...20일 선예매 시작

    종합 

  • 3
    '나혼산' 기안84 "최애 뮤즈는 뉴진스, 삼촌 팬 됐다...많은 영감 줘"

    TV 

  • 4
    '연애남매' 세승♥정섭→지원♥용우, 세 커플 탄생 "이런 사람 만나 행복"

    TV 

  • 5
    고경표 "노래방 18번은 존 레전드 'all of me'"... 지코와 듀엣 무대까지 ('더 시즌즈')

    TV 

지금 뜨는 뉴스

  • 1
    '우리, 집' 돌아온 김남희, 이혜영 악행 폭로 "내 인생 가짜, 결혼도 母 계획" [종합]

    엔터 

  • 2
    '피도 눈물도' 이소연, 서하준과 결혼+임신 '꽉 찬 해피엔딩'...감옥 간 하연주 [종합]

    엔터 

  • 3
    성수동서 '갈맥' 먹방 선보인 슬기... "찐으로 자주 가는 곳 소개" (하이슬기)

    이슈 

  • 4
    '용수정' 흑화한 엄현경, 지수원에 복수 선언 "임주은 망칠 것"

    TV 

  • 5
    "정준영이 바지 벗기고 촬영"...끔찍한 만행 또 드러났다

    이슈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