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백종원, 비주얼 파스타집에 “비싼 포모도로 파스타, 맛도 그냥 그래” 쓴소리

기사입력 2021.06.24 12:22 AM
‘골목식당’ 백종원, 비주얼 파스타집에 “비싼 포모도로 파스타, 맛도 그냥 그래” 쓴소리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백종원이 숲속마을 비주얼 파스타집에 쓴 소리를 했다.

23일 방송된 SBS ‘골목식당’은 숲속마을 골목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백종원은 비주얼 파스타집을 찾아 기본 메뉴인 포모도로 파스타를 맛봤다. 소스가 듬뿍 묻은 면을 크게 한 입 먹은 백종원은 “소스를 직접 만드신 건가?”라 묻고는 “좀 세다”라고 평했다.

이어 “장사가 안 될 때도 그렇지만 창업 전 준비단계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벤치마킹이다. 그 집에 장점과 단점을 잘 분석해야 하는데 좀 늦은 감이 있다”라고 냉정하게 덧붙였다.

백종원이 꾸준히 지적한 건 홍합스튜 나가사키 해물탕 등 포장마차 메뉴들. 이에 파스타집 사장은 “솔직히 낮에 장사하는 것만으로 힘들 것 같아서 파스타 재료들을 저녁장사로 소진시키려는 마음이 가장 컸다”고 밝혔으나 백종원은 “연애시절로 거슬러 올라가보라. 데이트를 한다면 파스타 전문점에 가지 않겠나?”라고 일축했다.

나아가 “장사를 하다보면 스스로에게 관대해진다. 그래서 제3자의 시선이 필요하다”면서 “단적으로 포모도로만 해도 12,000원이면 가격이 세다. 솔직히 내 입엔 맛도 그냥 그렇다”고 혹평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골목식당’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