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짝'1호 커플 김종윤-박은진 "방송후 4개월만에 살림 합쳤다"

기사입력 2012-04-27 01:43:19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하수나 기자] '짝' 돌싱특집 편을 통해 결혼한 제1호 커플인 한의사 김종윤 씨와 레스토랑 경영주 박은진 씨가 ‘자기야’에 출연했다.



26일 방송된 SBS TV ‘스타부부쇼 자기야’에 출연한 김종윤 씨는 “‘짝’에서는 커플로 성사가 안됐지만 촬영후 모임을 통해 가까워졌다”고 러브스토리를 언급했다.



그는 “만나면 만날수록 사람이 괜찮고 마음에 들더라”며 아내인 박은진 씨에 대한 호감이 시간이 지날수록 커졌다고 털어놨다.



이어 “방송 후 4개월 정도 지난 다음에 살림을 합쳤다. ‘살면서 맞춰보자’고 생각하고 함께 산지는 5개월 정도 됐다.”며 신혼임을 언급했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 한의사 김종윤 씨는 아내 박은진 씨가 생각보다 거친 언어를 쓴다고 깜짝 폭로하기도 했다. 이에 박은진 씨는 남편 김종윤이 웃으며 재미있어 하기에 일부러 젊은 직원들에게 배워서 그를 웃게 하기 위해 쓴 말이었다며 이에 대해 해명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선 의사부부 특집으로 꾸며져 ‘밖에선 명의 집안에서는 돌팔이’란 주제로 의사부부들의 열띤 토크가 펼쳐졌다.



사진=방송화면 캡처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연예 이동건♥지연, 크루즈 위에서 싹틔운 로맨틱 달달 커플 이동건 지연 열애설 부분 인정 [TV리포트=이우인 기자] 또 하나의 한류스타 커플이 탄생했다. 배우 이동건과 티아라 지연이 그 주인공. 두 사람은 13살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호감을 가지고 교제 중이다. 4일 오전 이동건과 지연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이동건과 지연이 지난 5월 한중합작영화 '해후'를 촬영하면서 만나 2개월여 전부터 연인관계로 발전했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이동건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TV리포트에 "본인 확인을 해본 결과, 열애까진 아니지만 호감을 가지고 알아가는 단계라고 한다. 영화 촬영으로 만나 친하게 지낸 지 한 달 정도 됐다"고 말했다. 지연의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 측은 4일 "두 사람은 영화 '해후'를 함께 출연하며 한 달 정도 크루즈에서 촬영을 마쳤다. 촬영 당시 연기에 대해 서로 이야기를 나누는 등 사이가 가까워졌고 현재는 서로 호감을 가지고 알아가는 단계다"라고 말했다. 소속사 측은 또 "두사람에 대해 많은 분들께서 좋은 시선으로 바라봐 주시길 부탁 드립니다"라고 당부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동건과 지연은 한 달 동안 크루즈 위에서 영화 촬영을 하며 호감을 갖기 시작했다. 이제 막 알아가는 단계지만 서로에 대한 감정은 13살 나이 차이도 단숨에 뛰어넘을 만큼 뜨거운 것으로 알려졌다. 가수로 먼저 데뷔한 이동건은 드라마 '파리의 연인'을 통해 배우로도 입지를 쌓았다. 이후 군대를 다녀온 뒤 두어 편의 드라마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지연은 티아라로 데뷔, 가수와 배우 활동으로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인기를 얻고 있는 K팝 스타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