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잘 나가던 윤성호, 활동 중단 위기…안타까운 소식 전해졌다

이혜미 조회수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뉴진스님’ 윤성호의 싱가포르 공연이 무산될 위기에 처했다.

22일 스트레이츠타임스, AFP통신 등에 따르면 카시비스와나딴 샨무감 싱가포르 내무부 장관은 이날 소셜 계정을 통해 “내달로 예정된 뉴진스님의 공연이 개최될 경우 조처를 할 것이라 경찰에 알렸고, 클럽 측도 협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뉴진스님의 콘셉트는) 싱가포르 불교계에 대한 모욕이며 받아들일 수 없다”라고 소리 높였다.

당초 윤성호는 뉴진스님 캐릭터로 오는 6월 19일과 20일 싱가포르의 한 클럽에서 공연을 할 예정이었으나 해당 소식이 전해지고 현지 불교도연맹은 승려가 아닌 이가 승복을 입고 공연을 해선 안 된다며 공연 불허를 촉구했다.

경찰 역시 공공 공연은 어떤 인종과 종교 등에도 모욕적이어선 안 되며 뉴진스님의 공연이 이 조건에 위배될 수 있다며 클럽 측에 공공 공연 허가 조건을 준수할 것을 권고한 가운데 클럽 측은 “허가 조건을 준수해 해당 공연에 종교와 관련된 요소가 전혀 포함되지 않도록 할 것”이라며 입장을 밝혔다

최근 윤성호는 진리와 유쾌함을 동반한 뉴진스님 캐릭터로 제 2의 전성기를 맞이했으나 국내 불교계가 환영의 뜻을 보인 것과 달리 불교를 국교로 삼는 국가에선 뜻밖의 냉대를 받았다.

앞서 지난 3일에도 윤성호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클럽에서 뉴진스님 콘셉트로 공연을 펼쳤으나 현지 불교계와 정치계가 “불교의 신성함을 존중하고 종교적 화합을 지키기 위해 윤성호의 말레이시아 입국을 막아줄 것을 내무부 장관과 이민국, 경찰에 호소한다”며 쓴 소리를 쏟아내면서 곤욕을 치렀다.

결국 21일 예정됐던 쿠알라룸푸르 클럽 공연은 취소됐다 .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윤성호 소셜

관련기사

author-img
이혜미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이슈] 랭킹 뉴스

  • 나연 "연프 출연한다면? '환승연애' 하고파...'솔로지옥'은 운동을 더 해놔야"
  • 하정우 "그림은 살려고 그리는 것...2세 계획? 결혼하면 바로 낳을 생각"
  • 변우석 "라이즈의 '원키스' 자주 들어...취향 맞고 현명한 사람 좋다" (바자) [종합]
  • 배우 아내에게 '빠따'로 위협받은 유명인 남편
  • "박명수 때문에 돈 사라져"...박명수, 결국 '공개사과' 했습니다
  • 박명수, '큐트 명수' 댓글 반응에 "웃음만 줄 수 있다면 꼴뚜기도 상관無" (할명수)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임금 떼먹은 ‘악덕 사장’들 2024년 명단, 싹 공개됐다
    임금 떼먹은 ‘악덕 사장’들 2024년 명단, 싹 공개됐다
  • “파업하더니…” 의사 1천 명의 고려제약 리베이트 의혹 ‘발칵’
    “파업하더니…” 의사 1천 명의 고려제약 리베이트 의혹 ‘발칵’
  • “1.4조 재산분할” 최태원이 판결 18일 만에 직접 밝힌 입장, 들어보니…
    “1.4조 재산분할” 최태원이 판결 18일 만에 직접 밝힌 입장, 들어보니…
  • “어? 도로가 왜 멀쩡하지?” 서울시, 초강력 ‘이 차’ 도입에 운전자들 대환호!
    “어? 도로가 왜 멀쩡하지?” 서울시, 초강력 ‘이 차’ 도입에 운전자들 대환호!
  • “이러니 화물차 욕먹지” 고속도로 33명 대참사, 원인 밝혀져 충격!
    “이러니 화물차 욕먹지” 고속도로 33명 대참사, 원인 밝혀져 충격!
  • “서울에만 55만 개” 운전자들, 차 괜히 들고 왔다가 수천만원 손해봤다 오열!!
    “서울에만 55만 개” 운전자들, 차 괜히 들고 왔다가 수천만원 손해봤다 오열!!
  • “달렸죠? 과태료 내세요” 속도 지켰는데, 고속도로 단속에 걸린 ‘이 상황’
    “달렸죠? 과태료 내세요” 속도 지켰는데, 고속도로 단속에 걸린 ‘이 상황’
  • “길 엄청 막힐 듯” 서울 지하고속도로 공사, 운전자들 제대로 되겠냐 의심
    “길 엄청 막힐 듯” 서울 지하고속도로 공사, 운전자들 제대로 되겠냐 의심
  • “이제는 참지 마세요!” 자동차·오토바이 소음, 지자체가 직접 단속!!
    “이제는 참지 마세요!” 자동차·오토바이 소음, 지자체가 직접 단속!!
  • 북 오물풍선에 박살난 자동차 유리, 보험 처리 첫 사례 나왔다!!
    북 오물풍선에 박살난 자동차 유리, 보험 처리 첫 사례 나왔다!!
  • 전주시 자동차 번호판 발급 수수료 144% 인상! 시민 부담 폭증, 다른 지역은?
    전주시 자동차 번호판 발급 수수료 144% 인상! 시민 부담 폭증, 다른 지역은?
  • “6천대 벤츠” C 클래스, 가성비 트림 등장에 당장 계약한다 난리!
    “6천대 벤츠” C 클래스, 가성비 트림 등장에 당장 계약한다 난리!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임금 떼먹은 ‘악덕 사장’들 2024년 명단, 싹 공개됐다
    임금 떼먹은 ‘악덕 사장’들 2024년 명단, 싹 공개됐다
  • “파업하더니…” 의사 1천 명의 고려제약 리베이트 의혹 ‘발칵’
    “파업하더니…” 의사 1천 명의 고려제약 리베이트 의혹 ‘발칵’
  • “1.4조 재산분할” 최태원이 판결 18일 만에 직접 밝힌 입장, 들어보니…
    “1.4조 재산분할” 최태원이 판결 18일 만에 직접 밝힌 입장, 들어보니…
  • “어? 도로가 왜 멀쩡하지?” 서울시, 초강력 ‘이 차’ 도입에 운전자들 대환호!
    “어? 도로가 왜 멀쩡하지?” 서울시, 초강력 ‘이 차’ 도입에 운전자들 대환호!
  • “이러니 화물차 욕먹지” 고속도로 33명 대참사, 원인 밝혀져 충격!
    “이러니 화물차 욕먹지” 고속도로 33명 대참사, 원인 밝혀져 충격!
  • “서울에만 55만 개” 운전자들, 차 괜히 들고 왔다가 수천만원 손해봤다 오열!!
    “서울에만 55만 개” 운전자들, 차 괜히 들고 왔다가 수천만원 손해봤다 오열!!
  • “달렸죠? 과태료 내세요” 속도 지켰는데, 고속도로 단속에 걸린 ‘이 상황’
    “달렸죠? 과태료 내세요” 속도 지켰는데, 고속도로 단속에 걸린 ‘이 상황’
  • “길 엄청 막힐 듯” 서울 지하고속도로 공사, 운전자들 제대로 되겠냐 의심
    “길 엄청 막힐 듯” 서울 지하고속도로 공사, 운전자들 제대로 되겠냐 의심
  • “이제는 참지 마세요!” 자동차·오토바이 소음, 지자체가 직접 단속!!
    “이제는 참지 마세요!” 자동차·오토바이 소음, 지자체가 직접 단속!!
  • 북 오물풍선에 박살난 자동차 유리, 보험 처리 첫 사례 나왔다!!
    북 오물풍선에 박살난 자동차 유리, 보험 처리 첫 사례 나왔다!!
  • 전주시 자동차 번호판 발급 수수료 144% 인상! 시민 부담 폭증, 다른 지역은?
    전주시 자동차 번호판 발급 수수료 144% 인상! 시민 부담 폭증, 다른 지역은?
  • “6천대 벤츠” C 클래스, 가성비 트림 등장에 당장 계약한다 난리!
    “6천대 벤츠” C 클래스, 가성비 트림 등장에 당장 계약한다 난리!

추천 뉴스

  • 1
    "혜리 진짜 예뻐"...실물 보고 호감 표한 男스타

    엔터 

  • 2
    임영웅·장민호·영탁·이찬원, '돈' 때문에 싸웠다...깜짝

    TV 

  • 3
    박정은 "子, 어린이집에서 아동학대 당해...교사 실형 선고" 고백

    종합 

  • 4
    방금 전해진 소식...블랙핑크, 컴백합니다

    리폿@ 

  • 5
    소개팅 위해 '동묘'에서 옷 구입한다는 男스타

    종합 

지금 뜨는 뉴스

  • 1
    “창업주 소꿉놀이에 장단 맞추는 게 일”…교촌 직원의 폭로 내용 논란

    MSN 

  • 2
    "너무 젊고 훈남" 신동엽, 운명 찾는 MZ점술가 4인 비주얼에 깜짝 (신들린연애)

    TV 

  • 3
    '복통→혼절' 강별, 알고보니 임신이었다... 난처해진 신정윤 ('수지맞은 우리')

    TV 

  • 4
    "형님 최고예요" 방글라데시 청년이 '김해 홍반장' 된 사연은 ('이웃집 찰스')

    TV 

  • 5
    한채영, 베일 벗은 과거...불륜 숨기고 한보름 새엄마 됐다 '악녀 본색' (스캔들) [종합]

    TV 

공유하기

0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