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짝'1호 커플 김종윤-박은진 "방송후 4개월만에 살림 합쳤다"기사입력 2012-04-27 01:43:19




[TV리포트 하수나 기자] '짝' 돌싱특집 편을 통해 결혼한 제1호 커플인 한의사 김종윤 씨와 레스토랑 경영주 박은진 씨가 ‘자기야’에 출연했다.



26일 방송된 SBS TV ‘스타부부쇼 자기야’에 출연한 김종윤 씨는 “‘짝’에서는 커플로 성사가 안됐지만 촬영후 모임을 통해 가까워졌다”고 러브스토리를 언급했다.



그는 “만나면 만날수록 사람이 괜찮고 마음에 들더라”며 아내인 박은진 씨에 대한 호감이 시간이 지날수록 커졌다고 털어놨다.



이어 “방송 후 4개월 정도 지난 다음에 살림을 합쳤다. ‘살면서 맞춰보자’고 생각하고 함께 산지는 5개월 정도 됐다.”며 신혼임을 언급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 한의사 김종윤 씨는 아내 박은진 씨가 생각보다 거친 언어를 쓴다고 깜짝 폭로하기도 했다. 이에 박은진 씨는 남편 김종윤이 웃으며 재미있어 하기에 일부러 젊은 직원들에게 배워서 그를 웃게 하기 위해 쓴 말이었다며 이에 대해 해명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선 의사부부 특집으로 꾸며져 ‘밖에선 명의 집안에서는 돌팔이’란 주제로 의사부부들의 열띤 토크가 펼쳐졌다.



사진=방송화면 캡처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