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 대만 팬미팅 티켓 오픈과 동시에 매진기사입력 2012-05-10 12:00:44




[TV리포트 강승훈 기자] JYJ 김재중의 대만 단독 팬미팅 티켓이 오픈과 동시에 매진됐다.



김재중의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는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10일 "대만 타이페이ATT홀에서 23일 열리는 김재중 단독 팬미팅이 티켓 오픈과 동시에 매진 됐다. 이번 팬미팅은 김재중의 출연작 '보스를 지켜라'의 고공인기에 보답하기 위해 마련 된 팬미팅으로 김재중의 해외 인기를 입증 했다."고 밝혔다.



이번 팬미팅에서 김재중은 '보스를 지켜라' 촬영 때 에피소드와 최근 근황을 밝히고, 중국 팬들과 함께 할 수 있는 게임도 준비한다. 이 외에도 그가 직접 작사한 ‘보스를 지켜라’OST ‘지켜줄게’ 등도 무대에서 부를 예정이다.



김재중은 지난 해 상해와 터키에서 진행된 팬미팅에서도 오픈과 동시에 매진이라는 기록을 세웠고, 최근 K-POP 온라인 사이트에서 조사한 ‘트윗에서 가장 많이 검색한 한류스타’에서 1위를 차지하는 등 수 차례 해외 인기를 입증 한 바 있다.



SBS 관계자는 “월드 와이드한 김재중의 인기에 힘입어 보스를 지켜라의 해외 수출 실적이 아주 좋다. '보스를 지켜라'가 한국 최초로 우크라이나에도 수출 되고 아시아에서 최고 인기를 누리는 등 김재중 효과를 느꼈다”고 밝혔다.



한편, 김재중은 26일부터 방영되는 MBC 드라마 '닥터 진'의 주연을 맡아 촬영에 임하고 있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