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하, 청첩장 공개 "여러분의 관심과 사랑 덕분" 슈렉 니모 앙증맞아

기사입력 2012-05-07 00:27:59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황소영 기자] 개그맨 정준하가 개성 넘치는 청첩장을 공개했다.



정준하는 6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제가 드디어 청첩장이 나왔어요. 정말 이 모든 게 다 여러분의 관심과 사랑 덕분입니다! 나름 신경 써 봤는데요. 예쁘게 봐 주세요. 이건 뒷면, 이건 안쪽”이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슈렉과 니모 캐릭터가 그려져 있다. 슈렉은 정준하, 니모는 그의 예비신부의 애칭이다. 이에 두 사람의 애칭을 그림으로 표현해 앙증맞으면서도 의미가 깊은 청첩장을 만든 것.



이와 더불어 “조금 모자라도 착한 사람, 사랑 앞에서 바보인 키 큰 노총각이 세상에서 제일 아름다운 니모와 진짜 사랑을 시작하려 합니다. 부디 참석하시어 기쁨의 자리를 축복으로 더욱 빛내 주시길 바랍니다”라는 글이 담겨 있다. 그의 진심이 묻어나 더욱 가슴에 와 닿는다.



이 사진을 접한 누리꾼은 “정말 축하한다. 이제 진짜 결혼식이 코앞으로 다가왔네” “청첩장 귀엽다. 두 사람만의 의미가 담겨 있어 더 좋다” “니모랑 영원히 행복하시길 빈다” “‘무한도전’ 가족들 결혼식 날 총출동하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정준하는 오는 20일 오후 6시 신라호텔 다이너스티 홀에서 화촉을 밝힌다.



사진=정준하 트위터



황소영 기자 soyoung920@tvreport.co.kr


연예 ‘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 7대 가왕…반전 없었다 [TV리포트=박귀임 기자] ‘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가 4연승에 성공, 7대 가왕에 올랐다. 5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화생방실 클레오파트라’(이하 클레오파트라)에 맞설 7대 가왕전이 펼쳐졌다. 이날 ‘복면가왕’에서 2라운드 1조는 ‘소녀감성 우체통’과 ‘오 필승 코리아’의 대결이었다. 백설희의 ‘봄날은 간다’를 부른 ‘소녀감성 우체통이 결승 진출에 성공했고, 조정현의 ‘슬픈 바다’를 열창한 오 필승 코리아는 탈락했다. 오 필승 코리아의 정체는 배우 송원근. 2라운드 2조는 ‘장래희망 칼퇴근’과 ‘내 칼을 받아라 낭만자객’의 대결이었다. 장래희망 칼퇴근은 김연우의 ‘이별택시’를, 내 칼을 받아라 낭만자객은 강산에의 ‘라구요’를 각각 선곡했다. 탈락한 장래희망 칼퇴근의 정체는 가수 정인이었다. 이어 진행된 3라운드에서 ‘소녀감성 우체통’은 백지영의 ‘잊지 말아요’를, ‘내 칼을 받아라 낭만자객’은 임정희의 ‘Music is my life’를 각각 열창했다. 그 결과 내 칼을 받아 낭만자객이 가왕 후보에 진출했다. 마지막으로 3연승을 달린 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는 부활의 ‘사랑할수록’을 부르며 감동 무대를 완성했다. 이에 클레오파트라는 7대 가왕에 올랐다. 탈락한 내 칼을 받아라 낭만자객 정체는 스피카 김보아였다. 한편 ‘복면가왕’은 가수부터 배우까지 계급장을 뗀 8인의 스타가 특수 제작된 가면을 쓰고 무대에 올라 오직 노래 실력만으로 평가받는 토너먼트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MBC ‘복면가왕’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