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피도 눈물도’ 이소연, 하연주 살인 증거 조작? “子에 한 짓, 똑같이 당해봐”

하수나 조회수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피도 눈물도 없이’ 이소연이 하연주의 살인죄를 밝히기 위해 치밀한 계획을 꾸몄다. 

24일 KBS2TV 일일드라마 ‘피도 눈물도 없이’에선 배도은(하연주 분)이 이혜원(이소연 분)의 미끼를 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혜원은 배도은이 망상장애가 심해졌다고 믿게 했고 도은 때문에 누이를 잃은 신경정신과 의사와 손잡고 배도은을 향한 복수에 들어갔다. 

혜원의 계획을 걱정하는 준모(서하준 분)에게 혜원은 “내 아들 용기에게 한 짓 그대로 갚아주겠다. 배도은 다시는 악행 못 저지르게 해야지”라고 분노를 드러냈다. 

도은은 의사가 혜원 때문에 형을 잃었다고 생각했고 자신을 끌어들이지 말라는 의사에게 “끌어들일 생각 없다. 불법적인 일을 부탁할 일도 없다. 형님 죽음 원인 이혜원인데 아무리 정신과 의사시지만 증오하실 테고 이혜원 망하길 바라실 거잖아요. 이혜원에 대한 복수심으로 날 지지해 달라. 절 응원해신다면 각서 한 장 써 달라. 계획대로 되면 선생님 센터 강남으로 옮겨드리겠다”라고 딜을 제안했다.

그런 가운데 혜원은 뻔뻔한 도은에게 “넌 너한테 잘해줬던 이동숙 간호사를 죽여 놓고도 죄책감이 하나도 없지?”라고 도발했고 도은은 “이동숙이 날 잘해줬다고? 그 여자는 첫날부터 날 학대했다. 네가 시켰지? 나 괴롭히라고”라고 맞불을 놓았다. 이에 혜원은 “네가 이동숙 간호사를 죽인 범행도구, 곧 내 손안에 들어 올 거야. 그 포크 수저 말이야”라고 도은을 압박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선 도은에 의해 누이를 잃은 의사가 도은의 최면치료를 시작한 가운데 그가 도은이 범행 도구를 어디에 숨겼는지 끈질기게 묻는 모습이 그려졌다.

도은은 병원에서 탈출할 때 어디에 버렸는지 생각이 안 난다고 대답했고 이를 지켜보던 이혜원은 “그건 생각 안 나도 괜찮아. 범행도구, 버린 장소는 내가 정해 줄테니까. 물론 증거가 될 포크 숟가락도 내가 잘 준비해뒀고. 내 아들 기억 조작한 너 너도 똑같이 당해봐!”라고 복수에 박차를 가했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피도 눈물도 없이’ 방송 캡처

관련기사

author-img
하수나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TV] 랭킹 뉴스

  • '나혼산' 기안84 "최애 뮤즈는 뉴진스, 삼촌 팬 됐다...많은 영감 줘"
  • '연애남매' 세승♥정섭→지원♥용우, 세 커플 탄생 "이런 사람 만나 행복"
  • 고경표 "노래방 18번은 존 레전드 'all of me'"... 지코와 듀엣 무대까지 ('더 시즌즈')
  • 사라진 17시간의 기억, 2800만원의 대출... 아무도 몰랐던 진실 ('궁금한 Y')
  • 이정현 "둘째 임신, 기대 안 했는데 예쁜 아가 생겨...남윤수 보며 태교 중" (편스토랑)
  • "아빠가 나를 잘못 교육시켰어" 금쪽이 충격 발언→스튜디오 경악 ('금쪽이')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 “에코백부터 디올백까지” 김건희 여사가 지금까지 든 가방, 모아보니…
    “에코백부터 디올백까지” 김건희 여사가 지금까지 든 가방, 모아보니…
  • “리콜 빨리 받으세요” 포르쉐, 토요타 등 부품 교환 주목
    “리콜 빨리 받으세요” 포르쉐, 토요타 등 부품 교환 주목
  • “성공하면 초대박!!” 자율주행 핵심 인프라, 쫙 깔린다
    “성공하면 초대박!!” 자율주행 핵심 인프라, 쫙 깔린다
  • “부산시 열 받았네” 앞으로 버스 기사들 인공지능으로 감시한다
    “부산시 열 받았네” 앞으로 버스 기사들 인공지능으로 감시한다
  • “아빠들 엄청 사겠네” 3천짜리 밴 기반 캠핑카, 당장 산다 난리!
    “아빠들 엄청 사겠네” 3천짜리 밴 기반 캠핑카, 당장 산다 난리!
  • “차는 좋지, 근데 잘 팔려야지” 쉐보레 밥줄 SUV, 아빠들 계약 고민
    “차는 좋지, 근데 잘 팔려야지” 쉐보레 밥줄 SUV, 아빠들 계약 고민
  • 코 고는 사람이 운전할 때 더 위험한 이유! 음주운전보다 치명적인 “이 운전”은??
    코 고는 사람이 운전할 때 더 위험한 이유! 음주운전보다 치명적인 “이 운전”은??
  • “사람 없는데 움직이는 자동차?”, 스타트업이 만든 국내 최초 무인 자동차 도로 달린다!
    “사람 없는데 움직이는 자동차?”, 스타트업이 만든 국내 최초 무인 자동차 도로 달린다!
  • “테슬라, 주식 초대박 예고” 5년 내 수십배 급등
    “테슬라, 주식 초대박 예고” 5년 내 수십배 급등
  • “와, 가성비 차에 벤츠급 옵션” 사운드, 하만카돈 탑재
    “와, 가성비 차에 벤츠급 옵션” 사운드, 하만카돈 탑재

당신을 위한 인기글

  •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대기업 취직했더니…부모님이 월 200만 원씩 용돈달랍니다”
  •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환갑 때 100만 원 달라고?”…‘귀족 노조’로 불리는 이유 있었다
  • “에코백부터 디올백까지” 김건희 여사가 지금까지 든 가방, 모아보니…
    “에코백부터 디올백까지” 김건희 여사가 지금까지 든 가방, 모아보니…
  • “리콜 빨리 받으세요” 포르쉐, 토요타 등 부품 교환 주목
    “리콜 빨리 받으세요” 포르쉐, 토요타 등 부품 교환 주목
  • “성공하면 초대박!!” 자율주행 핵심 인프라, 쫙 깔린다
    “성공하면 초대박!!” 자율주행 핵심 인프라, 쫙 깔린다
  • “부산시 열 받았네” 앞으로 버스 기사들 인공지능으로 감시한다
    “부산시 열 받았네” 앞으로 버스 기사들 인공지능으로 감시한다
  • “아빠들 엄청 사겠네” 3천짜리 밴 기반 캠핑카, 당장 산다 난리!
    “아빠들 엄청 사겠네” 3천짜리 밴 기반 캠핑카, 당장 산다 난리!
  • “차는 좋지, 근데 잘 팔려야지” 쉐보레 밥줄 SUV, 아빠들 계약 고민
    “차는 좋지, 근데 잘 팔려야지” 쉐보레 밥줄 SUV, 아빠들 계약 고민
  • 코 고는 사람이 운전할 때 더 위험한 이유! 음주운전보다 치명적인 “이 운전”은??
    코 고는 사람이 운전할 때 더 위험한 이유! 음주운전보다 치명적인 “이 운전”은??
  • “사람 없는데 움직이는 자동차?”, 스타트업이 만든 국내 최초 무인 자동차 도로 달린다!
    “사람 없는데 움직이는 자동차?”, 스타트업이 만든 국내 최초 무인 자동차 도로 달린다!
  • “테슬라, 주식 초대박 예고” 5년 내 수십배 급등
    “테슬라, 주식 초대박 예고” 5년 내 수십배 급등
  • “와, 가성비 차에 벤츠급 옵션” 사운드, 하만카돈 탑재
    “와, 가성비 차에 벤츠급 옵션” 사운드, 하만카돈 탑재

추천 뉴스

  • 1
    '연 7억' 벌던 일본 동요 천재 노노카, 더 놀라운 근황 전해...

    해외 

  • 2
    '10월 결혼' 조세호, 송은이 통 큰 결혼선물에 "칠순잔치 축가 부를 것" (비보)

    이슈 

  • 3
    하정우, '결혼 시기' 공개됐다...팬들 깜짝

    이슈 

  • 4
    '여신'이라 불리는 女스타, 남친에 차였다...이유보니 '납득'

    해외 

  • 5
    송혜교, 15살 어린 차은우와...진짜 놀라운 근황

    이슈 

지금 뜨는 뉴스

  • 1
    인기 배우 차로 뛰어든 팬, 결국...안타까운 소식

    해외 

  • 2
    "오늘만 男 성기 15개 봐"...女모델, 받은 메시지 싹 공개했다 '충격'

    해외 

  • 3
    이지혜, 시어머니표 갈비찜 비법 공개..."내 인생갈비찜, 맛 미쳤다" (관종언니)

    이슈 

  • 4
    격렬하게 성관계 장면 찍던 男女배우, 가구 부러트렸다...사진 보니 '충격'

    해외 

  • 5
    티아라 재결합 한창인데...무거운 소식 전해졌습니다

    이슈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