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이제 놀면 돼”.. ‘유퀴즈’ 김연아, 여왕도 평범한 소녀였다[종합]

이혜미 조회수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여왕의 결혼 생활, 여왕의 선수 시절, 피겨여왕 김연아의 모든 것이 ‘유 퀴즈’를 통해 공개됐다.

28일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선 김연아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김연아는 이견 없는 피겨 퀸으로 국민적 인기를 구가한 영웅. 지난해 포레스텔라 고우림과 웨딩마치를 울리며 품절녀가 된 김연아는 “세월이 흘러 이런 날이 왔다”며 결혼 소감을 전했다.

남편 고우림이 한 발 앞서 ‘유 퀴즈’에 게스트로 나선데 대해선 “당연히 모니터링을 했다. 굉장히 좋은 프로그램을 통해 포레스텔라를 알리는 계기가 된 것 같아서 나도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고우림의 ‘새삥’ 퍼포먼스엔 “안 그래도 촬영 전에 왠지 시킬 것 같다면서 걱정을 하더라. ‘시키면 해야지, 뭘 어떻게 해’라고 했다”고 고백, 웃음을 자아냈다.

김연아는 또 은퇴 후 고

우림과 함께하는 일상에 대해 “원래는 집순이가 아니었는데 점점 집순이가 되어가는 것 같다. 뭔가 자꾸 귀찮아지고 E에서 I가 되는 느낌”이라고 말했다.

“요즘 운동은 하나?”라는 질문엔 “운동이라기 하기 민망할 정도의 운동을 한다”면서 “한동안 안했는데 휴대폰도 많이 보고 나이도 들어가고 하니 몸이 아프더라. 이제 더 이상은 안 되겠다 싶어서 치료 목적으로 운동을 시작했다”고 답했다.

이어 “보통 운동선수 출신들이 두 가지더라. 은퇴 후 운동이 꼴 보기 싫거나, 안하면 근질근질해서 꾸준히 하거나. 난 전자 쪽이라 딱 살기 위해서 하고 있다”면서 “선수시절 운동의 총량을 다 쓴 느낌이다. 정신적인 부담도 같이 오다 보니 여러 가지로 지쳤다. 체력을 끌어올리는 게 너무 힘들어서 그때 내 소원은 ‘숨이 차지 않았으면 좋겠어’였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도 “이젠 운동을 같이 해주시는 분이 ‘숨이 좀 차야 한다’고 한다. 그래서 수족냉증이 생긴 거라고 하더라”고 덧붙이는 것으로 큰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연아는 여자 피겨 100년 역사상 최초로 올포디움 대기록을 달성한 피겨 여왕이다. 이에 김연아는 “민망하다. 감사하다고 하는 것도 인정하는 것 같아서 좀 그렇다. 인사치레로 ‘예쁘다’는 말을 들을 때도 그렇다. 그때고 감사하다고 하면 인정하는 느낌이라 ‘네’하고 만다”고 겸손하게 말했다.

선수 시절 내내 통증과 함께한데 대해선 “경기를 준비하면서 우여곡절이 늘 있다 보니까 경기 전 ‘이 자리에 설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하다’는 기도를 했다”며 “중학교 때부터 발목 발등 무릎 골반 부위별로 아팠다. 선수들은 도저히 못 걷는 상태가 아니곤 경기를 해야 한다. 어떻게든 통증을 줄이는 방법을 찾아야만 했다”며 그간의 고충을 전했다.

세계 정상에 올랐을 때 김연아의 나이는 불과 21살. 김연아는 “최근 문득 그런 생각이 들더라. ‘내가 진짜 어렸구나’라는. 지금 그 나이 대 후배들을 보면 아기 같은데 ‘그 어린애가 열심히 살았구나’ 생각이 들긴 했다”며 솔직한 마음을 털어놨다.

마지막 올림픽에서 홀가분한 미소를 보인데 대해 그는 “이제 진짜 끝이다. 이제 놀면 돼. 이제 해방이다. 이런 마음이었다. 내가 은메달을 따서 많은 분들이 아쉬워하지 않았나. 난 정말 끝난 게 너무 행복했다”고 웃으며 고백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송화면 캡처

author-img
이혜미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TV] 랭킹 뉴스

  • '암투병' 정애리, 삭발 사진 공개...눈물 나네요
  • "우주가 밀어주네" 정숙×상철, 랜덤 데이트 이후 더 멀어졌다 ('나는 솔로')
  • 정준하 "日 아내 위해 8년간 요리학원 다녀... 레시피만 한가득" ('신랑수업')
  • 한보름, 한채영에 "꽃뱀 과거 만천하에 폭로할 것" 선언('스캔들')
  • 권화운, 엄현경 포기했다.. 이승연 손 잡고 서준영과 본격 대립('용수정')
  • 키스 오브 라이프 "벨, 무대 전 갑자기 트월킹... 트라우마 생겨" ('주간 아이돌')

당신을 위한 인기글

  • 50대 애엄마 맞아…? ‘파격 노출’ 했는데 복근 장착한 여배우 (+몸매)
    50대 애엄마 맞아…? ‘파격 노출’ 했는데 복근 장착한 여배우 (+몸매)
  • ‘순풍 산부인과’ 미달이·의찬이, 나란히 좋은 소식… 깜짝 근황
    ‘순풍 산부인과’ 미달이·의찬이, 나란히 좋은 소식… 깜짝 근황
  • ‘선업튀’ 감독 “변우석♥김혜윤 실제로…” 깜짝 발언
    ‘선업튀’ 감독 “변우석♥김혜윤 실제로…” 깜짝 발언
  •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 급발진 주장하더니.. 9명 죽은 시청역 사고, 충격적 조사 결과 나왔다
    급발진 주장하더니.. 9명 죽은 시청역 사고, 충격적 조사 결과 나왔다
  • 하루 만에 1만 6천 대? 진짜 대박난 KGM 액티언.. 르노 결국 ‘비상’
    하루 만에 1만 6천 대? 진짜 대박난 KGM 액티언.. 르노 결국 ‘비상’
  • ‘이걸 이제 해준다고?’ 기아 K5 결함, 황당 대응에 차주들 분통 폭발
    ‘이걸 이제 해준다고?’ 기아 K5 결함, 황당 대응에 차주들 분통 폭발
  • 최대 OOO만 원 할인.. ‘남혐 논란’ 르노, 결국 눈물의 할인 시작했죠
    최대 OOO만 원 할인.. ‘남혐 논란’ 르노, 결국 눈물의 할인 시작했죠

당신을 위한 인기글

  • 50대 애엄마 맞아…? ‘파격 노출’ 했는데 복근 장착한 여배우 (+몸매)
    50대 애엄마 맞아…? ‘파격 노출’ 했는데 복근 장착한 여배우 (+몸매)
  • ‘순풍 산부인과’ 미달이·의찬이, 나란히 좋은 소식… 깜짝 근황
    ‘순풍 산부인과’ 미달이·의찬이, 나란히 좋은 소식… 깜짝 근황
  • ‘선업튀’ 감독 “변우석♥김혜윤 실제로…” 깜짝 발언
    ‘선업튀’ 감독 “변우석♥김혜윤 실제로…” 깜짝 발언
  •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 급발진 주장하더니.. 9명 죽은 시청역 사고, 충격적 조사 결과 나왔다
    급발진 주장하더니.. 9명 죽은 시청역 사고, 충격적 조사 결과 나왔다
  • 하루 만에 1만 6천 대? 진짜 대박난 KGM 액티언.. 르노 결국 ‘비상’
    하루 만에 1만 6천 대? 진짜 대박난 KGM 액티언.. 르노 결국 ‘비상’
  • ‘이걸 이제 해준다고?’ 기아 K5 결함, 황당 대응에 차주들 분통 폭발
    ‘이걸 이제 해준다고?’ 기아 K5 결함, 황당 대응에 차주들 분통 폭발
  • 최대 OOO만 원 할인.. ‘남혐 논란’ 르노, 결국 눈물의 할인 시작했죠
    최대 OOO만 원 할인.. ‘남혐 논란’ 르노, 결국 눈물의 할인 시작했죠

추천 뉴스

  • 1
    조정석, 벌써 12년째 아이유랑 깜짝 인연... '첫인상' 고백

    이슈 

  • 2
    필라테스 자격증 딴 女배우, 살짝 보이는 배꼽·어깨 라인 '깜짝'

    이슈 

  • 3
    '모모랜드'로 빵 떴는데... 길 소속사, 심각한 문제 터졌다 '충격'

    이슈 

  • 4
    350만원짜리 '프라다백'을... 돈 많은 언니 자랑한 女스타 (사진)

    이슈 

  • 5
    3살 아들 '자폐 판정'... 결국 눈물 보인 女배우, 안타까운 근황

    이슈 

지금 뜨는 뉴스

  • 1
    '혐한 논란' 해명하더니... 장위안, 충격 근황 공개 (사진)

    이슈 

  • 2
    손주들에게 직접 '모유수유' 하겠다는 女배우, 이유 알고 보니...

    해외 

  • 3
    '고소 예고' 홍석천, 일주일 만에 또... '충격 근황'

    이슈 

  • 4
    "거미♥" 조정석 "5살 딸, 얼굴은 나랑 판박이.. 연기도 잘해서 신기해"('팔레트')[종합]

    엔터 

  • 5
    인기 배우, BL 드라마 찍고 실제 '동성 연인' 됐다...축하 물결

    이슈 

공유하기

0

뷰어스 입점 신청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