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손가락 욕’ 김채원, 진짜 기쁜 소식…상황 반전됐다 (+깜짝)

한아름 조회수  

[TV리포트=한아름 기자] 한국 가수 중 최단기간에 ‘코첼라’에 입성한 르세라핌이 유튜브 CEO 닐 모한에게 직접 ‘골드버튼’을 받아 글로벌한 인기를 증명했다.

17일(현지 시간) 유튜브 CEO 닐 모한은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통해 르세라핌과 함께 촬영한 사진을 공개했다.

닐 모한은 르세라핌에게 직접 ‘골드버튼’을 수여했다. 그는 “놀라운 순간을 축하하는 것은 정말 멋진 일이다”라며 르세라핌과 코첼라 밸리 뮤직 앤드 아츠 페스티벌(이하 ‘코첼라’)을 언급했다.

이날 자리에는 르세라핌 뿐만 아니라 래퍼 비자랍, 페소 플루마, 아이스 스파이스도 함께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개된 사진에서 르세라핌은 코첼라 무대에서 착용한 의상과 같은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다섯 멤버는 골드버튼을 손바닥으로 가리키며 자랑스러워했다. 특히 미국인 멤버 허윤진은 닐 모한 옆에 서서 그와 함께 골드버튼을 드는 영광을 맞이했다.

유튜브 골드버튼은 백만 구독자를 달성할 시에 받을 수 있다. 현재 르세라핌의 공식 채널 구독자는 약 5백만 명이다.

한편, 르세라핌은 지난 13일 미국 최대 음악 축제인 코첼라에서 약 40분간 무대를 선보였다. 지난 2022년 5월 데뷔한 르세라핌은 약 1년 반 만에 코첼라에 입성하며 최단 기록을 달성했다.

많은 관심 속에서 퍼포먼스를 펼친 르세라핌은 아쉬운 라이브로 가창력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다. 비판이 거세지자 멤버 사쿠라는 팬 커뮤니티에 “누군가의 눈에는 미숙할지 모른다. 하지만 누구에게나 완벽한 사람은 없다”며 “우리가 보여준 무대 중 최고의 무대였다는 것은 흔들림 없는 사실이다”라는 소감을 게시해 이목을 모았다.

멤버 김채원은 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코첼라 무대에서 손가락 욕설을 하는 가수 도자 캣의 무대 영상을 게시했다. 이후 김채원은 해당 영상을 삭제했으나, 온라인을 통해 영상이 확산되며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한아름 기자 har@tvreport.co.kr / 사진= 닐 모한 소셜네트워크서비스, TV리포트 DB

author-img
한아름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이슈] 랭킹 뉴스

  • '음주 뺑소니 혐의' 김호중, 구속영장 발부..."증거 인멸 우려"
  • 강형욱, 50분간 울분...진짜 억울했을 거 같네요
  • 혜리 대역, 진짜 눈부시게 예쁘다...모두가 '깜짝'
  • 천우희, 엄청 유명한 '한정식집' 딸이었다...
  • 돈 쓰는 것도 화끈...김희선→아이유, 동료에 '명품백' 선물한 ★들 [종합]
  • 천우희·김재중·정호연, '유명 맛집' 집안 자제였던 ★들 [종합]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정용진의 실수?”…이마트 실적회복에도 이 분야 적자 ‘심각’
    “정용진의 실수?”…이마트 실적회복에도 이 분야 적자 ‘심각’
  • LG그룹 장녀가 기부하겠다는데 ‘보류’하겠다는 LG 재단, 대체 왜?
    LG그룹 장녀가 기부하겠다는데 ‘보류’하겠다는 LG 재단, 대체 왜?
  • 엔비디아 ‘깜짝실적’ 발표…덩달아 오른다는 ‘이것’ 대체 뭐길래
    엔비디아 ‘깜짝실적’ 발표…덩달아 오른다는 ‘이것’ 대체 뭐길래
  • ‘이곳’을 빼놓고는 태국을 논할 수 없다, 태국을 대표하는 휴양지 3곳
    ‘이곳’을 빼놓고는 태국을 논할 수 없다, 태국을 대표하는 휴양지 3곳
  • ‘나혼산’ 주현영이 밝힌 황금비율 ‘하이볼 만드는 법’ 레시피 대공개
    ‘나혼산’ 주현영이 밝힌 황금비율 ‘하이볼 만드는 법’ 레시피 대공개
  • 호주 동물원서 ‘사자 떼’ 탈출 소동… 어찌 된 일인지 살펴보니?
    호주 동물원서 ‘사자 떼’ 탈출 소동… 어찌 된 일인지 살펴보니?
  • “불면증 걱정 뚝”…수면제 없이 ‘이 소리’만 들어도 금방 잠 든다
    “불면증 걱정 뚝”…수면제 없이 ‘이 소리’만 들어도 금방 잠 든다
  • “이러다 다 죽어요”..중고차 딜러들, 또다시 ‘폭망’ 소식 들려왔다
    “이러다 다 죽어요”..중고차 딜러들, 또다시 ‘폭망’ 소식 들려왔다
  • “생명체 존재 가능성 있어”…지구와 온도 비슷한 ‘외계 금성’ 발견
    “생명체 존재 가능성 있어”…지구와 온도 비슷한 ‘외계 금성’ 발견
  • “한국이 이정도일줄 몰랐다”..몽골 간 일본인 유튜버, ‘화들짝’ 놀란 사연은?
    “한국이 이정도일줄 몰랐다”..몽골 간 일본인 유튜버, ‘화들짝’ 놀란 사연은?
  • 강형욱, 와이프 보는 앞에서 배변 봉투·화장실 통제 의혹에 결국 눈물 ‘왈칵’ 쏟았다
    강형욱, 와이프 보는 앞에서 배변 봉투·화장실 통제 의혹에 결국 눈물 ‘왈칵’ 쏟았다
  • “주행거리 1000km 실화?!”..르노가 공개한 쿠페형 SUV, 아빠들 기대감 ‘활짝’
    “주행거리 1000km 실화?!”..르노가 공개한 쿠페형 SUV, 아빠들 기대감 ‘활짝’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정용진의 실수?”…이마트 실적회복에도 이 분야 적자 ‘심각’
    “정용진의 실수?”…이마트 실적회복에도 이 분야 적자 ‘심각’
  • LG그룹 장녀가 기부하겠다는데 ‘보류’하겠다는 LG 재단, 대체 왜?
    LG그룹 장녀가 기부하겠다는데 ‘보류’하겠다는 LG 재단, 대체 왜?
  • 엔비디아 ‘깜짝실적’ 발표…덩달아 오른다는 ‘이것’ 대체 뭐길래
    엔비디아 ‘깜짝실적’ 발표…덩달아 오른다는 ‘이것’ 대체 뭐길래
  • ‘이곳’을 빼놓고는 태국을 논할 수 없다, 태국을 대표하는 휴양지 3곳
    ‘이곳’을 빼놓고는 태국을 논할 수 없다, 태국을 대표하는 휴양지 3곳
  • ‘나혼산’ 주현영이 밝힌 황금비율 ‘하이볼 만드는 법’ 레시피 대공개
    ‘나혼산’ 주현영이 밝힌 황금비율 ‘하이볼 만드는 법’ 레시피 대공개
  • 호주 동물원서 ‘사자 떼’ 탈출 소동… 어찌 된 일인지 살펴보니?
    호주 동물원서 ‘사자 떼’ 탈출 소동… 어찌 된 일인지 살펴보니?
  • “불면증 걱정 뚝”…수면제 없이 ‘이 소리’만 들어도 금방 잠 든다
    “불면증 걱정 뚝”…수면제 없이 ‘이 소리’만 들어도 금방 잠 든다
  • “이러다 다 죽어요”..중고차 딜러들, 또다시 ‘폭망’ 소식 들려왔다
    “이러다 다 죽어요”..중고차 딜러들, 또다시 ‘폭망’ 소식 들려왔다
  • “생명체 존재 가능성 있어”…지구와 온도 비슷한 ‘외계 금성’ 발견
    “생명체 존재 가능성 있어”…지구와 온도 비슷한 ‘외계 금성’ 발견
  • “한국이 이정도일줄 몰랐다”..몽골 간 일본인 유튜버, ‘화들짝’ 놀란 사연은?
    “한국이 이정도일줄 몰랐다”..몽골 간 일본인 유튜버, ‘화들짝’ 놀란 사연은?
  • 강형욱, 와이프 보는 앞에서 배변 봉투·화장실 통제 의혹에 결국 눈물 ‘왈칵’ 쏟았다
    강형욱, 와이프 보는 앞에서 배변 봉투·화장실 통제 의혹에 결국 눈물 ‘왈칵’ 쏟았다
  • “주행거리 1000km 실화?!”..르노가 공개한 쿠페형 SUV, 아빠들 기대감 ‘활짝’
    “주행거리 1000km 실화?!”..르노가 공개한 쿠페형 SUV, 아빠들 기대감 ‘활짝’

추천 뉴스

  • 1
    우주소녀 수빈 아버지, 진짜 '대단한 사람'이었다...

    TV 

  • 2
    인기 男배우, 3년간 가족 3명 떠나 보냈다..

    해외 

  • 3
    '72세' 홍금보, 눈물나는 소식 전해져...팬들도 속상

    해외 

  • 4
    '순간포착' 26년 만에 휴지기...박소현 "정말 행복한 시간이었다" 소감

    종합 

  • 5
    권은비, 연예인도 있었나?...'사귄 사람' 수 싹 공개했다

    종합 

지금 뜨는 뉴스

  • 1
    연습생 기간 1달 만에 데뷔...얼굴 보니 바로 이해되네요

    종합 

  • 2
    야구 경기중 '공개 프러포즈'...유명 선수, 선배들에 엄청 혼났다

    종합 

  • 3
    '불륜 의혹' 女스타 "나랑 재혼시 가성비 좋다" 어필

    해외 

  • 4
    몸매 이렇게 좋았어? 제니, 브라톱 입고 놀라운 라인 과시

    종합 

  • 5
    마블 기대작 '데드풀3' R등급인데...벌써 인기 폭발

    영화 

공유하기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