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시민' 최민식 "유권자로 심판…당하는건 한번으로 족해"[인터뷰]

기사입력 2017-04-20 10:50:2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수정 기자] 배우 최민식이 유권자의 힘에 대해 강조했다.



영화 '특별시민'(박인제 감독)의 최민식은 20일 오전 서울 종로구 팔판동에서 진행된 TV리포트와 인터뷰에서 다음과 같이 밝혔다.



'특별시민'은 현 서울시장 변종구(최민식)가 차기 대권을 노리고 최초로 3선 서울시장에 도전하는 선거전을 그린 영화다. 



최민식은 부정부패와 무능력함으로 획일화된 정치인 캐릭터에서 탈피, 보다 입체적이고 다변화된 정치인의 얼굴을 보여준다. 달변가이자 친근하고 전략적인데다 쇼맨십까지 갖춘 변종구라는 캐릭터는 최민식만의 에너지와 연기력이 더해져 한층 더 입체적인 인물로 탄생했다. 



"일단 변종구는 말 잘하는 사람이에요. 화술에 능한 사람. 저잋인이 말 잘한다는 건 굉장힌 무기거든요. 어렸을 때부터 지금까지 봐온 정치인에 대한 단상이 있을테죠. 말 참 수려하게 잘하는 정치인이요. 다만 표리부동해서 문제죠. 말과 행동이 같으면 좋을텐데. 우리를 대신해 일하는 사람들이 말과 행동이 달라 우리가 스트레스를 받는 거잖아요. 변종구가 그런 대표적인 인물로 설정했죠."



'특별시민'은 정치인에 대한 환멸을 자아낸다. 치졸한 흑색선전, 표리부동한 정치인의 민낯이 분노를 안긴다. 5월 9일 조기대선을 앞두고 개봉하게 된 가운데, 정치에 대한 회의감이 빚어낼 영향도 무시 못하는 것. 



"그것에 대한 책임은 박경(심은경)이 다 짊어지잖아. '당신들이 하찮게 여기는 유권자로 돌아가 천천히 심판하겠다'라는 대사 한마디에 모든 걸 응축한 거죠. 당하는 건 한번으로 족하다는 거죠. 그 한마디로 훅 찌르는 거죠."



'특별시민'은 4월 26일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쇼박스 제공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TV줌인] ‘마녀의법정’ 윤현민은 왜 검사가 되었나?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윤현민이 의사가운을 벗고 법복을 입기까지. 그 드라마틱한 사연이 ‘마녀의 법정’을 통해 공개됐다.  23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마녀의 법정’에서는 아동 성폭행 사건 그 후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진욱(윤현민)이 정신과 의사에서 검사가 된 배경엔 잔학한 아동 성폭행 사건이 있었다. 범인이 사회적 지위 등을 이유로 5년형을 선고받은데 진욱은 좌절했고, 이는 피해아이 아름의 가족들 역시 마찬가지였다. 특히나 아름의 어머니는 “선생님 어떻게 해요. 5년 후면 우리 아름이 겨우 중2인데”라며 눈물을 흘렸다.  그 후로 5년. 진욱은 검사가 됐고, 아름과는 연락이 두절된 뒤였다. 그런데 그 진욱이 그 아름과 만났다. 이에 진욱은 “네가 왜 여기 있어?”라며 경악했다. 그도 그럴 것이 당시 아름이 피의자 신분이었기 때문.  성폭행 범 현태의 출소 후 아름 가족을 찾아가 행패를 부렸고, 분노한 아름이 그를 찔렀던 것. 진실이 따로 있다고 느낀 진욱은 솔직히 얘기해 달라며 아름을 타일렀고, 이에 아름은 “그때도 믿으라고 그랬잖아요”라며 눈물을 글썽였다. 진욱으로선 죄책감이 배가 될 수밖에 없는 상황. 그럼에도 진욱은 미안한 마음을 갚고 싶다며 거듭 아름을 설득했다.  이에 아름은 현태를 찌른 이는 자신의 어머니라며 “그 새끼 출소하고 나서 저랑 엄마 하루도 마음 편히 밖에 나간 적이 없어요. 어떻게 아는지 계속 따라다녔고요. 엄마 아니었으면 내가 먼저 그 새끼 찔렀을 거예요”라고 고백했다.  자연히 진욱의 분노도 고조된 바. 그런 진욱이 공정한 판단을 할 수 없으리라 판단한 지숙(김여진)은 그가 아닌 이듬(정려원)에게 현태에 대한 조사를 맡겼다. 이 자리에서 현태는 아름에게 사과를 하고자 그의 집에 갔을 뿐이라며 아름 모가 먼저 자신을 공격했고 그에 대한 반격을 했을 뿐이라고 뻔뻔하게 주장했다.  이에 이듬이 정당방위라는 결론을 내리자 진욱은 “그 인간 개소리를 믿는 겁니까?”라며 흉기의 위치 등을 들어 거짓을 밝혀냈다. 그러나 이듬은 여전히 감정에 치우친 진욱의 주장에 신빙성이 없다고 일축했고, 진욱은 이를 증명하고자 이듬에게 도움을 청했다.  이 과정에서 밝혀진 건 현태가 방해자인 아름 모를 제거하고 아름을 납치하려고 했던 놀라운 사실이다. 잔학한 악인에 대한 이듬과 진욱의 추적이 시작됐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KBS2
연예 [TV줌인] 이채영, ‘비행소녀’에서 ‘나혼자잘산다’를 찍다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이채영이 ‘비행소녀’에서 ‘나 혼자 잘 산다’를 찍었다. 무슨 사연일까.  23일 방송된 MBN ‘비행소녀’에선 이채영이 첫 출연해 여행과 게임 그리고 맥주가 함께하는 소탈한 일상을 공개했다.  스튜디오에 첫 등장한 이채영에 MC 양세찬은 남다른 친분이 있다며 “(이채영이) 내가 아시는 분과 만났다”라고 넌지시 폭로했다. 이에 이채영도 “양세찬이 내 과거 남자친구의 친구다”라고 쿨 하게 인정했다.  일상을 공개하는 첫 리얼리티에 이채영은 “들어오기 전부터 걱정되더라”며 떨리는 소감도 밝혔다.  최초로 공개된 이채영의 집은 드라마 속 여배우의 방처럼 깔끔하게 꾸며져 있었다. 이채영의 취미는 여행. 이날도 그녀는 설렘을 담아 배낭을 정리하는 모습을 보였다.  남미와 아프리카를 제외하고 세계전역을 여행했다는 그녀는 “어디 남자가 제일 마음에 들던가?”라는 질문에 “제일 섹시한 남자는 한국 남자다”라고 답했다. 언어가 통하는 점이 제일 매력적이라며 “여자도 한국 여자가 제일 섹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그녀는 수입의 대부분을 여행에 쓰고 있다며 “그래서 난 명품이 없다”라고 고백했다.  남다른 맥주사랑도 공개됐다. 피규어가 부서지고 속상한 마음에 한 캔. 집을 꾸미며 시원하게 한 캔. 이에 양세찬은 “대 낮에 대단하다”라고 말했으나 다른 출연자들은 “맛있게 마신다”라며 웃었다.  이채영은 게임중독이기도 했다. 일이 없을 때마다 PC방을 찾는다는 그녀는 라면을 먹으며 게임을 하는 고수의 모습을 보이는 것으로 큰 웃음을 자아냈다. 양세찬이 “여배우인데 짠 내가 난다”라며 황당해 했을 정도.  흥미로운 점은 이채영이 이 모든 취미를 혼자 해냈다는 것. 그야말로 ‘나 혼자 산다’였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MBN
연예 '멜로홀릭' 경수진, 청순VS섹시 극과 극 두 얼굴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멜로홀릭’ 청순과 도발을 오가는 경수진의 극과 극 두 얼굴이 공개됐다. 오는 11월 첫 방송되는 크로스 플랫폼 드라마 ‘멜로홀릭’(박소영 극본, 송현욱 연출) 측은 한예리와 한주리, 1인 2역을 열연하는 경수진의 포스터 촬영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해 극중 이중인격 캐릭터에 대한 힌트를 던졌다. 극중 경수진이 연기하는 한예리는 또 다른 인격인 한주리로 인해 제대로 연애 한번 못해본 비운의 ‘연애불가’ 캐릭터. 수수한 청순녀와 도발적인 섹시미를 오가는 경수진의 1인 2역의 극단적인 캐릭터 변화와 예측불가한 그녀의 변신에 휘둘리는 정윤호의 코믹한 리액션은 두 사람이 펼치는 달콤살벌한 터치로맨스를 예고하고 있다.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 속에는 동일인이라고는 생각할 수 없을 정도로 극과 극을 달리는 경수진의 캐릭터 변화가 고스란히 담겨있다. 먼저 경수진은 질끈 묶은 머리와 안경을 쓴 단정한 스타일링을 통해 청순녀 한예리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반면 다른 사진 속 매혹적인 눈빛과 포즈의 경수진은 초밀착 레드 드레스차림으로 거부할 수 없는 섹시미를 뿜어내며 상대를 유혹할 준비를 끝마친 듯한 느낌이다. 특히 표정과 분위기에서뿐만 아니라 눈 옆에 새로 생겨난 눈물점까지 인격변화와 함께 신체적변화까지 일어난 듯한 기묘한 변신은 본 방송에서 보여질 그녀의 예측불가, 변화무쌍한 이중인격 연기에 대한 호기심과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담당프로듀서인 몬스터유니온 김동희PD는 “극과 극의 이중인격 캐릭터에 경수진 특유의 러블리한 매력이 더해지면서 이전에 본 적 없는 허당미와 치명미를 함께 장착한 캐릭터를 탄생시킬 것”이라며 “지루할 틈 없이 아찔한 이중매력을 선사할 두 얼굴녀의 경수진의 열연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멜로홀릭'은 11월 1일 오전 10시를 시작으로 매주 화요일 밤 10시에 옥수수(oksusu) 모바일과 웹을 통해 선 공개될 예정이다. 이후 11월 6일 오후 9시 OCN에서 첫 방송된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몬스터유니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