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아, ‘아이들은 즐겁다’로 영화 음악감독 데뷔

기사입력 2021.04.15 7:46 PM
이진아, ‘아이들은 즐겁다’로 영화 음악감독 데뷔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싱어송라이터 이진아가 영화 음악감독으로서 첫 출사표를 던진다.

이진아는 웹툰 원작 영화 ‘아이들은 즐겁다’로 첫 영화 음악 감독으로 데뷔, 음악적 스펙트럼을 넓힐 예정이다.

영화 ‘아이들은 즐겁다’는 허5파6 작가의 웹툰 ‘아이들은 즐겁다’를 영화화한 작품으로, 9살 ‘다이(이경훈)’가 엄마와의 이별이 가까워졌음을 알고 친구들과 함께 어른들 몰래 떠나는 여행과 마지막 인사를 담은 전지적 어린이 시점 영화다.

이진아는 '아이들은 즐겁다'의 원작 웹툰은 물론 새롭게 영화로 각색된 스토리에 반해 음악 감독으로 참여, 독보적인 색채로 대중에게 사랑받고 있는 싱어송라이터의 실력과 가능성을 유감없이 발휘하여 영화에 세련미를 더했다.

특히 뮤직비디오로도 선 공개된 ‘더 놀자’의 경우 이진아가 작사, 작곡하여 그녀만의 특색 있는 보이스와 기분 좋아지는 달달한 멜로디가 만나 영화 속 아이들의 천진난만한 하루를 잘 묘사한 곡으로 손꼽힌다.

뿐만 아니라 “하나 둘 셋 시간 흘러도, 놀고 싶은 건 많아지네”라는 공감대를 형성하는 가사는 어린이부터 어른들까지 놀고 싶은 마음을 부추기며 영화가 선사할 봄과 같은 재미를 기대하게 한다.

이진아는 영화가 가진 순도 높은 재미와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그 시절의 감성, 그리고 엔딩이 안겨 주는 뜨거운 감동과 위로가 관객들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다양한 곡들을 탄생시켜 완벽한 OST를 완성했다.

한편, 팝부터 R&B, 힙합, 발라드 등 다양한 장르를 아우르며 대중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싱어송라이터 이진아가 음악감독으로 참여한 전지적 어린이 시점 영화 '아이들은 즐겁다'는 오는 5월 5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안테나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