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유정♥’ 이규한, 2세 언급…팬들 깜짝

강보라 조회수  

[TV리포트=강보라 기자] 가수 유정과 공개연애 중인 배우 이규한이 2세 계획에 대해 밝힌다.

25일 방송되는 채널S 오리지널 예능프로그램 ‘다시갈지도’에서는 김신영, 이석훈과 배우 이규한이 스페셜MC로 함께하며 찰진 케미를 뽐낸다.

이번 방송에서는 ‘한국인이 사랑하는 가족 여행 패키지’를 주제로, 김신영이 여행 크리에이터 나강과 함께 ‘사랑이 물드는 도시 스페인 마요르카’를, 이석훈이 쑈따리와 함께 ‘말레이시아 환상의 섬 코타키나발루’를, 이규한이 써니앤쎄이와 함께 ‘가족 휴가의 정석 베트남 푸꾸옥’으로 패키지 여행 배틀을 벌인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방송에서는 ‘가족 여행’ 특집답게 유도 쌍둥이 조준호와 조준현이 여행 친구로 출격해 패키지여행 배틀의 1위를 가린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조준호와 조준현은 1위 선정 기준을 밝히며 본인 가족의 실제 여행스타일을 밝혔는데, 이중 조준현은 “작년에 일본으로 가족 여행을 다녀왔는데, 여행이 아닌 골프 전지훈련 수준이었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조준호 역시 “부모님께서 아침부터 골프장 마감시간까지 예약을 해서 하루에 무려 36홀을 쳤다. 태릉 선수촌에 다시 들어간 줄 알았다”라고 맞장구를 쳐 웃음을 더했다.

그런가 하면 이날 MC들 역시 각자가 꿈꾸는 가족여행을 밝히기도 했는데, 이중 이규한은 “아이가 생기면 오로라를 보여주러 가고 싶다”라며 2세에 대한 로망을 깜짝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반면 김신영은 가족 여행 경비 절감을 위해 어른이 아닌 ‘아이’가 되길 바랐다는 후문이다. 사연인즉슨 코타키나발루 다수의 관광지에 ‘신장 100cm 이하 무료 입장’ 규칙이 적용되자 본인의 초동안과 아담한 키를 활용하고자 한 것. 김신영은 본인의 키가 100cm를 조금 넘겨 “너무 아깝다”라고 탄식하면서 “미국가면 나를 진짜 애기라고 생각한다. 11살이라고 하면 믿을 정도”라고 주장해 주변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이에 알찬 새 단장과 함께 흥미진진한 여행썰들이 어우러져 시청자들에게 한층 유쾌한 랜선 여행을 선사할 ‘다시갈지도’ 106회 ‘한국인이 사랑하는 가족 여행 패키지’ 편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누워서 즐기는 랜선 세계 여행 채널S ‘다시갈지도’ 106회는 25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

강보라 기자 kbr@tvreport.co.kr / 사진= 채널S ‘다시갈지도’

author-img
강보라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종합] 랭킹 뉴스

  • 안정환 "0.5성급 무인도 체인점 CEO 찾아"...냉철한 직원 평가 예고 (푹다행)
  • '아빠나' 우주소녀 수빈, 씨름 선수 출신 父 공개 "강호동 매니저였다"
  • '졸업' 정려원X위하준, 난로 키스 1초전...어른 멜로 급물살
  • '김지호♥' 김호진, 아내와 떠난 여행지에서 "비데가 없어" 울상 (사랑꾼)
  • "나 붙잡아요" 장기용, 결혼식 엎은 천우희 진심 알고 '직진'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 '슈돌' 은우, 첫돌 맞은 동생 정우에 '밤양갱' 축하 무대...귀여움 폭발

당신을 위한 인기글

  • “15년 만에 사이클 돌아왔다는 AI 최대 수혜 종목 알려드립니다”
    “15년 만에 사이클 돌아왔다는 AI 최대 수혜 종목 알려드립니다”
  • “병원 떠난 전공의입니다…수입 끊겨 배달 알바 뛰고 있습니다”
    “병원 떠난 전공의입니다…수입 끊겨 배달 알바 뛰고 있습니다”
  • 치안 지킬 지구대 설치 반대한 ‘이 동네’…집값 대체 얼마길래
    치안 지킬 지구대 설치 반대한 ‘이 동네’…집값 대체 얼마길래
  • 서울구경 & 노들섬 서포터즈 발대식과 한강 홍보선
    서울구경 & 노들섬 서포터즈 발대식과 한강 홍보선
  • 내 몸을 제대로 바라보며 회복하고 싶다면…알렉산더테크닉 교육센터, 북촌요가원
    내 몸을 제대로 바라보며 회복하고 싶다면…알렉산더테크닉 교육센터, 북촌요가원
  •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 KB證, MTS 신흥강자 등극…키움과 경쟁 심화 ‘주목’
    KB證, MTS 신흥강자 등극…키움과 경쟁 심화 ‘주목’
  •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 일주일 동안 몰래 촬영… 에버비앤비 숙소에서 ‘몰래카메라’ 발견한 부부
    일주일 동안 몰래 촬영… 에버비앤비 숙소에서 ‘몰래카메라’ 발견한 부부
  • “장인 손 거치면 소가죽도 종잇장처럼”…잠실에 뜬 에르메스 공방[똑똑!스마슈머]
    “장인 손 거치면 소가죽도 종잇장처럼”…잠실에 뜬 에르메스 공방[똑똑!스마슈머]
  • XR, AI…홈쇼핑에 뉴테크 접목하니 매출 쑥
    XR, AI…홈쇼핑에 뉴테크 접목하니 매출 쑥
  • 국내 경제학 교수 88%…”선제적 금리 인하 안 돼”
    국내 경제학 교수 88%…”선제적 금리 인하 안 돼”

당신을 위한 인기글

  • “15년 만에 사이클 돌아왔다는 AI 최대 수혜 종목 알려드립니다”
    “15년 만에 사이클 돌아왔다는 AI 최대 수혜 종목 알려드립니다”
  • “병원 떠난 전공의입니다…수입 끊겨 배달 알바 뛰고 있습니다”
    “병원 떠난 전공의입니다…수입 끊겨 배달 알바 뛰고 있습니다”
  • 치안 지킬 지구대 설치 반대한 ‘이 동네’…집값 대체 얼마길래
    치안 지킬 지구대 설치 반대한 ‘이 동네’…집값 대체 얼마길래
  • 서울구경 & 노들섬 서포터즈 발대식과 한강 홍보선
    서울구경 & 노들섬 서포터즈 발대식과 한강 홍보선
  • 내 몸을 제대로 바라보며 회복하고 싶다면…알렉산더테크닉 교육센터, 북촌요가원
    내 몸을 제대로 바라보며 회복하고 싶다면…알렉산더테크닉 교육센터, 북촌요가원
  •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 KB證, MTS 신흥강자 등극…키움과 경쟁 심화 ‘주목’
    KB證, MTS 신흥강자 등극…키움과 경쟁 심화 ‘주목’
  •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지브리’ 출신이 만든 역대급 설정의 애니메이션
  • 일주일 동안 몰래 촬영… 에버비앤비 숙소에서 ‘몰래카메라’ 발견한 부부
    일주일 동안 몰래 촬영… 에버비앤비 숙소에서 ‘몰래카메라’ 발견한 부부
  • “장인 손 거치면 소가죽도 종잇장처럼”…잠실에 뜬 에르메스 공방[똑똑!스마슈머]
    “장인 손 거치면 소가죽도 종잇장처럼”…잠실에 뜬 에르메스 공방[똑똑!스마슈머]
  • XR, AI…홈쇼핑에 뉴테크 접목하니 매출 쑥
    XR, AI…홈쇼핑에 뉴테크 접목하니 매출 쑥
  • 국내 경제학 교수 88%…”선제적 금리 인하 안 돼”
    국내 경제학 교수 88%…”선제적 금리 인하 안 돼”

추천 뉴스

  • 1
    아일릿 민주 "데뷔 50일 만에 큰 인기, 실감 안나고 감사해"('아는형님')

    TV 

  • 2
    '세상에 이런 일이' 임성훈·박소현, 눈물로 잠시만 안녕 "최고의 파트너 만나"

    TV 

  • 3
    '미녀와 순정남' 임수향, 지현우에 "감독님 좋아해요"→"세입자로만 대해주세요" 고백철회

    TV 

  • 4
    위하준 "'놀토' 이후 섹시 이미지 생겨... 민망하지만 좋아"

    TV 

  • 5
    "후크와 분쟁" 이승기, 외로운 싸움의 끝? 빅플래닛 측 "정산문제 명명백백히 밝힐 것"

    이슈 

지금 뜨는 뉴스

  • 1
    '놀뭐' 샤이니 키 "故 종현까지 우정링 5개 제작, 태민이 내 아이디어 강탈"[종합]

    엔터 

  • 2
    장위안이 어쩌다... "韓 방문해 속국 시찰하는 기분 느낄 것" 혐한 발언 구설

    이슈 

  • 3
    '기묘한 이야기' 여주, 아직 스무 살인데... 존 본조비 아들과 결혼[할리웃통신]

    해외 

  • 4
    원빈 씨 어디 계세요? '태극기 휘날리며' 20주년 행사도 불참

    이슈 

  • 5
    강형욱 논란에 선 긋던 설채현.. "과민반응 인정, 내가 경솔했다" 사과

    이슈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