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요즘 시대에 ‘전업주부’ 아내 원한다는 사람 등장했습니다 (+정체)

유소연 기자 조회수  

[TV리포트=유소연 기자] ‘나솔사계’ 옥순(9기, 14기)끼리 팽팽한 기싸움을 벌여 관심이 집중된다.

22일(목) 방송한 SBS Plus와 ENA의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이하 ‘나솔사계’)에서는 남자 1호의 ‘데이트권’이 부른 9기 옥순과 14기 옥순의 ‘옥순즈 워’ 전말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은 닐슨코리아 집계 결과, 평균 2.6%(수도권 유료방송가구 기준 SBS Plus·ENA 합산 수치)의 시청률을 기록해 전주 대비 수직 상승했다. 또한 ‘나솔사계’의 타깃 시청률인 남녀2049에서도 1.5%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해, 나날이 뜨거워지는 ‘나솔사계’의 인기와 화제성을 입증했다.

앞서 남자 1호는 9기 옥순에게 ‘데이트권’을 쓰려다가 마음을 바꿔 14기 옥순에게 데이트를 신청했던 터. 하지만 14기 옥순은 남자 1호가 자신이 아닌 9기 옥순에게 ‘데이트권’을 쓸 줄 알고 남자 1호와의 모닝 데이트를 예약해놓은 상황. 이를 뒤늦게 안 남자 1호는 14기 옥순과 남자 4호가 다정하게 데이트를 나가는 모습을 씁쓸하게 지켜봤고, 9기 옥순은 예상과 달리 남자 1호가 자신에게 데이트 신청을 하지 않자 답답한 마음에 남자 1호를 찾아갔다. 남자 1호는 그런 9기 옥순에게 “어제 왜 일찍 잤냐”며 아쉬워했고, 9기 옥순은 “다시 (데이트 선택을) 바꾸면 안돼?”라고 졸랐다. 남자 1호는 “그럼 내가 뭐가 되냐”며 대신 아침을 같이 먹자고 했다.

남자 4호와의 모닝 데이트에 나선 14기 옥순은 자신의 속내를 솔직하게 표현했다. 14기 옥순은 “오늘에서야 얘기하자면 제 첫인상 선택도, 제 원픽도 남자 4호님이었다. 그런데, ‘나는 SOLO’ (14기) 방송을 보셨어야 했는데, 전 ‘원픽’한테 직진하다가 망했었다. 그래서 ‘2픽’이었던 남자 1호를 알아보러 갔던 것”이라고 털어놨다. 14기 옥순의 속마음을 전혀 알지 못했던 남자 4호는 놀라워했고, “저도 솔직히 말씀드리자면 (제작진이) 지금 관심 있는 분이 몇 분이냐고 했을 때, 두 분을 얘기했다. 누구랑 누군지는 알겠죠?”라고 답했다. 

남자 1호와 9기 옥순은 ‘모닝 고기’를 먹자며 인근 식당으로 갔다. 이후 남자 1호는 고기를 열심히 구우며 9기 옥순에게 “조용한 모습을 보고 싶다”고 말했다. 9기 옥순은 “그대의 취향에 맞추고 싶진 않다”고 응수했고, 남자 1호는 “내 사람이 (남들 앞에서 나서서) 광대 취급 받는 게 싫어서 그런 것”이라고 설명했다. 남자 1호의 까다로운 취향에 9기 옥순은 ‘키 165cm 이상’, ‘고향 서울’, ‘자녀 성별 통일’, 등 그간 남자 1호가 밝힌 이상형의 조건을 언급하면서 자신의 핸드폰에 이를 적어넣었다. 뒤이어 “나 조용한 성격 부분에서 탈락이야?”라고 물었고, 남자 1호는 “그걸 고민하고 있다”고 답했다. 잠시 후, 9기 옥순은 급격히 말이 없어졌다. 식사 후, 남자 1호는 9기 옥순의 사진을 적극적으로 찍어줬고, 공교롭게도 두 사람의 뒤에는 14기 옥순과 남자 4호가 데이트를 하고 있어서 소름을 안겼다.

남자 4호와의 데이트 중, 14기 옥순은 “만약 ‘데이트권’을 땄으면 저한테 썼을 것이냐?”라고 물어봤다. 남자 4호는 “‘무조건 9기 옥순한테 써야지’는 아니다”라고 이야기했다. 14기 옥순은 남자 4호와 데이트를 마친 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사람이 너무 가벼운 느낌이라 ‘1대1’로 대화하면 어떨까 했는데 진중한 대화가 되더라. 노선을 바꿔서 직진해 볼 수 있지 않을까?”라고 높아진 호감을 보였다.

한편, 남자 1호는 14기 옥순이 약속 시간에 오지 않자, 9기 옥순과 다시 커피를 마시러 나갔다. 약속 시간보다 12분 늦은 14기 옥순은 “내가 늦게 와서 데이트를 취소한 건가”라며 당황했지만, “어쩔 수 없지”라며 남자 4호 옆에 다정히 앉았다. 그런 뒤, 두 사람은 서로의 손톱 거스러미를 잘라주며 핑크빛 분위기를 선보였다.

9기 옥순과 카페에서 다시 마주앉은 남자 1호는 “결혼해서도 직장 생활을 할 거냐”고 물었다. 9기 옥순은 “난 소속감을 중시하는 편”이라며 “월급을 다 쏟아 부어서라도 육아 도우미를 쓸 것”이라고 말했다. “결혼할 여자가 전업주부였으면 좋겠다”고 밝힌 남자 1호는 “그럼 넷 중에 마음에 드는 사람은 있냐? 왜 표현을 안 하냐?”라고 궁금해 했다. 9기 옥순은 “했는데, 더 해줘? 부족하다고 느끼면 더 솔직하게 얘기해줄게”라고 매력 과시를 했다.

남자 1호를 내내 기다리던 14기 옥순이 얼마 후, 남자 1호와 9기 옥순이 돌아오자 굳은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게다가 두 사람이 식사를 하고 왔다는 사실을 들은 14기 옥순은 남자 1호에게 서운해 했다. 남자 1호는 “또 먹을 수 있다”면서 이번엔 고기가 아닌 회를 먹으러 가겠다고 14기 옥순을 달랬다. 남자 1호가 어디를 가야 할지 서칭하느라 잠시 자리를 비우자, 9기 옥순은 14기 옥순에게 “나 너한테 물어볼 거 있는데”라며 ‘1대1’ 대화를 제안한다.

이어 “너 어제 나 자고 있는데 왜 깨워서 (남자) 1호님이 누구 선택했냐고 물어봤어?”라고 따졌다. 14기 옥순은 “난 이미 본인한테 들었기 때문에, 다른 사람한테 그걸 물어볼 이유가 없지”라고 답했다. 하지만 9기 옥순은 14기 옥순이 계속 남자 1호에 대한 정보를 묻고 다니면서 자기를 견제한다고 오해했고, 급기야 “대체 자는 사람을 깨우면서까지 뭐가 그리 급해서”라며 언성을 높였다. 14기 옥순은 “자는데도 물어볼 수 있는 사이라고 생각했지. 기분이 나빴다면 앞으로 깨우지 않을게”라고 대답했다.

14기 옥순의 말에 움찔한 9기 옥순은 “내가 어제 피곤해서 그럴 수 있는데”라고 화해의 운을 띄웠는데, 14기 옥순은 다시 “기분이 태도가 된 상황인 것 같네”라고 꼬집었다. 그러자 9기 옥순은 “그건 네가 판단할 게 아닌 것 같은데”라며 발끈했다. 두 옥순의 기 싸움은 점차 커져갔고, 14기 옥순이 “이렇게 몰아세울 줄은 몰랐네”라고 9기 옥순의 말투를 지적했다. 결국 9기 옥순은 “내가 그렇게 얘기한 건 미안해. 데이트 잘 다녀 와”라고 사과했다. 14기 옥순은 “어쨌든 난 캐묻고 다니진 않았어. 그건 참 억울하네”라고 말한 뒤, 9기 옥순의 사과를 받아들였다. 때마침, 남자 1호가 14기 옥순을 데리러 왔고, 두 사람은 곧장 데이트를 떠났다. 남자 1호는 횟집으로 14기 옥순을 안내했고, 두 사람은 식사를 하면서 서로의 연애 스타일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데이트 후 14기 옥순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남자 1호님한테 제 마음이 더 큰 것 같다”고 전했다.

같은 시각, ‘솔로민박’에서 남자 4호는 9기 옥순의 손톱 거스러미를 다정하게 잘라줬고, 데이트를 마친 남자 3호와 7기 옥순이 돌아왔다. 9기 옥순은 새 양복을 차려입은 남자 3호에게 “나 만날 때 그렇게 좀 입고 오지”라며 농담을 던졌고, 남자 3호는 “혼자 먹게 한 게 누군데! 나 충격 먹고 퇴소할 뻔 했잖아”라고 받아쳤다. 9기 옥순은 남자 3호에게 “낮술 먹자!”라고 미니 데이트를 제안했다.

남자 4호는 자신에게 ‘데이트권’을 쓴 11기 옥순과 함께 ‘한우 데이트’를 떠났다. 11기 옥순의 차에 탄 남자 4호는 서툰 운전 실력을 보인 11기 옥순에게 “이런 게 매력 있네”라며 칭찬했고, ‘솔로민박’에 남은 남자 3호와 9기 옥순은 ‘낮술’을 즐기며 한층 가까워진 모습을 보였다. 뒤이어 남자 3호가 야심차게 맞춘 새 양복을 입고 바다에 풍덩 뛰어드는 모습이 그려져, 앞으로 이들이 로맨스가 어떤 변화를 맞을지 궁금증을 높였다.

‘솔로민박’의 대혼돈 로맨스는 29일(목) 오후 10시 30분 SBS Plus와 ENA에서 방송하는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에서 공개된다.

유소연 기자 ysy@tvreport.co.kr / 사진= SBS Plus, ENA

author-img
유소연 기자
ysy@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종합] 랭킹 뉴스

  • '사당귀' 정준하 "닭볶음탕 좋아하던 아내 위해 요리학원 다녀..."
  • '최강야구' 막올린 입단 테스트...슬라이더로 장원삼 놀라게 한 참가자는?
  • '수사반장1958' 이제훈, 이동휘에 파트너 제안...전설의 형사 4인방 출격
  • '7인의 부활' 황정음, 딸 복수 위해 생존게임 시작 "형벌의 시간"
  • '용감한 형사들3' 형제 살해 후 지인에 '놀아달라'...죄의식 없는 범인 '충격'
  • 소유 "마음에 드는 이성에 먼저 표현하는 편" (힛트쏭)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탈모로 ‘1400만원’ 이식 대신 ’30만원’ 가발 택한 박군, 극적 변화 공개
    탈모로 ‘1400만원’ 이식 대신 ’30만원’ 가발 택한 박군, 극적 변화 공개
  • 키스신만 n번 찍더니… 메이킹 영상서 ‘현커’ 의심받는 김수현♥김지원
    키스신만 n번 찍더니… 메이킹 영상서 ‘현커’ 의심받는 김수현♥김지원
  • ’41살’인데… 초동안 외모로 NBA 팬들 사로 잡은 女기자, 배우 데뷔
    ’41살’인데… 초동안 외모로 NBA 팬들 사로 잡은 女기자, 배우 데뷔
  • 국내 이동통신3사가 추진하는 사업”10억 년 걸릴 문제를 단 100초 만에 풀어요”
    국내 이동통신3사가 추진하는 사업”10억 년 걸릴 문제를 단 100초 만에 풀어요”
  •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 포스코, 국내 최초 수산화리튬 상업 생산 성공…“초도 출하”
    포스코, 국내 최초 수산화리튬 상업 생산 성공…“초도 출하”
  • 삼성전자 반도체, ‘中자동차’ 시장 겨냥한 베이징모터쇼 첫 참가
    삼성전자 반도체, ‘中자동차’ 시장 겨냥한 베이징모터쇼 첫 참가
  • “완전히 고속철도네”…민주당이 20분 만에 ‘힘’ 과시하는 방법
    “완전히 고속철도네”…민주당이 20분 만에 ‘힘’ 과시하는 방법
  • LG전자 조주완 CEO…美 방문해 MS 대표 만나 ‘AI 협업’ 가속화
    LG전자 조주완 CEO…美 방문해 MS 대표 만나 ‘AI 협업’ 가속화
  • 너도나도 망하는데… 서울시 메타버스 사업에 들어간 혈세 규모
    너도나도 망하는데… 서울시 메타버스 사업에 들어간 혈세 규모
  • 사막도시 두바이 덮쳤다…최소 20명 사망케한 ‘구름씨앗’ 뭐길래
    사막도시 두바이 덮쳤다…최소 20명 사망케한 ‘구름씨앗’ 뭐길래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놀토' 박지윤 "나는 여고추리반의 엄마... 개인사로 다른 학교 갔다 와"

    TV 

  • 2
    '놀뭐' 이이경, 국민 밉상에서 '국민 연하남'으로 이미지 세탁? "누님 플러팅" 작렬[종합]

    엔터 

  • 3
    숨은 강자 '쿵푸팬더4', 개봉 11일 만에 100만 관객 돌파... '엘리멘탈'과 같은 속도

    영화 

  • 4
    '불명' 김태현, 서정희에 간접 프러포즈 "평생 저녁 같이 먹고파♥"

    TV 

  • 5
    "차라리 SNS를 닫는 게"... '음주운전→셀프열애설' 김새론, 반복되는 빛삭 논란

    이슈 

[종합] 인기 뉴스

  • '사당귀' 정준하 "닭볶음탕 좋아하던 아내 위해 요리학원 다녀..."
  • '최강야구' 막올린 입단 테스트...슬라이더로 장원삼 놀라게 한 참가자는?
  • '수사반장1958' 이제훈, 이동휘에 파트너 제안...전설의 형사 4인방 출격
  • '7인의 부활' 황정음, 딸 복수 위해 생존게임 시작 "형벌의 시간"
  • '용감한 형사들3' 형제 살해 후 지인에 '놀아달라'...죄의식 없는 범인 '충격'
  • 소유 "마음에 드는 이성에 먼저 표현하는 편" (힛트쏭)

지금 뜨는 뉴스

  • 1
    '뉴진스 아저씨' 현상이 뭐길래...日도 깜짝 놀랬다

    이슈 

  • 2
    '싱글맘' 조민아 "양육비 제대로 못 받아, 子 위해 시간 쪼개가며 일해"

    이슈 

  • 3
    '사생 피해' NCT 드림 런쥔, 활동 중단 "불안 증세로 안정 필요, 콘서트도 불참"

    이슈 

  • 4
    유태오 "작품 선택 기준? 그때 관심사에 따라 달라져...주짓수는 내 스승"

    이슈 

  • 5
    양세형 "109억 건물주 되기까지...절약하며 열심히 일해" (B급청문회)

    이슈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탈모로 ‘1400만원’ 이식 대신 ’30만원’ 가발 택한 박군, 극적 변화 공개
    탈모로 ‘1400만원’ 이식 대신 ’30만원’ 가발 택한 박군, 극적 변화 공개
  • 키스신만 n번 찍더니… 메이킹 영상서 ‘현커’ 의심받는 김수현♥김지원
    키스신만 n번 찍더니… 메이킹 영상서 ‘현커’ 의심받는 김수현♥김지원
  • ’41살’인데… 초동안 외모로 NBA 팬들 사로 잡은 女기자, 배우 데뷔
    ’41살’인데… 초동안 외모로 NBA 팬들 사로 잡은 女기자, 배우 데뷔
  • 국내 이동통신3사가 추진하는 사업”10억 년 걸릴 문제를 단 100초 만에 풀어요”
    국내 이동통신3사가 추진하는 사업”10억 년 걸릴 문제를 단 100초 만에 풀어요”
  •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해냈다” 삼성전자, 성능 25%·용량 30% 올린 LPDDR5X D램 개발 성공
  •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현지 고객에 최선 다할 것” 현대캐피탈, 현대차 따라 호주·인도네시아 사업 개척 나선다
  • 포스코, 국내 최초 수산화리튬 상업 생산 성공…“초도 출하”
    포스코, 국내 최초 수산화리튬 상업 생산 성공…“초도 출하”
  • 삼성전자 반도체, ‘中자동차’ 시장 겨냥한 베이징모터쇼 첫 참가
    삼성전자 반도체, ‘中자동차’ 시장 겨냥한 베이징모터쇼 첫 참가
  • “완전히 고속철도네”…민주당이 20분 만에 ‘힘’ 과시하는 방법
    “완전히 고속철도네”…민주당이 20분 만에 ‘힘’ 과시하는 방법
  • LG전자 조주완 CEO…美 방문해 MS 대표 만나 ‘AI 협업’ 가속화
    LG전자 조주완 CEO…美 방문해 MS 대표 만나 ‘AI 협업’ 가속화
  • 너도나도 망하는데… 서울시 메타버스 사업에 들어간 혈세 규모
    너도나도 망하는데… 서울시 메타버스 사업에 들어간 혈세 규모
  • 사막도시 두바이 덮쳤다…최소 20명 사망케한 ‘구름씨앗’ 뭐길래
    사막도시 두바이 덮쳤다…최소 20명 사망케한 ‘구름씨앗’ 뭐길래

추천 뉴스

  • 1
    '놀토' 박지윤 "나는 여고추리반의 엄마... 개인사로 다른 학교 갔다 와"

    TV 

  • 2
    '놀뭐' 이이경, 국민 밉상에서 '국민 연하남'으로 이미지 세탁? "누님 플러팅" 작렬[종합]

    엔터 

  • 3
    숨은 강자 '쿵푸팬더4', 개봉 11일 만에 100만 관객 돌파... '엘리멘탈'과 같은 속도

    영화 

  • 4
    '불명' 김태현, 서정희에 간접 프러포즈 "평생 저녁 같이 먹고파♥"

    TV 

  • 5
    "차라리 SNS를 닫는 게"... '음주운전→셀프열애설' 김새론, 반복되는 빛삭 논란

    이슈 

지금 뜨는 뉴스

  • 1
    '뉴진스 아저씨' 현상이 뭐길래...日도 깜짝 놀랬다

    이슈 

  • 2
    '싱글맘' 조민아 "양육비 제대로 못 받아, 子 위해 시간 쪼개가며 일해"

    이슈 

  • 3
    '사생 피해' NCT 드림 런쥔, 활동 중단 "불안 증세로 안정 필요, 콘서트도 불참"

    이슈 

  • 4
    유태오 "작품 선택 기준? 그때 관심사에 따라 달라져...주짓수는 내 스승"

    이슈 

  • 5
    양세형 "109억 건물주 되기까지...절약하며 열심히 일해" (B급청문회)

    이슈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