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나라 '너만생각나' 음원차트 장악 검색어 올킬 '화려한 컴백'

기사입력 2012-03-27 08:17:50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최민지 기자] 가수 장나라의 새 곡 '너만 생각나'가 음원차트를 휩쓸었다.



지난 26일 발매된 장나라의 싱글음반 '너만 생각나'는 공개 직후 네이버 다음 뮤직을 비롯해 멜론 도시락 벅스 싸이월드 엠넷 등 각종 음원차트를 장악했으며 포털사이트 검색어 상위권에 랭크되며 '장나라 효과'를 실감하게 했다.



타이틀 곡 '너만 생각나'는 장나라의 성숙함과 애절한 목소리로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 여자의 관점에서 이별과 사랑에 관한 감정을 솔직하게 호소함으로써 음악적 완성도를 한층 더 높였다는 평가다.



또한 타이틀 화보도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음원 공개 직후 붉은색 원피스를 입고 립스틱을 든 도발적 여신 화보가 공개돼 누리꾼들의 시선을 사로잡은 것. 이번에 공개된 타이틀 컷에서 장나라는 수줍게 웃는 모습으로 청초미를 발산했다.



음원을 접한 누리꾼들은 "장나라 '너만 생각나' 대박 4년만의 복귀 성공" "장나라 '너만 생각나' 정말 장나라만 생각나네" "장나라 '너만 생각나' 듣고 있으면 기분이 좋아진다 4년 기다린 보람 있네" "장나라 '너만 생각나' 은근히 중독성 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에 소속사 측은 "오랜만에 음반을 들고 팬들에게 찾아가는 것인 만큼 오랫동안 고민하고 작업했다. 기대 이상으로 싱글 음반이 사랑을 받고 있어 기쁘다"며 "장나라 특유의 부드럽고 따뜻한 목소리가 '너만 생각나'를 통해 완벽하게 표현돼 더욱 큰 사랑을 얻고 있는 것 같다. 많은 사랑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사진=나라짱닷컴



최민지 기자 star@tvreport.co.kr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결혼' 에릭 "나혜미와 열애 5년…상견례 아직 못했다"[공식입장] [TV리포트=손효정 기자] 신화 에릭이 나혜미와의 결혼 소감을 전했다. 에릭은 최근 신화창조 공식 팬카페에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에릭은 오는 7월 1일 배우 나혜미와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 이에 대한 러브 스토리와 결혼에 대한 속마음을 밝혔다. 에릭은 "그녀(나혜미)와는 5년 가까이 만나고 있다. 그동안 많이 헤어지고 다시 만나고 했다"며 "첫 열애설 기사 당시 서로 헤어져 있을 무렵이었기에 서로를 보호해주자는 차원에서 헤어진 연인이라고 표현하지 않고 선후배라고 말한 것이다. 그 이후 열애설은 사진도 사진이지만 실제로 사귀고 있을 때라 솔직히 인정했다"고 말했다. 에릭은 2014년 나혜미와 열애를 부인한 후, 최근 인정한 것에 대해 설명한 것. 에릭은 아직 상견례도 못했다고 밝혔다. 앞서 에릭의 매니지먼트를 맡은 E&J 이종현 대표는 에릭이 상견례 후 멤버들에게 알렸다고도 했다. 에릭은 "이종현 대표가 잘못 안 듯 하다"며 "개인적인 사정으로 인해 날은 잡았지만 아직 상견례는 하지 못했다. 청첩장 역시 한달 전에 돌리는 것이기에 아직 양쪽 모두에 돌리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마지막으로 에릭은 "많이 부족한 사람인지라 그 와중에서도 끝까지 응원해주시고 걱정하신 분들께 진심으로 애정어린 감사를 드린다"며 "20주년 성과도 중요하지만 20주년 이상 갈 수 있는 발판으로 재도약의 계기를 함께 만들자"고 팬들에게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에릭이 속한 신화는 오는 6월 신화 19주년 콘서트를 진행한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연예 '석조저택' 김주혁 "구탱이형 때문에 악역 안 통할까 걱정"[인터뷰]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배우 김주혁이 예능 이미지에 대해 언급했다. 영화 '석조저택 살인사건'(김휘 감독)의 김주혁은 27일 오후 서울 종로구 팔판동에서 진행된 TV리포트와 인터뷰에서 다음과 같이 밝혔다. '석조저택 살인사건'은 유일한 증거는 잘려나간 손가락뿐인 의문의 살인사건에 경성 최고의 재력가 남도진(김주혁)과 정체불명의 운전수 최승만(고수)가 얽히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김주혁이 연기한 남도진은 부와 명예, 명석한 두뇌까지 모든 것이 완벽해 보이는 재력가다. 4개 국어와 능숙한 피아노 실력까지 두루 갖췄지만 출신이 분명치 않고 소문이 끊이지 않는 인물이다. 올초 '공조'에서 서늘한 악역 연기를 선보인 김주혁은 숨통을 조여오는 눈빛과 섬세한 카리스마로 남도진을 입체감 있게 그렸다. 김주혁은 '공조'에 이어 이번 작품에서도 악역 연기에 나선 것에 대해 "예능 이미지를 희석시키려 선택한 것은 아니다. 그건 오히려 위험한 일 아닌가. 예능 이미지가 있는데 악역을 사람들이 못 받아들이면 어떡하나"라고 밝혔다. 김주혁은 KBS2 '1박2일'을 통해 '구탱이 형'이라는 수식어를 얻으며 사랑받은 바. 그는 "'공조' 때 가장 큰 걱정이 그 지점이었다. 대중이 내 악역 연기를 받아줬다는 것만으로도 성공적이라고 생각한다"고 흥행과 평가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석조저택 살인사건'은 5월 9일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씨네그루키다리이엔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