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영화 '미나리' 윤여정,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수상

기사입력 2021.04.26 11:06 AM
[속보] 영화 '미나리' 윤여정,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수상

[TV리포트=이윤희 기자] 한국의 배우 윤여정이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을 수상했다. 한국 배우 최초다.

25일 오전(한국시간) 열린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영화 '미나리'의 순자 역으로 열연을 펼친 윤여정이 여우조연상을 받았다.

'보랏 서브시퀀트 무비필름'의 마리아 바칼로바, '힐빌리의 노래'의 글렌 클로스, '맹크'의 어맨다 사이프리드, '더 파더'의 올리비아 콜맨 등 쟁쟁한 후보들과 경합을 벌인 가운데 수상의 쾌거를 안았다.

한국계 미국인 리 아이삭 정(정이삭) 감독이 자전적 이야기를 바탕으로 쓰고 연출한 영화 '미나리'는 1980년대 미국 남부 아칸소주 농장으로 이주한 한인 가정의 이야기다.

이윤희 기자 yuni@tvreport.co.kr / 사진=판시네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