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폿@스타] 진구X김지원, '미스터션사인' 첫 카메오…보은 이어질까

기사입력 2018-01-12 20:00:21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손효정 기자] 진구와 김지원이 tvN '미스터 션샤인'의 카메오 스타트를 끊었다. 처음부터 역대급. 앞으로 또 다른 스타의 출연도 이어질까.



12일 본지 단독 보도로 진구와 김지원이 '미스터 션샤인'에 특별출연하는 사실이 알려졌다. 두사람은 현재 촬영 중인 상황이다.



진구와 김지원의 카메오 출연은 '태양의 후예' 김은숙 작가, 이응복 감독에 대한 의리로 성사된 것으로 보인다. 두사람은 극 중 애절한 러브스토리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또한, 진구는 극중 서대영 상사 역을 맡아 열연, 데뷔 13년 만에 최고의 전성기를 누렸다. '상속자들'에 이어 김은숙 작가와 인연을 이어간 김지원은 걸크러쉬 윤명주 중위 역을 통해 연기 잘하는 20대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이듬해 KBS2 '쌈마이웨이'에서 첫 주연작을 맡았다.



이처럼 김은숙 작가, 이응복 감독의 작품을 통해 많은 스타들이 배출됐다. 김은숙 작가와의 인연으로 '태양의 후예'에는 이종혁, 박준금이 카메오로 출연하기도 했다.



'미스터 션샤인'의 스타트는 진구, 김지원이 끊었기에 기대감이 더욱 뜨겁다. 앞서 '도깨비'로 제2의 전성기를 연 이동욱은 "김은숙 작가가 불러준다면 카메오로 기꺼이 나가도록 하겠다”면서 출연을 약속한 바 있다.



'태양의 후예'로 부부가 된 송중기, 송혜교의 출연 요청도 이어지는 상황. 진구, 김지원의 바통을 누가 이어받을지 궁금하다.



한편, '미스터 션샤인'은 신미양요(1871년) 때 군함에 승선해 미국에 떨어진 한 소년이 미국 군인 신분으로 자신을 버린 조국인 조선으로 돌아와 주둔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드라마. 이병헌, 김태리, 유연석, 변요한 등이 출연한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KBS2 '태양의 후예'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김재욱, 악플→SNS 탈퇴…점점 커지는 '며느리' 논란 [종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개그맨 김재욱이 돌연 SNS 계정을 폐쇄했다. 가족 예능 프로그램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뭇매를 맞은 것이 그 원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김재욱과 아내 박세미는 현재 방송 중인 MBC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끄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방송에서는 결혼 6년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의 눈물 겨운 시집살이가 공개됐다. 임신 8개월의 몸인 그녀는 20개월 아들까지 데리고 남편 김재욱 없이 힘겹게 시댁에 도착했다. 이어 만삭의 몸으로 음식준비까지 거들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구했다. 박세미의 시부모님은 자녀계획에 관여하는가 하면, 제왕절개를 하라는 의사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며느리에게 자연분만을 요구했다.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한 발 물러나 우유부단한 태도를 보인 김재욱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결국 김재욱은 쏟아지는 관심과 악플에 부담을 느꼈는지 SNS를 탈퇴했다. 대체 김재욱은 이 프로그램에 왜 출연한 걸까. 이 프로그램을 통해 김재욱이 얻고 가는 것은 무엇인지 볼수록 의문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