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수, 첫 솔로 앨범 '타란탈레그라' 풀버전 뮤비 14일 공개

기사입력 2012-05-14 09:39:2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강승훈 기자] 김준수의 첫 솔로 앨범 '타란탈레그라'(TARANTALLEGRA) 풀버전 뮤직비디오가 14일 공개됐다.



뮤직비디오 티저까지 총 3편의 티저 영상으로 2주간 팬들을 궁금하게 만들며 가요계를 뜨겁게 달궜던 '타란탈레그라'(TARANTALLEGRA)의 뮤직비디오는 기대 이상이었다.



음악은 센세이션한 멜로디와 파워풀한 사운드를 장착 했고, 뮤직비디오의 비주얼은 강렬했다. 특히 김준수는 이번 뮤직비디오에서 여태껏 보여준 적 없는 강력한 카리스마와 섹시함을 뿜어내며 센세이션한 돌풍을 예고 했다.



뮤직비디오에서 김준수가 마법의 주문인 '타란탈레그라'(TARANTALLEGRA)를 반복하는 후렴구는 몽환적인 사운드와 비쥬얼이 겹쳐져 실제로 마법에 빠지듯 한 착각을 일으켰고, 크리스티나 아길레나의 안무팀 제리 슬로터(Jeri Slaughter)의 안무는 타란탈레그라를 더욱 파워풀하고 화려한 퍼포먼스로 완성시켰다.



김준수의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는 씨제스 관계자는 “센세이션한 고퀄리티의 뮤직비디오가 탄생 했다. 김준수의 독보적이고 우월한 역량을 돋보일 수 있는 다이나믹한 장면들이 많다. 상반기 최고의 뮤직비디오라고 자부한다. 뮤직비디오의 자신감으로 파격적으로 음원 공개 24시간 전 전격 선 공개 했다”고 말했다.



전 세계 팬들의 반응도 뜨거웠다.



유튜브를 통해 뮤직비디오가 공개 되자 마자 수 천개의 댓글이 달리며 김준수의 음악에 열광했다.



국내 팬들은 “본 적 없는 시도다. 정말 우월하다” “XIA의 퍼포먼스는 완벽 했다” “신들린 춤” “XIA 섹시하단 말론 부족해”라고 말했고 아시아, 미주, 유럽, 남미, 오세아니아 등의 전 세계 팬들도 “OMG! He is GOD!!(그는 신이야)” “This is the BEST K-POP music video ever!!!(K-POP뮤직비디오 중 단연 최고다)” “Too Perfect for words(말로 설명할 수 없을 만큼 완벽하다)” “Can’t even breath while I’m watching this music video(뮤직비디오를 보는 내내 숨을 쉴 수 없다)” 등의 글로 소감을 밝혔다. 



한편, 김준수의 첫 솔로 정규앨범은 자작곡 8곡을 포함해 총12곡으로 구성됐으며, 15일 온 오프라인에 동시에 발매된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tvreport.co.kr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TV줌인] '질투의 화신' 공효진, '공블리' 이름값 제대로 한 60분 [TV리포트=김가영 기자] 공효진, 역시 러블리 연기에 최적화된 배우다. 짠내 나는 현실도, 사랑스러운 매력도 역시 '공블리' 답게 표현해냈다. 지난 25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는 태국 파견을 끝내고 한국에서 생활을 시작하는 이화신(조정석)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화신이 한국에 도착해 처음으로 만난 인물은 표나리(공효진). 표나리는 역시나 이화신의 가슴을 서슴없이 만져댔다. 게다가 "유방암 검사를 받아봐라"라고 말해 이화신의 분노를 일으켰다. 남자인 이화신에게 유방암 검사를 권유한 표나리. 이화신은 얼토당토 없는 얘기라고 분노했지만, 표나리는 누구보다도 진지했다. 그의 엄마, 외할머니가 유방암을 앓았기 때문에 그에 대한 지식이 빠삭했기 때문. 하지만 이화신은 자신을 진심으로 걱정하는 표나리에게 함부로, 그리고 거칠게 대었다. "너같은 여자 안 좋아한다. 쉬운 여자", "꺼져"라는 독설을 서슴없이 내뱉었다. 이 탓에 표나리의 마음 역시 서서히 떠났다. 표나리의 마음엔 새로운 남자가 자리잡기 시작했다. 바로 태국행 비행기에서 만난 고정원(고경표). 특히 표나리는 고정원이 정체를 감추고 시청자인척 건 전화에 더욱 빠져들었다. 늘 씩씩하게 밝은 미소를 감추지 않는 표나리의 매력은 이화신, 고정원의 마음에 조용히 스며들었다. 이화신은 "네가 뭔데 날 이렇게 떨리게 하느냐"고 의미심장한 말을 내뱉었으며, 고정원은 방송 중인 표나리를 묘하게 바라봤다. 그렇게 세 사람의 삼각관계가 윤곽을 드러냈다. 표나리를 연기한 공효진. 그는 '공블리'라는 대표 수식어를 갖고 있는 배우인만큼 사랑스럽게 표나리를 완성했다. 짠내나는 모습도 러블리하게 연기하며 '공블리' 이름값을 했다. 공효진이 아니면 미처 다 표현하지 못했을 표나리의 매력. 왜 공블리인지 눈으로 확인한 60분이었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SBS '질투의 화신'
연예 ‘마리텔’ 유재환, 공황장애 고백 “악플 보면 기침해” [TV리포트=박귀임 기자] ‘마리텔’ 유재환이 공황장애를 고백한다. 오는 27일 방송될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에서는 한때 공황장애로 고생했던 김구라가 현대인의 정신건강을 알아보는 시간을 마련한다. 이날 방송에서 김구라는 과거 MBC ‘무한도전’에 출연했던 정신과 의사 송형석과 현재 공황장애를 앓고 있는 가수 겸 작곡가 유재환, 그리고 조영구를 초빙해 각종 정신 질환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특히 유재환은 방송 도중 채팅창을 보자마자 기침을 하는 행동을 한다. 이와 관련해 유재환은 “평소 악플을 보면 공황장애의 증상 때문에 기침이 쉽게 멈추지 않는다”고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정신 질환의 증상에 대해 듣던 김구라는 조영구의 조울증을 의심한다. 정신과 의사인 송형석도 조영구에게 조울증의 기미가 보인다고 말해 시청자들을 놀라게 한다. 이어 김구라는 자신을 비롯한 출연자들의 심리에 대해 알아보기 위해 미술 치료사 이윤희를 초대해 심리 진단을 시작한다. 사람, 집, 나무 등의 그림을 그리게 해 출연자들의 심리 진단을 내린 이윤희는 조영구의 그림을 보고 과시 욕구와 관음증 욕구가 있으며, 정신상태가 어린아이 수준으로 내려가는 심리적 퇴행의 가능성도 있다고 말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만든다. 한편 ‘마리텔’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연예 “미친 존재감의 정석” 이정재→하정우→이태환, 훈남 보디가드 계보 [TV리포트=박귀임 기자] 과거부터 현재까지 완벽한 외모와 우직함으로 주인공을 지키는 ‘훈남 보디가드’들이 안방극장을 접수하며 계보를 이어가고 있다. 먼저 보디가드 하면 절대 빼놓을 수 없는 배우는 이정재다. 1995년 방송된 SBS ‘모래시계’에서 고현정을 묵묵히 지켜주는 보디가드 백재희로 분한 이정재는 고현정을 지키려다 목숨까지 잃은 비련의 보디가드로 시청자에 눈도장 찍었다. 당시 신인이었지만 ‘모래시계’를 통해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이제는 명실공히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서 확고한 입지를 갖추고 있다. 이어 2005년 SBS ‘프라하의 연인’에서 극 중 외교관이자 대통령의 딸인 전도연의 보디가드 안동남 역으로 출연한 하정우는 시청자들에 강렬한 인상을 안겼다. 무표정한 얼굴에 엉뚱한 말로 웃음을 유발하기도 하고, 무심한 척하지만 전도연을 걱정하는 인간적인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이 작품을 발판삼아 현재까지 꾸준한 연기활동을 펼치고 있는 하정우는 현재 남녀노소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최근 SBS ‘육룡이 나르샤’에서 무사 무휼 역으로 출연해 눈길을 사로잡은 윤균상 또한 대표적인 조선판 보디가드로 꼽힌다. 드라마 초반 순수한 무휼에서 진정한 조선 제일 검 무휼로 성장해 나가는 ‘여섯 번째 용’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극 중 존재감을 톡톡히 발휘했다. 윤균상은 연달아 SBS ‘닥터스’에 출연, 평소엔 까칠하지만 사랑 앞에선 순수한 소년이 되는 정윤도 역을 열연해 브라운관 기대주로 급부상했다. 윤균상의 바통을 이어받아 올 하반기 최고의 화제작 MBC 수목 미니시리즈 ‘W(더블유)’(송재정 극본, 정대윤 연출)에서 이종석을 지키는 경호원 서도윤 역으로 여심 몰인 중인 이태환이 보디가드 계보를 잇고 있다. 특히, 이태환은 이종석이 위기에 빠질 때마다 어디서든 나타나 돕는 상남자다운 면모부터 그를 가족처럼 아끼는 따뜻함까지 지닌 마성의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키고 있다. 드라마 ‘고교처세왕’ ‘오만과 편견’ ‘돌아와요 아저씨’ 등에 이어 ‘W’까지 다양한 작품 활동으로 인지도를 쌓으며 꾸준한 성장을 보여주고 있는 이태환이 향후 어떤 작품으로 시청자 앞에 나설지 귀추가 주목되는 시점이다. 보디가드라는 공통점을 두고 각각 개성 있는 연기와 매력으로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배우들. 이정재, 하정우, 윤균상에 이어 경호원 캐릭터를 매력적으로 소화하고 있는 이태환의 향후 활약이 더욱 기대된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방송 스틸컷
연예 ‘아이돌 마스터’ K팝 걸그룹 론칭 by 韓日美 콜라보 [종합] [TV리포트=김예나 기자] 일본의 게임에서 시작됐다. 한국의 드라마로 제작됐다. 미국의 유통망을 통해 전 세계로 뻗어간다. K팝 걸그룹 론칭을 위한 일본, 한국, 미국의 콜라보레이션이다.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아이돌 마스터.KR’ 미디어데이가 진행됐다. 현장에는 리얼 걸즈 멤버들을 비롯해 드라마 제작사 IMX 손일형 대표, 반다이남코 엔터테인먼트 총괄 프로듀서 사카가미 요조, 아마존 아시아 퍼시픽 총괄 제임스 패럴이 참석했다. 우선 한국의 손일형 대표는 “일본의 ‘아이돌마스터’를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K팝과 융합했다. 아마존에서 서비스를 한다면, 국경 언어의 장벽을 넘어 전 세계에 전달 될 것이다”며 “아마 많은 분들이 아마존에서 한국 드라마가 서비스된다는 걸 모를 수 있다. 그러나 내년 이맘때는 많은 분들이 즐길 수 있을 것이다”고 자신했다. ‘아이돌 마스터’는 올해 10주년을 맞은 콘텐츠로 일본 주식회사 반다이남코엔터테인먼트가 전개한 시리즈다. 한국에서 첫 시즌제 드라마를 기획, 2017년 첫 방송 후 지속적으로 제작될 계획이다. 일본의 사카가미 요우조는 “‘아이돌 마스터’가 TV드라마로 제작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런 도전 자체가 매우 재밌다고 생각한다. 아이돌로 성장하는 과정을 꿈이 아닌 현실로, 드라마로 보여줄 수 있어서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아이돌 마스터.KR’은 원작의 세계관을 따르면서도 한국 연예기획사를 무대로 그려지는 뮤직드라마. 해당 드라마는 일본어, 영어를 포함한 여러 언어로 번역된다. 2017년 초 미국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에서 독점 VOD 서비스될 예정이다. 미국의 제임스 패럴은 “우리 아마존은 사람들이 좋아할 것을 추구한다. 그걸 계속 만들기 위한 작업을 한다. 특히 ‘아이돌 마스터’가 오디션 등의 준비과정을 거치는 게 다른 콘텐츠와 차별화를 띤다. 세계적 방영으로 많은 사람들이 재밌게 볼 것이 기대된다”고 긍정적인 시선을 보였다. 리얼 걸즈 프로젝트에는 총 10명의 소녀가 참여한다. 걸그룹 출신부터 성우와 배우 경력까지 다채롭다. 예은. 수지(디아크), 유키카, 하서(F.W.S), 하나별, 지원, 소리(코코소리), 재인(디아크), 영주(더씨야), 민트(타이니지)가 ‘리얼 걸즈’라는 이름으로 나선다. 출연자 10명은 이미 3개월 이상의 트레이닝을 소화하고 있다. 그 첫 번째 결과물로 싱글 앨범 ‘드림(Dream)’을 25일 정오 발매했다. 리얼 걸즈 프로젝트 멤버들은 이날 타이틀곡 ‘Dreaming’과 수록곡 ‘One For All’의 첫 무대를 선보였다. ‘아이돌 마스터.KR’은 2017년 아마존 온라인 서비스와 한국 방송사 편성을 앞두고 있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JG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