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짠한형’ 이정재 “정우성 우정, 큰 힘 돼…30분에 한두 마디 대화도 편했다” [종합]

하수나 조회수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배우 이정재가 해외 식당에서 디저트 서비스를 받을 때 글로벌한 인기를 실감한다고 털어놨다. 

17일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에선 배우 이정재가 출연, 신동엽과 토크를 펼쳤다. 이정재는 “신동엽과 닮았다는 이야기를 들어봤나”라는 질문에 “많이 들었다. 어렸을 때 진짜 많이 비슷했다”라고 밝혔다. 이정재의 사진을 거꾸로 보면 신동엽을 닮았다며 이정재 역시 신기해했다. 

이정재는 “‘오징어 게임‘ 이후부터 해외에서도 많이 알아보지 않나?”라는 질문에 “일장일단이 있는데 일단은 걸어서 다니는 것은 쉽지 않다. 그래도 연예인이 좋은 게 형님도 잘 아시겠지만 제일 혜택 받는 데가 식당이지 않나. 디저트 서비스, 전채요리 서비스 등 해외에서 그게 오니까 ’나 좀 유명해졌는데?‘ (느낀다)”라고 밝혔다. 

“해외 이모님들이 서비스 주는 건 임팩트가 다르지 않나”라는 말에 “느낌이 다르다. 그건 좀 받아먹고 싶다”라고 능청스럽게 답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애콜라이트’에서 제다이로 출연한 소감 역시 언급했다. 이정재는 “사실 ‘스타워즈’라는 것은 저희 어렸을 때 정말 진짜 충격적인 영화였다. 센세이션하고 동네에서 막 스타워즈 놀이하고 그런 큰 프랜차이즈 영화인데 계속해서 발전을 하다가 제가 배우가 되고 지금까지 하고 있는데 제가 거기에 캐스팅 되서 출연을 하게 되고 그로인해 홍보를 하고 있으면서 관객 분들이 한국에서 제다이를 한 이정재를 축하해주시러 또 오시고 응원해주시고 하니까 이게 감동이 좀 다른 것 같다”라고 털어놨다. 

“비현실적인 느낌인 거지?”라는 신동엽의 질문에 “지금도 익숙하지가 않고 믿기지 않는 구석들이 있다”라며 여전히 실감나지 않는다는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절친 정우성과 너무 붙어 다녀서 오해를 받은 적도 있지 않느냐는 질문에 “둘이 좀 많이 붙어다니기는 했다. 그런데 정우성씨와는 참 인연이 깊다. 작품 하나를 하면서 깊은 인연으로 오래 지내는 사이가 저도 정우성 씨 하나다. 서로 좀 위해주려고 노력을 많이 하는 게 사실 진짜 어디 가서 진심으로 대접을 받는 거가 사실은 쉽지 않은 것 같다. 근데 이제 주변에 최측근에 있는 사람이 진심으로 위해주고 대해주고 이런 게 참 큰 힘이 된다. 그러다보니 조금씩 그런 마음을 전했었는데 지금까지 그런 마음은 여전하다”라고 정우성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아직도 ‘정재 씨’ ‘우성 씨’ 하면서 지내는데 존대를 안 하고 말을 놨으면 싸우는 부분들이 한두 번 정도는 있었을 것 같다”라고 밝혔다. 

“둘이 술 마실 때도 대화가 별로 없다는데?”라는 질문에 “요즘은 많이 한다. 일도 같이 하고 친구로서도 오래 우정이 있었고 하다 보니까 할 이야기가 지금은 많다. 처음에는 세 시간 마시면 한 삼십분에 한두 마디 정도 했다. 바에 앉아서 앞만 보고 술을 마시고는 했다. 근데 희한하게 그게 또 편했다”라고 두 사람의 우정 초창기를 떠올렸다. 

한편, 이정재는 디즈니+ ‘애콜라이트’에서 제다이로 출연하며 팬들을 만났다. ‘애콜라이트’는 평화를 수호하는 제다이 기사단의 황금기로 불리던 시대에 전대미문의 제다이 연쇄살인사건이 벌어지고, 그 뒤에 숨겨진 비밀과 진실 속 새롭게 떠오르는 어둠의 세력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 미스터리 액션 스릴러이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짠한형 신동엽’ 영상 캡처

author-img
하수나
content@tvreport.co.kr

댓글0

300

댓글0

[이슈] 랭킹 뉴스

  • 르세라핌 은채, 슈퍼맨 삼각팬티 의상에 당황 "나이 제한 걸릴 수도" ('스타일기')
  • 전처 빚 17억 갚아준 김구라, 다시 여자 믿기로 한 이유 고백...
  • 김혜윤, 안은진처럼?..."평범한 배우가 감정몰입 잘돼" 평론가 발언 '갑론을박'
  • '이종석♥' 아이유, 연보라 드레스 입고 '디즈니 공주미' 폭발
  • 턱 짧은 남자가 이상형이라는 걸그룹 멤버, '이상형' 깜짝 공개
  • 열애설 부인하더니... 흰옷 물에 젖어 '속옷 노출'한 걸그룹 멤버

당신을 위한 인기글

  • 50대 애엄마 맞아…? ‘파격 노출’ 했는데 복근 장착한 여배우 (+몸매)
    50대 애엄마 맞아…? ‘파격 노출’ 했는데 복근 장착한 여배우 (+몸매)
  • ‘순풍 산부인과’ 미달이·의찬이, 나란히 좋은 소식… 깜짝 근황
    ‘순풍 산부인과’ 미달이·의찬이, 나란히 좋은 소식… 깜짝 근황
  • ‘선업튀’ 감독 “변우석♥김혜윤 실제로…” 깜짝 발언
    ‘선업튀’ 감독 “변우석♥김혜윤 실제로…” 깜짝 발언
  •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 ‘이건 100% 대박’ KGM 액티언, 현대기아도 긴장하는 진짜 이유
    ‘이건 100% 대박’ KGM 액티언, 현대기아도 긴장하는 진짜 이유
  • ‘위장막 벗었다’ 신형 팰리세이드, 대박 비주얼에 아빠들 기대 폭발
    ‘위장막 벗었다’ 신형 팰리세이드, 대박 비주얼에 아빠들 기대 폭발
  • 2,600이면 충분? 가격 오른 셀토스, 여전히 가성비 최강인 이유
    2,600이면 충분? 가격 오른 셀토스, 여전히 가성비 최강인 이유
  • ‘한국에만 없다..’ 팰리세이드 뺨 친다는 포드 패밀리카 그 정체는요
    ‘한국에만 없다..’ 팰리세이드 뺨 친다는 포드 패밀리카 그 정체는요

당신을 위한 인기글

  • 50대 애엄마 맞아…? ‘파격 노출’ 했는데 복근 장착한 여배우 (+몸매)
    50대 애엄마 맞아…? ‘파격 노출’ 했는데 복근 장착한 여배우 (+몸매)
  • ‘순풍 산부인과’ 미달이·의찬이, 나란히 좋은 소식… 깜짝 근황
    ‘순풍 산부인과’ 미달이·의찬이, 나란히 좋은 소식… 깜짝 근황
  • ‘선업튀’ 감독 “변우석♥김혜윤 실제로…” 깜짝 발언
    ‘선업튀’ 감독 “변우석♥김혜윤 실제로…” 깜짝 발언
  •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건성으로…” 69년 연기한 이순재, 진짜 무거운 입장 밝혔다
  • ‘이건 100% 대박’ KGM 액티언, 현대기아도 긴장하는 진짜 이유
    ‘이건 100% 대박’ KGM 액티언, 현대기아도 긴장하는 진짜 이유
  • ‘위장막 벗었다’ 신형 팰리세이드, 대박 비주얼에 아빠들 기대 폭발
    ‘위장막 벗었다’ 신형 팰리세이드, 대박 비주얼에 아빠들 기대 폭발
  • 2,600이면 충분? 가격 오른 셀토스, 여전히 가성비 최강인 이유
    2,600이면 충분? 가격 오른 셀토스, 여전히 가성비 최강인 이유
  • ‘한국에만 없다..’ 팰리세이드 뺨 친다는 포드 패밀리카 그 정체는요
    ‘한국에만 없다..’ 팰리세이드 뺨 친다는 포드 패밀리카 그 정체는요

추천 뉴스

  • 1
    배우 뺨치게 잘생긴 염정아 남편, 직업도 '역대급'...부럽네요

    엔터 

  • 2
    "조정석이 조정석했다"...'파일럿' 개봉 전부터 극찬 세례

    종합 

  • 3
    이상아, 관상 성형 고백..."콧구멍 성형까지 욕심나" ('같이 삽시다')

    종합 

  • 4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2차 라인업 공개...보물섬→투깝쇼

    종합 

  • 5
    데뷔 4개월 만에 과민성쇼크로 사망한 아이돌...팬들 추모

    해외 

지금 뜨는 뉴스

  • 1
    "우주가 밀어주네" 정숙×상철, 랜덤 데이트 이후 더 멀어졌다 ('나는 솔로')

    TV 

  • 2
    정준하 "日 아내 위해 8년간 요리학원 다녀... 레시피만 한가득" ('신랑수업')

    TV 

  • 3
    한보름, 한채영에 "꽃뱀 과거 만천하에 폭로할 것" 선언('스캔들')

    TV 

  • 4
    권화운, 엄현경 포기했다.. 이승연 손 잡고 서준영과 본격 대립('용수정')

    TV 

  • 5
    키스 오브 라이프 "벨, 무대 전 갑자기 트월킹... 트라우마 생겨" ('주간 아이돌')

    TV 

공유하기

0

뷰어스 입점 신청

adsupport@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