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즈' 장동민, 하이라이트와 아이돌급 패션?..."꿀리기 싫었다" 폭소

기사입력 2021.05.09 11:14 PM
'홈즈' 장동민, 하이라이트와 아이돌급 패션?..."꿀리기 싫었다" 폭소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하이라이트 양요섭과 이기광이 ‘인턴코디’로 출격한 가운데 함께 발품 동행에 나선 장동민이 아이돌급 화려한 패션을 자랑했다. 

9일 방송된 MBC '구해줘홈즈‘에선 전원주택 매물을 찾기 위해 나선 복팀과 덕팀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복 팀에선 하이라이트의 양요섭과 이기광, 프로 전원주택러 장동민이, 덕 팀에선 개그맨 이진호와 전문가 임성빈 소장이 출격했다. 

이날 하이라이트 양요섭 이기광과 매물 찾기에 나선 장동민의 화려한 패션에 덕 팀의 공격력이 발동됐다. 이진호는 “동민 형은 왜 이렇게 멋을 부리고 갔냐”고 말했고 양세찬은 “머리도 많이 힘주고 갔다"라고 거들었다. 붐은 “옷은 파라솔을 입었다”고 지적에 나서며 폭소를 자아냈다. 이에 장동민은 “저도 꿀리기 싫었어요”라며 아이돌급 화려한 패션을 한 이유를 고백하며 웃음을 더했다. 

세 사람이 매물 탐색에 나선 가운데 장동민은 집주인이 동상을 세우려고 했다는 스폿에서 직접 포즈를 취하며 인간 동상에 도전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이라이트의 파워 댄스를 원했던 덕팀은 “우리라면 댄스를 시켰을 것”이라고 말했고 복 팀 박나래는 “장코디님은 본인이 한다. 시키지 않는다”고 수습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구해줘 홈즈'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