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조혜련 “좋아하는 후배? 신봉선…실제론 감성적이고 예민해” (ㄴ신봉선ㄱ)

하수나 조회수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조혜련이 신봉선을 좋아하는 후배로 꼽으며 실제로는 감성적이고 예민하다고 밝혔다. 

최근 유튜브 채널 ‘ㄴ신봉선ㄱ’의 ‘동민엄마당’에선 조혜련이 게스트로 출연해 동민엄마(신봉선)와 토크를 펼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좋아하는 후배가 있나?”라는 동민엄마의 질문에 조혜련은 “너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동민엄마가 “신봉선 좋아하나?”라고 묻자 조혜련은 “봉선이는 감성적이고 예민하다. MBTI가 사실은 I다”라고 말했다. 이에 신봉선은 “ESFP”라고 말했고 조혜련은 “난 INFJ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신봉선은 “하나도 안 맞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조혜련은 신봉선과 뮤지컬 ‘메노포즈’를 하게 됐다며 “갱년기 연기를 한다. 총 넘버가 24곡이다”라며 즉석에서 노래를 불렀다. 신봉선과 같은 역할을 맡았다는 말에 동민엄마는 “그럼 나는 신봉선 씨 편 보러 가겠다”라고 능청스럽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조혜련은 “신봉선 씨가 이번에 뮤지컬을 한다는 게 너무 예쁜 거다. 진짜 개그우먼계의 옥주현을 만들어보고 싶다. 왜냐하면 뮤지컬마다 감초 역할을 하는 캐릭터들이 있다“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32년차 개그우먼 조혜련은 자신을 응원하는 팬들에 대해 “정말 고맙고 그분들이 계셔서 제가 더 활동할 수 있는 것 같다. 그리고 나이는 점점 들어가고 늙어가지만 조혜련은 70이 되어도 80이 되어도 에너지가 넘치는, 그래서 그 모습을 보면서 ‘그래 나도 힘내자, 용기 내자’ 이런 에너지를 드리는 사람이 되겠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이에 신봉선은 “조혜련씨야 말로 천생 코미디언이다. 삶 자체가 행복하다. 이 사람은 참 본받을 게 많은 사람이다.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은 그 모습 자체가 늘 멋있고 응원한다”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ㄴ신봉선ㄱ’ 영상 캡처

관련기사

author-img
하수나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이슈] 랭킹 뉴스

  • 조권 "군대시절 별명 '실장님', 휴일이면 동기·후임들 줄섰다" (코스모)
  • 나연, 10년차 아이돌의 여유 "밥 먹다 생방 무대 올라...옛날엔 떨었다" (동스케)
  • 이승협 "변우석이 형, 친구 했는데 호칭 고민 중...마음에 드는 이성엔 직진" (보석함)
  • 김예원·장문복 소개팅...이미 8년 전 인연있었다 '충격'
  • 기무라 타쿠야와 어깨 나란히...옥택연, 역대급 기록 세웠다
  • 송중기, 아들과 있는 모습 최초로 찍혔다..."입술이 닮아"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파업하더니…” 의사 1천 명의 고려제약 리베이트 의혹 ‘발칵’
    “파업하더니…” 의사 1천 명의 고려제약 리베이트 의혹 ‘발칵’
  • “1.4조 재산분할” 최태원이 판결 18일 만에 직접 밝힌 입장, 들어보니…
    “1.4조 재산분할” 최태원이 판결 18일 만에 직접 밝힌 입장, 들어보니…
  • “대기업 연봉 우습다”…이모티콘 그려 판매하면 버는 금액
    “대기업 연봉 우습다”…이모티콘 그려 판매하면 버는 금액
  • “6월 말 대격변!” 정부, 출퇴근 지옥 강남, 명동 싹 갈아 엎는다.
    “6월 말 대격변!” 정부, 출퇴근 지옥 강남, 명동 싹 갈아 엎는다.
  • “어? 욕 많이 먹네” 2조짜리 부산 지하 고속도로, 이러다 취소 되나?
    “어? 욕 많이 먹네” 2조짜리 부산 지하 고속도로, 이러다 취소 되나?
  • “역대급 장마 초비상!!” 지자체, 도로 침수 대참사 철저히 예방하겠다 선언!
    “역대급 장마 초비상!!” 지자체, 도로 침수 대참사 철저히 예방하겠다 선언!
  • “어? 도로가 왜 멀쩡하지?” 서울시, 초강력 ‘이 차’ 도입에 운전자들 대환호!
    “어? 도로가 왜 멀쩡하지?” 서울시, 초강력 ‘이 차’ 도입에 운전자들 대환호!
  • “이러니 화물차 욕먹지” 고속도로 33명 대참사, 원인 밝혀져 충격!
    “이러니 화물차 욕먹지” 고속도로 33명 대참사, 원인 밝혀져 충격!
  • “서울에만 55만 개” 운전자들, 차 괜히 들고 왔다가 수천만원 손해봤다 오열!!
    “서울에만 55만 개” 운전자들, 차 괜히 들고 왔다가 수천만원 손해봤다 오열!!
  • “달렸죠? 과태료 내세요” 속도 지켰는데, 고속도로 단속에 걸린 ‘이 상황’
    “달렸죠? 과태료 내세요” 속도 지켰는데, 고속도로 단속에 걸린 ‘이 상황’
  • “길 엄청 막힐 듯” 서울 지하고속도로 공사, 운전자들 제대로 되겠냐 의심
    “길 엄청 막힐 듯” 서울 지하고속도로 공사, 운전자들 제대로 되겠냐 의심
  • “이제는 참지 마세요!” 자동차·오토바이 소음, 지자체가 직접 단속!!
    “이제는 참지 마세요!” 자동차·오토바이 소음, 지자체가 직접 단속!!

당신을 위한 인기글

  • “파업하더니…” 의사 1천 명의 고려제약 리베이트 의혹 ‘발칵’
    “파업하더니…” 의사 1천 명의 고려제약 리베이트 의혹 ‘발칵’
  • “1.4조 재산분할” 최태원이 판결 18일 만에 직접 밝힌 입장, 들어보니…
    “1.4조 재산분할” 최태원이 판결 18일 만에 직접 밝힌 입장, 들어보니…
  • “대기업 연봉 우습다”…이모티콘 그려 판매하면 버는 금액
    “대기업 연봉 우습다”…이모티콘 그려 판매하면 버는 금액
  • “6월 말 대격변!” 정부, 출퇴근 지옥 강남, 명동 싹 갈아 엎는다.
    “6월 말 대격변!” 정부, 출퇴근 지옥 강남, 명동 싹 갈아 엎는다.
  • “어? 욕 많이 먹네” 2조짜리 부산 지하 고속도로, 이러다 취소 되나?
    “어? 욕 많이 먹네” 2조짜리 부산 지하 고속도로, 이러다 취소 되나?
  • “역대급 장마 초비상!!” 지자체, 도로 침수 대참사 철저히 예방하겠다 선언!
    “역대급 장마 초비상!!” 지자체, 도로 침수 대참사 철저히 예방하겠다 선언!
  • “어? 도로가 왜 멀쩡하지?” 서울시, 초강력 ‘이 차’ 도입에 운전자들 대환호!
    “어? 도로가 왜 멀쩡하지?” 서울시, 초강력 ‘이 차’ 도입에 운전자들 대환호!
  • “이러니 화물차 욕먹지” 고속도로 33명 대참사, 원인 밝혀져 충격!
    “이러니 화물차 욕먹지” 고속도로 33명 대참사, 원인 밝혀져 충격!
  • “서울에만 55만 개” 운전자들, 차 괜히 들고 왔다가 수천만원 손해봤다 오열!!
    “서울에만 55만 개” 운전자들, 차 괜히 들고 왔다가 수천만원 손해봤다 오열!!
  • “달렸죠? 과태료 내세요” 속도 지켰는데, 고속도로 단속에 걸린 ‘이 상황’
    “달렸죠? 과태료 내세요” 속도 지켰는데, 고속도로 단속에 걸린 ‘이 상황’
  • “길 엄청 막힐 듯” 서울 지하고속도로 공사, 운전자들 제대로 되겠냐 의심
    “길 엄청 막힐 듯” 서울 지하고속도로 공사, 운전자들 제대로 되겠냐 의심
  • “이제는 참지 마세요!” 자동차·오토바이 소음, 지자체가 직접 단속!!
    “이제는 참지 마세요!” 자동차·오토바이 소음, 지자체가 직접 단속!!

추천 뉴스

  • 1
    올림픽 메달리스트, 배우로 데뷔...28살에 은퇴했다

    해외 

  • 2
    "잘생긴 사람은 '보정'하면 더 이상"...몸소 보여준 '꽃미남' 배우

    해외 

  • 3
    열애설도 없이… ‘깜짝 결혼’ 발표한 고이선, 여친도 유명인

    해외 

  • 4
    "황정음과 바람" 소문 났던 남자 배우...무거운 입장 전했다

    종합 

  • 5
    힘들어보여 8500만원 줬는데 "내가 거지냐" 화내네요...

    해외 

지금 뜨는 뉴스

  • 1
    '워터밤 여신' 권은비, 더 화끈하게 준비 중...충격 근황

    종합 

  • 2
    방금 전해진 소식...블랙핑크, 컴백합니다

    리폿@ 

  • 3
    김국진, 강수지 아닌 다른 여자와 데이트...제대로 폭로 당했다

    종합 

  • 4
    '일타강사' 정승제, '은퇴' 언급...대체 왜?

    종합 

  • 5
    장항준, 김은희 작가와 별거 고백...

    TV 

공유하기

0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