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대성, '유앤아이'서 2년만 감격 재회 '훈훈'

기사입력 2012-03-16 15:39:47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황소영 기자] SBS TV ‘정재형 이효리 유&아이(이하 ‘유앤아이’)’에서 이효리와 대성이 ‘패밀리가 떴다’이후 2년 만에 감격적인 재회를 한다.



오는 18일 자정 방송되는 ‘유앤아이’에 게스트로 참석하는 빅뱅은 세계적인 밴드와 함께 차원이 다른 방송 무대를 보여준다.



이달 초 개최된 월드투어 서울공연 ‘2012 빅쇼 빅뱅 얼라이브 투어’에서 세계적인 밴드와의 협연으로 크게 호평을 받은 빅뱅은 함께 했던 밴드 그대로 ‘유앤아이’에 출연한다.



빅뱅과 함께하는 라이브 밴드는 머라이어 캐리 레이디 가가 니키 미나즈 브리트니 스피어스 크리스 브라운 등 해외 유명 팝스타와 작업하는 등 뮤직 디렉터부터 드럼까지 어느 세션 하나 빠지지 않는 이력을 자랑하는 드림팀.



지난주 방송된 ‘빅뱅 컴백쇼 얼라이브 빅뱅’을 통해 이 밴드가 공개되긴 했으나, 국내 음악방송에 출연해 프로그램를 위해 빅뱅과 함께 한 것은 이번 ‘유앤아이’가 처음이자 마지막이기에 이번 방송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빅뱅은 녹화 당시 밴드와 함께 미니 5집 음반의 신곡 ‘블루(BLUE)’ ‘베드 보이(BAD BOY)’, ‘판타스틱 베이비(FANTASTIC BABY)’와 지난해 큰 사랑을 받은 ‘투나이트(TONIGHT)’까지 파워풀하면서 그루브 넘치는 사운드로 편곡한 폭발적인 무대를 꾸민다.



특히 ‘패밀리가 떴다’ 이후 2년 만에 방송을 통해 재회하게 된 대성과 이효리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컴백과 함께 국내외 핫이슈를 몰고 다니는 빅뱅과 세계적인 밴드의 협연은 이날 방송되는 ‘유앤아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SBS



황소영 기자 soyoung920@tvreport.co.kr


연예 '비정상회담' 전현무 "1주년, 감개무량하다" 전현무가 '비정상회담' 개편에 대해 언급했다. JTBC '비정상회담' 기자간담회가 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에서 김희정PD, 유세윤, 전현무, 성시경, 타일러 라쉬, 알베르토 몬디, 다니엘 린데만, 새미 라샤드, 프셰므스와브 크롬피에츠, 니콜라이 욘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전현무는 "1년 전에 기자회견을 했을 때가 생각난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전현무는 "이렇게 1주년을 기념하게 될 줄 생각 못했다. 많은 분들이 관심 가져주셨다. 개인적으로 감개무량하다"며 "시청자들의 요구와 기대가 높아져 정말 고민 끝에 개편을 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비정상회담'은 지난달 29일 1주년을 맞아 멤버 교체에 나섰다. 이날 방송을 끝으로 러시아 대표 벨랴코프 일리야, 벨기에 대표 줄리안 퀸타르트, 네팔 대표 수잔 샤키야, 프랑스 대표 로빈 데이아나, 일본 대표 테라다 타쿠야, 호주 대표 블레어 윌리엄스가 하차했다. 새로운 G6로는 브라질 대표 카를로스 고리토, 노르웨이 대표 니콜라이 욘센, 그리스 대표 안드레아스 바르사코풀로스, 폴란드 대표 프셰므스와브 크롬피에츠, 이집트 대표 새미 라샤드, 일본 대표 나카모토 유타가 합류한다. 재정비된 '비정상회담'은 오는 6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황긍지 기자 pride@tvreport.co.kr / 사진=김재창 기자 freddie@tvreport.co.kr
연예 김현중 측 "최씨 임신, 소송 쟁점 흐리고 있어" [TV리포트=이우인 기자] 김현중 측이 전 여자친구 최모 씨가 9월 출산을 앞두고 있는 것과 관련해 "이번 소송과 무관한데 소송 쟁점을 흐리고 있다"고 경계했다. 김현중의 법률대리인인 청파 이재만 변호사는 3일 TV리포트에 "이번 소송은 지난해 최 씨가 임신한 상태에서 김현중에게 맞아서 유산을 했다고 주장하면서 시작됐다. 지금의 임신과는 상관이 없는데 본질이 흐려지고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 변호사는 그러면서 "최 씨의 뱃속 아기가 김현중의 아기라면 책임지겠지만, 이 부분에 대해 의심되는 부분이 있다. 임신 주수를 알 수 있는 증거를 제출해야 하는데, 최 씨 측은 제출하지 못하고 있다. 이 부분부터 확실히 했으면 한다"고 지적했다. 김현중과 최 씨의 법정 공방은 지난 4월 최 씨가 임신한 상태에서 김현중에게 맞아서 유산을 했다며 김현중을 상대로 위자료 명목으로 16억 원의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제기하면서 비롯됐다. 그러나 이와 관련해 이재만 변호사는 "확인 결과 지난해 최 씨는 임신한 적이 없었다. 그렇기 때문에 유산 또한 허위다"라고 주장하며 이번 소송에 자신감을 보였다. 한편 김현중과 최 씨의 공판은 오는 22일에 진행된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김현중)
연예 '청춘FC' 안정환 "국내외 프로팀 감독제의 거절, 미쳤다더라" [TV리포트=황지영 기자] 안정환 ‘청춘FC’ 감독이 국내외 프로팀 감독 제의를 거절하고 이 자리에 왔다고 밝혔다.3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KBS 신관 국제회의실에서 KBS2 논픽션 버라이어티 ‘청춘FC 헝그리일레븐’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연출을 맡은 최재형PD, ‘청춘FC’감독 안정환, 조력자 이운재가 참석했다.이날 안정환은 “어느 팀이라고 말은 못하지만 국내외 프로팀에서 감독 제의가 있었다. 하지만 화려하게 좋은 자리에서 감독직을 하는 것 보다도, 이 친구들과 하는 것을 택했다”고 말했다.이어 “내가 어려웠던 시절도 생각난다. 그때 주위에 도와주시는 분들이 없었다. 그래서 내가 그 친구들을 도와야겠다고 생각했다. 그 친구들한테 불쌍하다고 하긴 그렇지만, 정말 불쌍하다. 많이들 봐주시고 관심가져주셨으면”이라고 덧붙였다.한편 ‘청춘FC 헝그리일레븐’은 축구를 포기할 위기에 놓인 유망주들의 도전과 그들의 진짜 ‘축구 인생’ 스토리를 담아내고 재기의 기회와 발판을 마련하고자 만들어진 논픽션 버라이어티. 전 축구국가대표 안정환, 이을용이 ‘청춘FC’ 공동 감독을 맡았으며 올림픽대표팀 골키퍼 코치 이운재가 조력자로 합류했다. 오는 11일 토요일 오후 10시 25분 첫 방송된다.황지영 기자 jeeyoung2@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