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우리, 집’ 돌아온 김남희, 이혜영 악행 폭로 “내 인생 가짜, 결혼도 母 계획” [종합]

하수나 조회수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김희선이 자신의 가정을 지키기 위해 연우를 향한 역습에 나섰다. 

14일 MBC 금토드라마 ‘우리, 집‘에선 영원(김희선 분)이 집으로 돌아온 남편 재진(김남희 분)을 향해 분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영원은 불륜녀 이세나(연우 분)와 감쪽같이 사라졌다가 자살 연극이 실패하자 제 발로 돌아온 남편에게 분노를 감추지 못했다. 

사강(이혜영 분)은 “최박사가 이렇게 무사히 돌아왔으니 다행이다. 얼마나 고생을 했길래 얼굴이 수척해졌다”라고 안쓰러워했다. 재진은 “두 분께 진심으로 미안하게 생각하고 있다. 이러려고 한 것이 아니었다”라고 변명했다.  

사강은 “너무 순진해서 속은 것도 잘못이라면 잘못”이라고 아들을 두둔했지만 아내 영원은 “설령 이세나가 당신에게 계획적으로 접근했다해도 그동안 날 속여왔던 것은 변함없다. 그 오랜 시간 대리수술까지 하며 세상의 존경을 받아왔는지 난 그게 더 실망스럽다”라고 분노했다. 

재진은 “내가 왜 그랬는지 궁금하지도 않지?”라고 자기 연민을 드러냈고 영원은 “비겁한 변명따위 할 생각 마”라고 못박았다. 사강은 세나를 전혀 의심하지 않는 재진에게 “이세나 그게 우리 가족을 어떻게 해보겠다고 꼬여낸 거다”라고 말했지만 재진은 이를 믿지 않았다. 

그런 가운데 영원은 아이들과 했던 예전 상담 프로그램을 다시 살펴보며 이세나가 자신에게 앙심을 품은 이유를 캐내려고 했다. 영원은 “이세나가 날 협박하고 있다. 내가 그 이유를 알아야 이세나를 멈출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이세나의 심리를 캐기 위한 행동에 돌입했다. 

재진은 가족들을 모두 한자리에 초대했고 “여러분이 아는 최재진은 가짜다. 전 거짓으로 살아왔다. 집에서는 착한 아들, 좋은 남편, 그리고 밖에서는 오선생한테 대리 수술이나 시키는 가짜의사로 살았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어머니가 숨기고 있는 거 또 있더라. 장인어른 돌아가셨을 때 억울하게 누명을 쓰셨잖아. 거짓인줄 알면서도 성추행으로 몰고 간 공범이 우리 아버지야. 이제 하이라이트가 남아있다. 어머니는 이 사실을 알고도 감추고 싶어 했다. 그래서 노영원 당신을 우리 집으로 들인 거야. 당신하고 내 인생 우리 결혼까지 다 어머니 계획이었다”라고 폭로했다. 

시어머니 사강은 시아버지 최고면(권해효 분) 혼자 한 것이라고 발뺌했지만 재진은 사강과 시아버지가 나눈 녹음본을 폭로했고 사강의 거짓말이 드러났다. 재진은 “이제 다 끝났다. 우린 네가 생각하는 가족이 아니야”라고 폭로했다. 가족들이 충격을 받는 모습을 이세나는 몰래 카메라 영상을 통해 모두 보고 있었고 고소하다는 듯한 표정을 지었다. 

모든 것을 폭로한 재진은 다시 이세나에게로 돌아가려 했다. “당신 이세나에게 가스라이팅 당하고 있는 거야. 우리 가족 망가트리려고 일부러 당신 보낸 거다”라는 영원의 외침도 소용없었다. 

그런 가운데 영원은 이세나의 가족이 화재로 죽음을 맞았고 유일하게 살아남은 딸이 이세나였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어 이세나가 과거 경찰 조사를 받는 영상을 유심히 관찰하던 영원은 이세나의 증언에서 이상한 점을 찾았고 “그렇게 좋아하던 언니를 왜 죽였어?”라는 질문으로 이세나를 흔들었다. 두 여자의 두뇌싸움이 앞으로 어떤 전개를 맞을지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우리, 집’ 방송 캡처

author-img
하수나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엔터] 랭킹 뉴스

  • "장애子 두고 바람 나 7년째 가출한 남편, 빚까지 남겨"...보살즈 '분노' ('무물보')[종합]
  • 이종원, 악역연기 후회 "배용준 역할 했으면 광고 많이 찍었을 것"('회장님네')[종합]
  • 한채영, 최웅 친모 아니었다...김규선 "최웅과 결혼할 것" 폭주 ('스캔들')[종합]
  • 조정석 "♥거미와 술 좋아해 연애 초반 더 가까워져...요리도 잘하는 아내"(짠한형)[종합]
  • 백종원 "언론이 파렴치한 회사 만들어, 선한 기업 죽이려는 행위" 분통[종합]
  • '이혼' 박지윤, 공식석상서 눈물나는 심경 밝혔다..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광희, 후배 가수에 자리 뺏겨… ‘하차 통보’ 충격에 OO까지
    광희, 후배 가수에 자리 뺏겨… ‘하차 통보’ 충격에 OO까지
  • 50대 애엄마 맞아…? ‘파격 노출’ 했는데 복근 장착한 여배우 (+몸매)
    50대 애엄마 맞아…? ‘파격 노출’ 했는데 복근 장착한 여배우 (+몸매)
  • ‘순풍 산부인과’ 미달이·의찬이, 나란히 좋은 소식… 깜짝 근황
    ‘순풍 산부인과’ 미달이·의찬이, 나란히 좋은 소식… 깜짝 근황
  • ‘선업튀’ 감독 “변우석♥김혜윤 실제로…” 깜짝 발언
    ‘선업튀’ 감독 “변우석♥김혜윤 실제로…” 깜짝 발언
  • 내년 완성 예고된 레벨 4+ 자율주행, 우려부터 터져나온 이유는..
    내년 완성 예고된 레벨 4+ 자율주행, 우려부터 터져나온 이유는..
  • 한 대 때려주고 싶다.. 운전자들 분노 유발하는 최악의 동승자 유형
    한 대 때려주고 싶다.. 운전자들 분노 유발하는 최악의 동승자 유형
  • 치안 상태 실화냐.. 트렁크 열린 의문의 차량, 그 이유에 일동 경악
    치안 상태 실화냐.. 트렁크 열린 의문의 차량, 그 이유에 일동 경악
  • 독삼사 환상 다 깨졌다.. 돈 있어도 결국 GV70 살 수밖에 없는 이유
    독삼사 환상 다 깨졌다.. 돈 있어도 결국 GV70 살 수밖에 없는 이유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광희, 후배 가수에 자리 뺏겨… ‘하차 통보’ 충격에 OO까지
    광희, 후배 가수에 자리 뺏겨… ‘하차 통보’ 충격에 OO까지
  • 50대 애엄마 맞아…? ‘파격 노출’ 했는데 복근 장착한 여배우 (+몸매)
    50대 애엄마 맞아…? ‘파격 노출’ 했는데 복근 장착한 여배우 (+몸매)
  • ‘순풍 산부인과’ 미달이·의찬이, 나란히 좋은 소식… 깜짝 근황
    ‘순풍 산부인과’ 미달이·의찬이, 나란히 좋은 소식… 깜짝 근황
  • ‘선업튀’ 감독 “변우석♥김혜윤 실제로…” 깜짝 발언
    ‘선업튀’ 감독 “변우석♥김혜윤 실제로…” 깜짝 발언
  • 내년 완성 예고된 레벨 4+ 자율주행, 우려부터 터져나온 이유는..
    내년 완성 예고된 레벨 4+ 자율주행, 우려부터 터져나온 이유는..
  • 한 대 때려주고 싶다.. 운전자들 분노 유발하는 최악의 동승자 유형
    한 대 때려주고 싶다.. 운전자들 분노 유발하는 최악의 동승자 유형
  • 치안 상태 실화냐.. 트렁크 열린 의문의 차량, 그 이유에 일동 경악
    치안 상태 실화냐.. 트렁크 열린 의문의 차량, 그 이유에 일동 경악
  • 독삼사 환상 다 깨졌다.. 돈 있어도 결국 GV70 살 수밖에 없는 이유
    독삼사 환상 다 깨졌다.. 돈 있어도 결국 GV70 살 수밖에 없는 이유

추천 뉴스

  • 1
    두 아들 걸더니... 영상 490개 싹 지운 카라큘라, 충격 근황

    이슈 

  • 2
    얼마나 마셨길래... 만취 상태로 '속옷' 노출한 男스타, 충격 발언

    이슈 

  • 3
    아직 초6인데... '이파니 딸' 서이브, 또 역대급 소식 전했다 '깜짝 근황'

    이슈 

  • 4
    잘 사는 줄 알았는데... 이승기, 결국 또 안타까운 소식 전했다

    이슈 

  • 5
    오나미, 돈 얼마나 많으면...역대급 부동산 공개했다

    이슈 

지금 뜨는 뉴스

  • 1
    커밍아웃 하더니... '03년생' 女가수, 대리모 통해 '임신' 계획 (+충격 근황)

    해외 

  • 2
    '작은 남자' 싫다던 황정음, 이상형 만났나..."농구선수와 열애 중" (+정체)

    스타 

  • 3
    "콘서트 도중 감전사" 유명 가수, 팬 앞에서 사망...모두 충격

    해외 

  • 4
    푹 파인 원피스 입고 '가슴골' 드러낸 전효성, '원조 베이글녀' 몸매 인증

    이슈 

  • 5
    故이선균 언급한 조정석, 결국 눈물 보였습니다

    이슈 

공유하기

0

뷰어스 입점 신청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