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안영미, 임신 당시 70kg.. 체중 감량 비결 “더디지만 천천히”

이지민 조회수  

[TV리포트=이지민 기자] 안영미가 출산 후 체중 감량에 힘썼다고 밝혔다.

28일 유튜브 채널 ‘VIVO TV – 비보티비’에는 ‘재계약하러 온 안영미와 한 차로 가|EP.13’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게스트는 안영미. 송은이는 “우리 안영미가 돌아왔다. 아이 엄마가 돼서 왔다”고 반갑게 맞이했고 안영미 역시 “너무 보고 싶었다”라고 그리움을 전했다. 이어 두 사람을 식사하러 이동했다.

안영미는 출산 후 달라진 변화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놨다. “출산 후 책임감이 남다르다. 제가 진짜 저밖에 모르는 사람이었는데, 작은 생명체가 태어난 것이다. 이 아이에게 제가 온 우주인 것이다”라며 엄마가 된 남다른 감회를 전했다.

그런가 하면 출산 후 체중 변화와 감량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안영미는 “제가 70kg까지 쪘었다. 아이를 낳고 나서 부기가 빠져서 2~3kg가 빠졌다. 그러나 그 후로는 더 이상 빠지지 않았다”며 “그래서 안 되겠다 싶어서 먹는 것을 조절하고 물을 많이 마시기 시작했다. 남편에게 아기를 맡기고 아파트 헬스장에 가서 걸었다”고 비결을 밝혔다.

그러면서 “처음에 걷는 것도 정말 어려웠다. 내 하체가 내 것이 아닌 것 같았다. 골반이 내 의지대로 움직이지 않았다. 공원에 가서 파워워킹을 해보려고 했지만 발이 떨어지지 않았다. 깜짝 놀랐다. 신세계였다. 더디지만 천천히 운동을 시작했다”고 고충도 털어놨다.

이어 안영미는 출산 후 겪은 산후 우울증도 고백했다. “그동안 소통을 못해, 산후 우울증이 왔다. 소통을 위해 SNS를 시작했다”며 출산 후 몸의 변화와 심리적인 부담이 크게 느껴졌다. 그러나 주변의 도움과 지지를 받으며 극복할 수 있었다”라고 감사함을 전했다.

이지민 기자 jsz1077@naver.com /사진= 유튜브 채널 ‘VIVO TV – 비보티비’ 방송화면 캡처

관련기사

author-img
이지민
content@tvreport.co.kr

댓글1

300

댓글1

  • 안영미 축하해요ㆍ티비에ㆍ빨리 나와요ㅡ재밋는ㆍ영미 영미 이미 보고팡

[이슈] 랭킹 뉴스

  • '환승연애' 나갈까? 나연, 전남친 언급했다...
  • 하정우, 갑자기 '임신' 계획 전했다...충격 고백
  • 아이유, 잘사는 줄...갑자기 무거운 입장 전했다
  • 연예인인데...한번도 대시 받은 적 없다는 아이돌
  • 혜리, 류준열·한소희 질문에...떨리는 목소리로 이렇게 말했다
  • '주상욱♥' 차예련 "사귀자마자 들켜 공개연애...결혼 7년 동안 싸운 적 없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임금 떼먹은 ‘악덕 사장’들 2024년 명단, 싹 공개됐다
    임금 떼먹은 ‘악덕 사장’들 2024년 명단, 싹 공개됐다
  • “파업하더니…” 의사 1천 명의 고려제약 리베이트 의혹 ‘발칵’
    “파업하더니…” 의사 1천 명의 고려제약 리베이트 의혹 ‘발칵’
  • “1.4조 재산분할” 최태원이 판결 18일 만에 직접 밝힌 입장, 들어보니…
    “1.4조 재산분할” 최태원이 판결 18일 만에 직접 밝힌 입장, 들어보니…
  • “어? 도로가 왜 멀쩡하지?” 서울시, 초강력 ‘이 차’ 도입에 운전자들 대환호!
    “어? 도로가 왜 멀쩡하지?” 서울시, 초강력 ‘이 차’ 도입에 운전자들 대환호!
  • “이러니 화물차 욕먹지” 고속도로 33명 대참사, 원인 밝혀져 충격!
    “이러니 화물차 욕먹지” 고속도로 33명 대참사, 원인 밝혀져 충격!
  • “서울에만 55만 개” 운전자들, 차 괜히 들고 왔다가 수천만원 손해봤다 오열!!
    “서울에만 55만 개” 운전자들, 차 괜히 들고 왔다가 수천만원 손해봤다 오열!!
  • “달렸죠? 과태료 내세요” 속도 지켰는데, 고속도로 단속에 걸린 ‘이 상황’
    “달렸죠? 과태료 내세요” 속도 지켰는데, 고속도로 단속에 걸린 ‘이 상황’
  • “길 엄청 막힐 듯” 서울 지하고속도로 공사, 운전자들 제대로 되겠냐 의심
    “길 엄청 막힐 듯” 서울 지하고속도로 공사, 운전자들 제대로 되겠냐 의심
  • “이제는 참지 마세요!” 자동차·오토바이 소음, 지자체가 직접 단속!!
    “이제는 참지 마세요!” 자동차·오토바이 소음, 지자체가 직접 단속!!
  • 북 오물풍선에 박살난 자동차 유리, 보험 처리 첫 사례 나왔다!!
    북 오물풍선에 박살난 자동차 유리, 보험 처리 첫 사례 나왔다!!
  • 전주시 자동차 번호판 발급 수수료 144% 인상! 시민 부담 폭증, 다른 지역은?
    전주시 자동차 번호판 발급 수수료 144% 인상! 시민 부담 폭증, 다른 지역은?
  • “6천대 벤츠” C 클래스, 가성비 트림 등장에 당장 계약한다 난리!
    “6천대 벤츠” C 클래스, 가성비 트림 등장에 당장 계약한다 난리!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임금 떼먹은 ‘악덕 사장’들 2024년 명단, 싹 공개됐다
    임금 떼먹은 ‘악덕 사장’들 2024년 명단, 싹 공개됐다
  • “파업하더니…” 의사 1천 명의 고려제약 리베이트 의혹 ‘발칵’
    “파업하더니…” 의사 1천 명의 고려제약 리베이트 의혹 ‘발칵’
  • “1.4조 재산분할” 최태원이 판결 18일 만에 직접 밝힌 입장, 들어보니…
    “1.4조 재산분할” 최태원이 판결 18일 만에 직접 밝힌 입장, 들어보니…
  • “어? 도로가 왜 멀쩡하지?” 서울시, 초강력 ‘이 차’ 도입에 운전자들 대환호!
    “어? 도로가 왜 멀쩡하지?” 서울시, 초강력 ‘이 차’ 도입에 운전자들 대환호!
  • “이러니 화물차 욕먹지” 고속도로 33명 대참사, 원인 밝혀져 충격!
    “이러니 화물차 욕먹지” 고속도로 33명 대참사, 원인 밝혀져 충격!
  • “서울에만 55만 개” 운전자들, 차 괜히 들고 왔다가 수천만원 손해봤다 오열!!
    “서울에만 55만 개” 운전자들, 차 괜히 들고 왔다가 수천만원 손해봤다 오열!!
  • “달렸죠? 과태료 내세요” 속도 지켰는데, 고속도로 단속에 걸린 ‘이 상황’
    “달렸죠? 과태료 내세요” 속도 지켰는데, 고속도로 단속에 걸린 ‘이 상황’
  • “길 엄청 막힐 듯” 서울 지하고속도로 공사, 운전자들 제대로 되겠냐 의심
    “길 엄청 막힐 듯” 서울 지하고속도로 공사, 운전자들 제대로 되겠냐 의심
  • “이제는 참지 마세요!” 자동차·오토바이 소음, 지자체가 직접 단속!!
    “이제는 참지 마세요!” 자동차·오토바이 소음, 지자체가 직접 단속!!
  • 북 오물풍선에 박살난 자동차 유리, 보험 처리 첫 사례 나왔다!!
    북 오물풍선에 박살난 자동차 유리, 보험 처리 첫 사례 나왔다!!
  • 전주시 자동차 번호판 발급 수수료 144% 인상! 시민 부담 폭증, 다른 지역은?
    전주시 자동차 번호판 발급 수수료 144% 인상! 시민 부담 폭증, 다른 지역은?
  • “6천대 벤츠” C 클래스, 가성비 트림 등장에 당장 계약한다 난리!
    “6천대 벤츠” C 클래스, 가성비 트림 등장에 당장 계약한다 난리!

추천 뉴스

  • 1
    남자에 인기 폭발...女무당, 얼마나 예쁜가 봤더니 '충격'

    종합 

  • 2
    '주스 뱉는' 연기로 화제된 배우, 54세인데...안타까운 소식 전해졌다

    종합 

  • 3
    '기생충' 이정은, 10년 만난 '배우 남친' 공개...모두가 놀라는 중

    종합 

  • 4
    안정환, '이곳'에 엄청난 것 묻어 놨다...비밀 고백

    종합 

  • 5
    미스코리아가 유혹하면...'사랑꾼' 남친 바람피우나 실험해봤다

    TV 

지금 뜨는 뉴스

  • 1
    '30년' 만에 뜬 이정은, 무명 때...무거운 입장 전했다

    엔터 

  • 2
    김호중, '구치소' 독방서 좌절할 소식 전해져...

    종합 

  • 3
    "혜리 진짜 예뻐"...실물 보고 호감 표한 男스타

    엔터 

  • 4
    임영웅·장민호·영탁·이찬원, '돈' 때문에 싸웠다...깜짝

    TV 

  • 5
    박정은 "子, 어린이집에서 아동학대 당해...교사 실형 선고" 고백

    종합 

공유하기

1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