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 god 박준형 vs 김기수 출격, 개성파 대격돌

기사입력 2017-04-21 14:16:10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지현 기자] 최고령 아이돌 박준형과, 화장하는 남자 김기수가 ‘마리텔’에서 한판 대결을 펼친다.



MBC(사장 김장겸)가 방송하는 이번주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는 최고령 아이돌 god 리더이자 특유의 입담과 예능감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박준형, 그리고 8년만에 지상파에 나오는 ‘화장하는 남자’ 개그맨 김기수가 운동과 메이크업을 주제로 격돌한다.



본격적인 방송이 시작되자 박준형은 빠르게 지나가는 채팅들을 미처 다 읽지 못하고 앞 글자씩만 읽으며 당황한 모습을 보여 폭소를 일으켰다. 이어서 박준형은 스쿼트부터 윗몸일으키기까지 사람들이 잘못된 자세로 많이 하는 운동들을 올바르게 하는 법을 소개하고 체형별 맞춤 운동법을 공개해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한 달 뒤 아빠가 되는 박준형은 태어날 아기가 20대가 됐을 때 70대가 된다며 그때까지 근육질 몸매를 유지하겠다고 각오를 다졌고 예비 아빠들이 육아에 대비해 꼭 해야 하는 운동법을 소개했다.



한편, 뷰티 콘텐츠로 2000만 뷰를 돌파하며 화장하는 남자로 대세 반열에 오른 김기수는 ‘메이크업’ 콘텐츠로 마리텔에 출격해 30년 동안 독학으로 습득한 각종 뷰티 팁을 쏟아낸다. 김기수는 최근 유행 중인 서양의 센 언니 메이크업과 백화점에 환불 받으러 가는 메이크업 등 평소하기 힘든 강렬한 화장법을 소개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끌었다.



김기수는 무려 8년 만에 공중파에 다시 입성한 나머지 긴장한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인터넷 생방송 도중 갑자기 화장실에 가고 싶다며 실제로 부리나케 화장실로 달려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박준형의 폭소 유발하는 거침없는 입담과, 메이크업 꿀팁이 쏟아진 김기수의 방송은 4월 22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MBC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결혼' 에릭 "나혜미와 열애 5년…상견례 아직 못했다"[공식입장] [TV리포트=손효정 기자] 신화 에릭이 나혜미와의 결혼 소감을 전했다. 에릭은 최근 신화창조 공식 팬카페에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에릭은 오는 7월 1일 배우 나혜미와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 이에 대한 러브 스토리와 결혼에 대한 속마음을 밝혔다. 에릭은 "그녀(나혜미)와는 5년 가까이 만나고 있다. 그동안 많이 헤어지고 다시 만나고 했다"며 "첫 열애설 기사 당시 서로 헤어져 있을 무렵이었기에 서로를 보호해주자는 차원에서 헤어진 연인이라고 표현하지 않고 선후배라고 말한 것이다. 그 이후 열애설은 사진도 사진이지만 실제로 사귀고 있을 때라 솔직히 인정했다"고 말했다. 에릭은 2014년 나혜미와 열애를 부인한 후, 최근 인정한 것에 대해 설명한 것. 에릭은 아직 상견례도 못했다고 밝혔다. 앞서 에릭의 매니지먼트를 맡은 E&J 이종현 대표는 에릭이 상견례 후 멤버들에게 알렸다고도 했다. 에릭은 "이종현 대표가 잘못 안 듯 하다"며 "개인적인 사정으로 인해 날은 잡았지만 아직 상견례는 하지 못했다. 청첩장 역시 한달 전에 돌리는 것이기에 아직 양쪽 모두에 돌리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마지막으로 에릭은 "많이 부족한 사람인지라 그 와중에서도 끝까지 응원해주시고 걱정하신 분들께 진심으로 애정어린 감사를 드린다"며 "20주년 성과도 중요하지만 20주년 이상 갈 수 있는 발판으로 재도약의 계기를 함께 만들자"고 팬들에게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에릭이 속한 신화는 오는 6월 신화 19주년 콘서트를 진행한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연예 '석조저택' 김주혁 "구탱이형 때문에 악역 안 통할까 걱정"[인터뷰]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배우 김주혁이 예능 이미지에 대해 언급했다. 영화 '석조저택 살인사건'(김휘 감독)의 김주혁은 27일 오후 서울 종로구 팔판동에서 진행된 TV리포트와 인터뷰에서 다음과 같이 밝혔다. '석조저택 살인사건'은 유일한 증거는 잘려나간 손가락뿐인 의문의 살인사건에 경성 최고의 재력가 남도진(김주혁)과 정체불명의 운전수 최승만(고수)가 얽히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김주혁이 연기한 남도진은 부와 명예, 명석한 두뇌까지 모든 것이 완벽해 보이는 재력가다. 4개 국어와 능숙한 피아노 실력까지 두루 갖췄지만 출신이 분명치 않고 소문이 끊이지 않는 인물이다. 올초 '공조'에서 서늘한 악역 연기를 선보인 김주혁은 숨통을 조여오는 눈빛과 섬세한 카리스마로 남도진을 입체감 있게 그렸다. 김주혁은 '공조'에 이어 이번 작품에서도 악역 연기에 나선 것에 대해 "예능 이미지를 희석시키려 선택한 것은 아니다. 그건 오히려 위험한 일 아닌가. 예능 이미지가 있는데 악역을 사람들이 못 받아들이면 어떡하나"라고 밝혔다. 김주혁은 KBS2 '1박2일'을 통해 '구탱이 형'이라는 수식어를 얻으며 사랑받은 바. 그는 "'공조' 때 가장 큰 걱정이 그 지점이었다. 대중이 내 악역 연기를 받아줬다는 것만으로도 성공적이라고 생각한다"고 흥행과 평가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석조저택 살인사건'은 5월 9일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씨네그루키다리이엔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