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DJ소다 “6살에 강도에게 성폭행 당하고 선택적 함묵증.. 아무에게도 말 못해”

정윤정 에디터 조회수  

[TV리포트=이혜미 기자] DJ소다가 성추행 사건 후 이어지고 있는 2차 가해에 대한 심경을 고백했다. DJ소다는 트라우마로 남은 과거를 전하며 “이젠 피하지도 숨지도 않을 것”이라고 했다.

21일 DJ소다는 자신의 소셜 계정에 “복장과 성범죄 피해는 절대 관계가 없다. 피해자를 문제 삼아 범죄 책임을 전가하는 사고방식은 매우 편파적이고 편향적이다. 원인은 섹시한 옷이 아닌 가해자”라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

그는 “내가 6살 때 우리 부모님은 맞벌이를 하셨고 집에 혼자 있던 나는 강도에게 성폭행을 당했다. 그때 난 부모님이 상처를 받으실까 강도가 들 뻔 했지만 문을 열어주지 않았다고 거짓말을 했다. 그리고 그 충격으로 선택적 함묵증에 걸렸고, 지금까지도 이 사실을 숨기며 살아왔다”며 아픈 과거를 고백했다.

이어 “2018년 스펙트럼 페스티벌에 갔을 때도 VIP에 있던 한 남자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며 “난 남자의 신상을 찾으려 했으나 한 포토그래퍼가 ‘너 잘 벌잖아. 요즘 미투 운동 심한데 너까지 그러면 우리 밥벌이 힘들어져’라고 했다. 결국 난 아무것도 하지 못했고, 수치심에 홀로 괴로워할 수밖에 없었다. 내가 할 수 있었던 건 그때 찍혔던 그 사람의 사진을 아직도 갖고 있는 것뿐이었다”라고 털어놨다.

나아가 “인생을 살면서 수차례 성희롱과 성추행을 당해왔고 그런 일을 당해도 아무 일 없었던 것처럼 숨기면서 살아야 하는 줄 알았지만 이젠 더 이상 피하거나 숨고 싶지 않다. ‘성희롱을 당한다는 건 당신에게도 문제가 있는 거 아니야?’ 왜 피해자에게 원인 제공을 묻는가. 나는 가해자나 2차 가해를 하는 사람들이나 모두 똑같다고 생각한다. 2023년에 이런 일이 일어나고 있는 현실이 슬프다”라고 토로했다.

앞서 일본 오사카 뮤직 서커스 페스티벌 공연 중 일부 관객들에게 성추행을 당한 사실을 고백했다 2차 가해에 시달리게 된 그는 “나 역시 이번 일로 앞으로 일본 활동을 하는데 지장이 생기고 일이 끊이지 않을까 걱정을 했었다. 다행히 주최 측에서 모든 지원을 해주기로 약속을 해줬기에 이 사건에 대한 모든 것을 위임했다”며 현 상황과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아울러 “지금껏 공연을 하면서 단 한 명도 의도적으로 내 가슴 안에 손을 넣어 만진 적은 없었다. 이것은 단순한 터치가 아닌 명백한 추행이다. 차라리 내 팔을 잡아당기거나 나를 안거나 했다면 이해할 수 있다. 난 팬들과의 스킨십을 좋아하는 사람이다. 하지만 가슴 안으로 손을 넣어 만진 행위는 내가 지금까지 겪었던 팬들과의 교감과는 달랐다. 어느 나라에서 이런 일을 당했더라도 똑같이 대응했을 것”이라고 강하게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DJ소다는 “내가 일부러 야한 옷을 입고 관중들에게 다가갔기 때문에 이런 일이 벌어진 것이다? 왜 항상 피해를 당한 사람은 자신한테 쏟아질 비난과 악영향을 감수해야 하는 건가. 나의 작은 목소리가 피해자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 나 같은 사람이 이런 식으로라도 조금씩 목소리를 낸다면 언젠간 사회의 인식이 조금이라도 바뀌지 않을까 싶다”며 소신을 전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DJ소다 소셜

author-img
정윤정 에디터
content@tvreport.co.kr

댓글1

300

댓글1

  • 남자들아

    DJ소다 볼때 마다... 여러가지 감정이 있겠지만, 생각만해라

[엔터] 랭킹 뉴스

  • '동상2' 구본길 "결혼으로 슬럼프 극복...승무원 아내, 예쁘고 대인배" [종합]
  • "사랑할 운명"... '선업튀' 변우석, 김혜윤과 함께한 모든 시간들 기억했다[종합]
  • '회장님네' 류덕환 "맹장 수술 직후 링거 바늘 꽂고 촬영.. 박은수, 母에 호통"[종합]
  • '살롱2' 변우석 "혜윤 업고 튀고 싶은 순간 있었다"... 컷 사인 후에도 놓을 수 없었던 손[종합]
  • 이효리, 이상순과 결혼한 이유...'불우한 가정사' 때문이었다
  • 故 종현, 하늘에서 웃겠네요...샤이니가 특별한 선물을 준비했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10년 방치된 백화점 부지에, 아파트값 하락까지…비명소리 들린다는 지역
    10년 방치된 백화점 부지에, 아파트값 하락까지…비명소리 들린다는 지역
  • 13년 전 비트코인에 전 재산 투자한 남성…지금 이렇게 산다는데
    13년 전 비트코인에 전 재산 투자한 남성…지금 이렇게 산다는데
  • ‘190억 빚 늘어나’ 임채무의 두리랜드, 장사 안되는 이유 따로 있었다
    ‘190억 빚 늘어나’ 임채무의 두리랜드, 장사 안되는 이유 따로 있었다
  • 해외여행지 추천 중국여행 자금성 중화전 보화전
    해외여행지 추천 중국여행 자금성 중화전 보화전
  • [르포] 코 찌르는 냄새가 시멘트 공장에서…’진짜 친환경’ 유럽 공장을 가보니
    [르포] 코 찌르는 냄새가 시멘트 공장에서…’진짜 친환경’ 유럽 공장을 가보니
  • ‘K-항암제’ 세계 최대 암학회 ASCO 출격… ‘렉라자’ 병용 임상 3상 발표
    ‘K-항암제’ 세계 최대 암학회 ASCO 출격… ‘렉라자’ 병용 임상 3상 발표
  • 자동차 부품사 엠알인프라오토, 만 65세로 정년 연장
    자동차 부품사 엠알인프라오토, 만 65세로 정년 연장
  • 핵심 광물 생산량 쏠림 현상 심해…”광산 지분 늘리고 민관 협력 강화해야”
    핵심 광물 생산량 쏠림 현상 심해…”광산 지분 늘리고 민관 협력 강화해야”
  • 기업대출도 ‘대마불사’…고금리發 부실 충격 ‘온도 차’
    기업대출도 ‘대마불사’…고금리發 부실 충격 ‘온도 차’
  • 하나은행 ‘신용손실’ 기업대출 나홀로 감소…성장 속 위험관리 ‘눈길’
    하나은행 ‘신용손실’ 기업대출 나홀로 감소…성장 속 위험관리 ‘눈길’
  • CJ대한통운·BYC 물류센터, 2024년 제1호 스마트물류센터 인증
    CJ대한통운·BYC 물류센터, 2024년 제1호 스마트물류센터 인증
  • [영상] 韓中, FTA 2단계 협상 재개…한일중 “동북아 평화 공동책임”
    [영상] 韓中, FTA 2단계 협상 재개…한일중 “동북아 평화 공동책임”

당신을 위한 인기글

  • 10년 방치된 백화점 부지에, 아파트값 하락까지…비명소리 들린다는 지역
    10년 방치된 백화점 부지에, 아파트값 하락까지…비명소리 들린다는 지역
  • 13년 전 비트코인에 전 재산 투자한 남성…지금 이렇게 산다는데
    13년 전 비트코인에 전 재산 투자한 남성…지금 이렇게 산다는데
  • ‘190억 빚 늘어나’ 임채무의 두리랜드, 장사 안되는 이유 따로 있었다
    ‘190억 빚 늘어나’ 임채무의 두리랜드, 장사 안되는 이유 따로 있었다
  • 해외여행지 추천 중국여행 자금성 중화전 보화전
    해외여행지 추천 중국여행 자금성 중화전 보화전
  • [르포] 코 찌르는 냄새가 시멘트 공장에서…’진짜 친환경’ 유럽 공장을 가보니
    [르포] 코 찌르는 냄새가 시멘트 공장에서…’진짜 친환경’ 유럽 공장을 가보니
  • ‘K-항암제’ 세계 최대 암학회 ASCO 출격… ‘렉라자’ 병용 임상 3상 발표
    ‘K-항암제’ 세계 최대 암학회 ASCO 출격… ‘렉라자’ 병용 임상 3상 발표
  • 자동차 부품사 엠알인프라오토, 만 65세로 정년 연장
    자동차 부품사 엠알인프라오토, 만 65세로 정년 연장
  • 핵심 광물 생산량 쏠림 현상 심해…”광산 지분 늘리고 민관 협력 강화해야”
    핵심 광물 생산량 쏠림 현상 심해…”광산 지분 늘리고 민관 협력 강화해야”
  • 기업대출도 ‘대마불사’…고금리發 부실 충격 ‘온도 차’
    기업대출도 ‘대마불사’…고금리發 부실 충격 ‘온도 차’
  • 하나은행 ‘신용손실’ 기업대출 나홀로 감소…성장 속 위험관리 ‘눈길’
    하나은행 ‘신용손실’ 기업대출 나홀로 감소…성장 속 위험관리 ‘눈길’
  • CJ대한통운·BYC 물류센터, 2024년 제1호 스마트물류센터 인증
    CJ대한통운·BYC 물류센터, 2024년 제1호 스마트물류센터 인증
  • [영상] 韓中, FTA 2단계 협상 재개…한일중 “동북아 평화 공동책임”
    [영상] 韓中, FTA 2단계 협상 재개…한일중 “동북아 평화 공동책임”

추천 뉴스

  • 1
    BTS, 군대서 반가운 아이돌 만났다...팬들 환호

    이슈 

  • 2
    '피도 눈물도' 하연주, 이소연에 역습 "두 배로 갚아줄 것"...쓰러진 서하준 [종합]

    TV 

  • 3
    브래드 피트·톰 크루즈, 자녀들에게 버림받은 슈퍼스타 아버지들[할리웃통신]

    해외 

  • 4
    송혜교 "연기 잘한다는 칭찬은 질리지 않아...코미디 장르 해보고파"

    이슈 

  • 5
    '용수정' 권화운, 스캔들 배후 찾으려다 해고된 엄현경에 "알아서 뭘 할 건데?" 답답

    TV 

지금 뜨는 뉴스

  • 1
    허웅 "허훈과 이상형 안 겹쳐...청순한 사람 좋고 첫 느낌 많이 본다" (솔로탈출)

    이슈 

  • 2
    '과장광고 논란' 여에스더, '살길' 열렸다..

    이슈 

  • 3
    '이혼' 안재현이 게이?...직접 입장 밝혔다 '충격'

    이슈 

  • 4
    천둥♥미미 결혼식 하객 라인업이...진짜 놀랄 정도

    이슈 

  • 5
    결혼 100일 지났는데 '시력' 잃은 男스타...안타까운 소식

    이슈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