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시즌 8호골…빌라전 MOM 선정

기사입력 2017-01-09 07:20:20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TV리포트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이스톤 빌라와 대결에서 대활약을 펼쳤다.



토트넘은 9일 오전(한국시각) 영국 런던 화이트하트레인에서 열린 2016-17 시즌 FA컵 3라운드에서 아스톤 빌라와 한판 승부를 벌였다.



이날 토트넘은 2대 0으로 승리를 거뒀다. 토트넘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후반 35분 추가골을 성공하며 활약을 펼쳤다.



영국 BBC는 이런 손흥진을 아스톤 빌라전 최우수선수(MOM)에 꼽았다. BBC는 "손흥민이 고체아웃된 얀센을 대신해 최전방으로 이동하기 전까지 토트넘의 유효슈팅은 1개. 토트넘은 아스톤 빌라전에서 7개의 유효슈팅을 기록했고 손흥민이 그 중 3개를 기록했다"며 손흥민을 칭찬했다.



TV리포트 기자 news145@tvreport.co.kr/ 사진=손흥민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김재욱, 악플→SNS 탈퇴…점점 커지는 '며느리' 논란 [종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개그맨 김재욱이 돌연 SNS 계정을 폐쇄했다. 가족 예능 프로그램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뭇매를 맞은 것이 그 원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김재욱과 아내 박세미는 현재 방송 중인 MBC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끄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방송에서는 결혼 6년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의 눈물 겨운 시집살이가 공개됐다. 임신 8개월의 몸인 그녀는 20개월 아들까지 데리고 남편 김재욱 없이 힘겹게 시댁에 도착했다. 이어 만삭의 몸으로 음식준비까지 거들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구했다. 박세미의 시부모님은 자녀계획에 관여하는가 하면, 제왕절개를 하라는 의사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며느리에게 자연분만을 요구했다.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한 발 물러나 우유부단한 태도를 보인 김재욱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결국 김재욱은 쏟아지는 관심과 악플에 부담을 느꼈는지 SNS를 탈퇴했다. 대체 김재욱은 이 프로그램에 왜 출연한 걸까. 이 프로그램을 통해 김재욱이 얻고 가는 것은 무엇인지 볼수록 의문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