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거짓 암투병 후 외롭게 사망…故최성봉, 팬들 애도

유소연 조회수  

[TV리포트=유소연 기자] ‘한국의 폴 포츠’라 불린 최성봉이 무연고 사망자로 세상을 떠난 지 어느덧 1년이 흘렀다.

최성봉은 지난해 6월 20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향년 33세.

고인은 숨진 채로 발견되기 전날, 커뮤니티를 통해 “저의 어리석은 잘못과 피해를 보신 분들에게 진심으로 죄송하고 거듭 잘못했다. 지난 2년여 동안 후원금 반환 문의 해주신 모든 분에게 반환을 해드렸다. 이제는 목숨으로 죗값을 치루려 한다”라고 전했다. 해당 글은 사망일에 공개됐으며, 경찰이 신고를 받고 현장에 도착했을 때 이미 사망한 상태로 발견됐다.

최성봉은 지난 2011 tvN ‘코리아 갓 탤런트’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유명세를 얻었다. 당시 그는 고아원에서 자란 어려운 과거를 극복하고 껌을 팔며 성악가가 되기 위해 노력한 감동적인 이야기로 시청자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준우승 이후 ‘한국의 폴 포츠’라는 별명과 함께 명성을 얻게 된 최성봉은 2014년에 앨범 ‘느림보’를 발매했으며, 2016년에는 자신의 인생 이야기를 담은 책 ‘무조건 살아 단 한 번의 삶이니까’를 출간했다. 또한, 2017년에는 정부가 주관한 ‘2016년 국민추천포상’에서 행정자치부장관 표창을 받기도 했다.

그러나 2020년 5월, 최성봉은 대장암 3기, 전립선암, 갑상선 저하증 및 갑상선암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그는 여러 방송에 출연해 투병 상황을 전하며 감동적인 무대를 선보였고,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모금을 진행하며 가수의 꿈을 계속 이어갔다.

하지만 2021년 최성봉의 암 투병이 거짓이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그가 처음으로 제출한 진단서의 진위 여부가 의심받기 시작했으며, 유흥비로만 3000만 원 이상을 사용하여 유흥업소에서 ‘큰 손’이라 불릴 정도로 후원금을 낭비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고인은 여러 차례 의혹을 부인했지만, 결국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 소중한 후원금을 돌려달라고 하시는 분들에게는 당연히 돌려드리겠다. 어떻게든 마련해서 후원금을 반환하고 떠나겠다”라고 사과했다.

그의 거짓 암 투병 논란에 대중은 크게 실망했고, 이후 최성봉은 후원금을 반환하기 위해 식당에서 서빙과 아르바이트를 하며 노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경찰은 현장 상황과 부검 결과를 바탕으로 타살 혐의점이 없다고 판단했다. 하지만 시신을 인수하려는 유족이 나타나지 않아, 서울 소재 병원 장례식장 냉동고에 안치되었다. 전 매니저이자 측근인 A씨가 사비로 장례를 치르기로 결정하며, 장례 주관자로 지정됐다. A씨는 자신의 돈으로 직접 장례를 준비했고, 장례식은 이틀간 진행됐다.

‘한국의 폴 포츠’라 불리며 많은 사람들의 주목과 응원을 받았지만, 거짓 암 투병 논란으로 인해 안타까운 선택을 하여 많은 이들에게 씁쓸한 여운을 남겼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 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 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유소연 기자 ysy@tvreport.co.kr / 사진= 봉봉컴퍼니

author-img
유소연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이슈] 랭킹 뉴스

  • 세븐틴 우지 "AI로 작사 작곡? 모든 음악은 인간 창작자가 작업".. BBC 보도 부인
  • 유진♥기태영, 연예계 첫 '부부싸움 브이로그' 찍나? "범죄 될 것"('유진VS태영')
  • 가수 임영웅 넘어 배우 임영웅... 첫 영화 '인 악토버' OTT 점령
  • 장기용 "힘든 시절 함께한 변우석, 내가 잘 된 것처럼 기뻐"('요정식탁')[종합]
  • S.E.S 바다, '슈 손절설' 적극 해명 "슈 계정 언팔, 본인 뜻 따른 것"
  • 조혜련 "김영철, 내 성대모사 너무 갖다 써...15%는 날 줘야" 폭소 (김영철오리지널)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 팔자에 자식 없댔는데… ‘이혼 2번’ 김형자, 3년 전 ‘아들’ 생겼다
    팔자에 자식 없댔는데… ‘이혼 2번’ 김형자, 3년 전 ‘아들’ 생겼다
  • ‘실력·왜색 논란’ 후 잠잠하더니… 르세라핌, 깜짝 놀랄 소식
    ‘실력·왜색 논란’ 후 잠잠하더니… 르세라핌, 깜짝 놀랄 소식
  • 결혼 안 했는데… 벌써 ‘임신 6개월’ 됐다는 여배우, 깜짝 근황
    결혼 안 했는데… 벌써 ‘임신 6개월’ 됐다는 여배우, 깜짝 근황
  • “보너스만 3천만 원?” 역대급 성과 현대차, 성과금 이만큼 받습니다
    “보너스만 3천만 원?” 역대급 성과 현대차, 성과금 이만큼 받습니다
  • “또 베꼈네?” 페라리 빼닮은 샤오미 SUV 등장에 전 세계가 ‘경악’
    “또 베꼈네?” 페라리 빼닮은 샤오미 SUV 등장에 전 세계가 ‘경악’
  • 소름이 쫙 돋네.. 쏘렌토 훔쳤던 도둑들, 충격에 빠지게 만든 ‘이것’
    소름이 쫙 돋네.. 쏘렌토 훔쳤던 도둑들, 충격에 빠지게 만든 ‘이것’
  • 강도 못 건너더니.. 사막서 박살 난 사이버트럭, 충격의 장면 포착
    강도 못 건너더니.. 사막서 박살 난 사이버트럭, 충격의 장면 포착

당신을 위한 인기글

  •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 팔자에 자식 없댔는데… ‘이혼 2번’ 김형자, 3년 전 ‘아들’ 생겼다
    팔자에 자식 없댔는데… ‘이혼 2번’ 김형자, 3년 전 ‘아들’ 생겼다
  • ‘실력·왜색 논란’ 후 잠잠하더니… 르세라핌, 깜짝 놀랄 소식
    ‘실력·왜색 논란’ 후 잠잠하더니… 르세라핌, 깜짝 놀랄 소식
  • 결혼 안 했는데… 벌써 ‘임신 6개월’ 됐다는 여배우, 깜짝 근황
    결혼 안 했는데… 벌써 ‘임신 6개월’ 됐다는 여배우, 깜짝 근황
  • “보너스만 3천만 원?” 역대급 성과 현대차, 성과금 이만큼 받습니다
    “보너스만 3천만 원?” 역대급 성과 현대차, 성과금 이만큼 받습니다
  • “또 베꼈네?” 페라리 빼닮은 샤오미 SUV 등장에 전 세계가 ‘경악’
    “또 베꼈네?” 페라리 빼닮은 샤오미 SUV 등장에 전 세계가 ‘경악’
  • 소름이 쫙 돋네.. 쏘렌토 훔쳤던 도둑들, 충격에 빠지게 만든 ‘이것’
    소름이 쫙 돋네.. 쏘렌토 훔쳤던 도둑들, 충격에 빠지게 만든 ‘이것’
  • 강도 못 건너더니.. 사막서 박살 난 사이버트럭, 충격의 장면 포착
    강도 못 건너더니.. 사막서 박살 난 사이버트럭, 충격의 장면 포착

추천 뉴스

  • 1
    "생활비 더 필요" VS "내가 은행이냐"...'돈줄부부'에 오은영 "갑갑하고 슬퍼" ('결혼지옥')

    종합 

  • 2
    정선희 "박명수의 구애, 진심인지 상황극인지 헷갈려.. 두근거림도 못 느껴"('사당귀')

    TV 

  • 3
    줄리엔강♥제이제이 결혼식, '피지컬 넘사벽' 하객 총출동..."미드 보는 듯" (사랑꾼)

    종합 

  • 4
    몬스터즈 10연승 도전...문교원 VS 임상우, 불방망이 전쟁 '승자는?' ('최강야구')

    종합 

  • 5
    장광 父子, 가치돋친 대화에 갈등 고조 "참견 말라?" VS "화법 불편" (아빠나)

    종합 

지금 뜨는 뉴스

  • 1
    도전학생의 수업 중단 선언에 '영어1타' 조정식 분노 "솔루션 못 해" (티처스)

    종합 

  • 2
    이국주, 남다른 '연애 촉' 자랑 "커플 두 명이나 검거" ('탐정들의 영업비밀')

    종합 

  • 3
    이효리 "인생에서 母와 여행 꼭 가보길"...모녀 여행 전도사 등극 ('엄마, 단둘이 여행')

    종합 

  • 4
    김대호, 임원 도전자 이대호와 치열한 신경전? "안정환 선물 있어" (푹다행)

    종합 

  • 5
    김재중 "박명수 자유로움 동경...머리카락 뽑아달란 팬도 있어" ('라디오쇼')

    TV 

공유하기

0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