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크러쉬♥’ 조이, 더 예뻐진 비결 공개

하수나 조회수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레드벨벳 조이가 자신의 피부관리법을 공개했다.  

19일 얼루어 코리아 유튜브 채널에선 ‘끝없이 나오는 파우치에 쏟아지는 산리오들!? 소문난 산리오 러버 레드벨벳 조이의 2024.ver 업데이트된 왓츠인마이백 공개! | 얼루어코리아 Allure Korea’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 됐다. 

영상에선 조이가 질문에 답하는 모습이 담겼다. “조이의 피어싱 도전, 비하인드 스토리가 있다면?”이라는 질문에 “제가 겁이 많아서 피어싱 하는 것을 무서워한다. 귓불에 있는 두 개 말고는 없다. 근데 ‘Chill Kill’ 뮤비 때 메이크업 선생님의 제안으로 파츠를 붙였다. 피어싱을 붙이니까 괜히 나른하고 퇴폐적이고 그런 에티튜드가 생기더라. ‘아 이런 맛에 하나?’라고 생각했는데 앞으로도 피어싱이나 타투는 아파서 할 생각이 없다”라고 털어놨다. 

“10년째 변함없는 피부를 유지하는 비결”에 대해 조이는 “그대로 아니다”라고 웃었다. 10년 전에는 관리를 아예 안 했다. 지금은 관리를 열심히 한다. 물을 많이 마시려고 노려하고 평소에 가공식품을 멀리한다. 채소나 과일이나 먹으려고 노력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건성피부여서 수분이 진짜 중요해서 히알루론산 캡슐도 먹고 히알루론산이 들어간 제품을 유독 많이 쓴다“라고 자신의 피부 관리법을 공개했다. 

“생얼에도 절대 포기할 수 없는 한 가지?”라는 질문에는 “3종 세트가 있다. 백탁있는 선크림, 아이 브로우, 립스틱이다”라고 밝혔다. 조이는 “선크림은 백탁이 있어야 한다. 톤업이 좀 돼야 한다. 셋 중에서는 립을 고르겠다. 립이 없으면 생기가 없어 보이고 어딘가 우울해 보인다. 틈만 나면 저는 립밤을 바르는 편이다”라고 밝혔다. 

또 가방 속 아이템을 공개한 가운데 조이는 “파우치 모으는 게 취미”라며 가방 속에서 파우치 6개를 비롯해 애용하는 향수와 부기 관리템 등을 공개했다. 

한편, 조이는 크러쉬와 2021년 8월부터 공개 열애 중이다. 두 사람은 ‘자나깨나’란 곡에서 호흡을 맞췄으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얼루어 코리아 유튜브 영상 캡처

author-img
하수나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이슈] 랭킹 뉴스

  • '음주 뺑소니 혐의' 김호중, 구속영장 발부..."증거 인멸 우려"
  • 강형욱, 50분간 울분...진짜 억울했을 거 같네요
  • 혜리 대역, 진짜 눈부시게 예쁘다...모두가 '깜짝'
  • 천우희, 엄청 유명한 '한정식집' 딸이었다...
  • 돈 쓰는 것도 화끈...김희선→아이유, 동료에 '명품백' 선물한 ★들 [종합]
  • 천우희·김재중·정호연, '유명 맛집' 집안 자제였던 ★들 [종합]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정용진의 실수?”…이마트 실적회복에도 이 분야 적자 ‘심각’
    “정용진의 실수?”…이마트 실적회복에도 이 분야 적자 ‘심각’
  • LG그룹 장녀가 기부하겠다는데 ‘보류’하겠다는 LG 재단, 대체 왜?
    LG그룹 장녀가 기부하겠다는데 ‘보류’하겠다는 LG 재단, 대체 왜?
  • 엔비디아 ‘깜짝실적’ 발표…덩달아 오른다는 ‘이것’ 대체 뭐길래
    엔비디아 ‘깜짝실적’ 발표…덩달아 오른다는 ‘이것’ 대체 뭐길래
  • “이 가격표 실화?!”..시총 28조원 회사가 공개한 지능형 차량, 현기차 ‘화들짝’
    “이 가격표 실화?!”..시총 28조원 회사가 공개한 지능형 차량, 현기차 ‘화들짝’
  • ‘서울역 칼부림’ 예고한 30대 남성이 자택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역 칼부림’ 예고한 30대 남성이 자택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 ‘이곳’을 빼놓고는 태국을 논할 수 없다, 태국을 대표하는 휴양지 3곳
    ‘이곳’을 빼놓고는 태국을 논할 수 없다, 태국을 대표하는 휴양지 3곳
  • ‘나혼산’ 주현영이 밝힌 황금비율 ‘하이볼 만드는 법’ 레시피 대공개
    ‘나혼산’ 주현영이 밝힌 황금비율 ‘하이볼 만드는 법’ 레시피 대공개
  • 호주 동물원서 ‘사자 떼’ 탈출 소동… 어찌 된 일인지 살펴보니?
    호주 동물원서 ‘사자 떼’ 탈출 소동… 어찌 된 일인지 살펴보니?
  • “불면증 걱정 뚝”…수면제 없이 ‘이 소리’만 들어도 금방 잠 든다
    “불면증 걱정 뚝”…수면제 없이 ‘이 소리’만 들어도 금방 잠 든다
  • “이러다 다 죽어요”..중고차 딜러들, 또다시 ‘폭망’ 소식 들려왔다
    “이러다 다 죽어요”..중고차 딜러들, 또다시 ‘폭망’ 소식 들려왔다
  • “생명체 존재 가능성 있어”…지구와 온도 비슷한 ‘외계 금성’ 발견
    “생명체 존재 가능성 있어”…지구와 온도 비슷한 ‘외계 금성’ 발견
  • “한국이 이정도일줄 몰랐다”..몽골 간 일본인 유튜버, ‘화들짝’ 놀란 사연은?
    “한국이 이정도일줄 몰랐다”..몽골 간 일본인 유튜버, ‘화들짝’ 놀란 사연은?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정용진의 실수?”…이마트 실적회복에도 이 분야 적자 ‘심각’
    “정용진의 실수?”…이마트 실적회복에도 이 분야 적자 ‘심각’
  • LG그룹 장녀가 기부하겠다는데 ‘보류’하겠다는 LG 재단, 대체 왜?
    LG그룹 장녀가 기부하겠다는데 ‘보류’하겠다는 LG 재단, 대체 왜?
  • 엔비디아 ‘깜짝실적’ 발표…덩달아 오른다는 ‘이것’ 대체 뭐길래
    엔비디아 ‘깜짝실적’ 발표…덩달아 오른다는 ‘이것’ 대체 뭐길래
  • “이 가격표 실화?!”..시총 28조원 회사가 공개한 지능형 차량, 현기차 ‘화들짝’
    “이 가격표 실화?!”..시총 28조원 회사가 공개한 지능형 차량, 현기차 ‘화들짝’
  • ‘서울역 칼부림’ 예고한 30대 남성이 자택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역 칼부림’ 예고한 30대 남성이 자택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 ‘이곳’을 빼놓고는 태국을 논할 수 없다, 태국을 대표하는 휴양지 3곳
    ‘이곳’을 빼놓고는 태국을 논할 수 없다, 태국을 대표하는 휴양지 3곳
  • ‘나혼산’ 주현영이 밝힌 황금비율 ‘하이볼 만드는 법’ 레시피 대공개
    ‘나혼산’ 주현영이 밝힌 황금비율 ‘하이볼 만드는 법’ 레시피 대공개
  • 호주 동물원서 ‘사자 떼’ 탈출 소동… 어찌 된 일인지 살펴보니?
    호주 동물원서 ‘사자 떼’ 탈출 소동… 어찌 된 일인지 살펴보니?
  • “불면증 걱정 뚝”…수면제 없이 ‘이 소리’만 들어도 금방 잠 든다
    “불면증 걱정 뚝”…수면제 없이 ‘이 소리’만 들어도 금방 잠 든다
  • “이러다 다 죽어요”..중고차 딜러들, 또다시 ‘폭망’ 소식 들려왔다
    “이러다 다 죽어요”..중고차 딜러들, 또다시 ‘폭망’ 소식 들려왔다
  • “생명체 존재 가능성 있어”…지구와 온도 비슷한 ‘외계 금성’ 발견
    “생명체 존재 가능성 있어”…지구와 온도 비슷한 ‘외계 금성’ 발견
  • “한국이 이정도일줄 몰랐다”..몽골 간 일본인 유튜버, ‘화들짝’ 놀란 사연은?
    “한국이 이정도일줄 몰랐다”..몽골 간 일본인 유튜버, ‘화들짝’ 놀란 사연은?

추천 뉴스

  • 1
    "풀 악셀 밟고 부앙~!" 김호중 목격자가 전한 처참한 당시 상황

    종합 

  • 2
    톱 女배우, 음식 프로서 살아있는 '게'에 물려...매니저 '분노'

    해외 

  • 3
    우주소녀 수빈 아버지, 진짜 '대단한 사람'이었다...

    TV 

  • 4
    인기 男배우, 3년간 가족 3명 떠나 보냈다..

    해외 

  • 5
    '72세' 홍금보, 눈물나는 소식 전해져...팬들도 속상

    해외 

지금 뜨는 뉴스

  • 1
    '순간포착' 26년 만에 휴지기...박소현 "정말 행복한 시간이었다" 소감

    종합 

  • 2
    권은비, 연예인도 있었나?...'사귄 사람' 수 싹 공개했다

    종합 

  • 3
    연습생 기간 1달 만에 데뷔...얼굴 보니 바로 이해되네요

    종합 

  • 4
    야구 경기중 '공개 프러포즈'...유명 선수, 선배들에 엄청 혼났다

    종합 

  • 5
    '불륜 의혹' 女스타 "나랑 재혼시 가성비 좋다" 어필

    해외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