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2018년” 거미, 새해 첫 콘서트 매진…완벽 라이브퀸

기사입력 2018-01-07 15:29:4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박귀임 기자] 가수 거미가 새해 첫 콘서트를 매진시키며 행복한 2018년을 맞이했다.



7일 거미의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거미가 지난 6일 부산 KBS홀에서 ‘Feel the Voice Season3(필 더 보이스 시즌 쓰리)’를 열고 관객과 특별한 새해를 맞이했다”고 밝혔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측에 따르면 거미는 자신의 대표곡들과 정규 5집 곡들을 완벽한 라이브로 선사했다. 최근 방송에서 선보인 거미만의 리메이크 곡들과 OST 대표곡 등으로 다채로운 150분을 완성 했다.



거미는 대표곡 ‘어른아이’로 등장해 뜨거운 환호를 얻었다. 첫 무대 후 “부산에서 저의 2018년 첫 콘서트가 시작됐다. 감회가 새롭고 여러분들도 새해 첫 공연일 텐데 특별한 시간을 가지려면 저의 음악과 더불어 자기 자신의 감정에 집중해야 한다. 여러분이 귀한 시간을 이 공연에 주셨으니 가실 때는 행복감을 꽉 채워서 돌아가셨음 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2500석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부산 KBS홀을 가득 메운 부산 관객들은 반응과 호응 또한 뜨거웠다. 거미의 대표곡 ‘그대 돌아오면’ 의 후렴 부분을 전 관객이 따라 부르는가 하면, 방송에서 불러 화제가 된 ‘코코밥(kokobob)’을 부를 때는 주요 멜로디 라인을 나눠 부르며 콘서트를 열기를 더했다.



이어 거미는 최근 가장 큰 사랑을 받았던 ‘You are my everything’뿐 아니라 거미의 대표 OST인 ‘눈꽃’, ‘이별은 사랑 뒤를 따라와’, ‘기다리고 싶어’, ‘낮과 밤’ 등을 감미로운 목소리와 호소력 짙은 감성으로 불러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거미의 절친인 가수 영지가 깜짝 게스트로 나섰다. 영지는 ‘세상이 그대를 속일지라도’와 ‘It’s raining man’을 부르고 새해 인사를 건넸다. 이어 “거미 정말 노래 잘하고 예쁘고 섹시해지고 무엇보다 입담이 많이 늘었다. 요즘 여러 사업하느라 무대에서 인사를 못 드렸는데 친구가 기회를 줘서 고맙고 저도 올해는 음악으로 인사드릴 것 같다”고 말해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마지막 곡을 앞두고 거미는 “콘서트를 하면 할수록 정말 이 자리가 감사하고 저에게 더욱 특별한 느낌을 준다. 매번 공연이 기다려지고 여러분을 만나러 오는 길이 즐겁다. 제 공연이 새해 여러분의 마음속에 어떤 형태로든 남겨지길 바란다. 새해 소망하시는 일 모두 이루시고 건강하시길 빌겠다”고 감사를 전했다.



한편 거미는 오는 12일 대전 충남대학교 정심화홀에서 전국 투어 콘서트 ‘Feel the voice Season3(필 더 보이스 시즌 쓰리)’의 마지막 공연을 이어간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김재욱, 악플→SNS 탈퇴…점점 커지는 '며느리' 논란 [종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개그맨 김재욱이 돌연 SNS 계정을 폐쇄했다. 가족 예능 프로그램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뭇매를 맞은 것이 그 원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김재욱과 아내 박세미는 현재 방송 중인 MBC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끄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방송에서는 결혼 6년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의 눈물 겨운 시집살이가 공개됐다. 임신 8개월의 몸인 그녀는 20개월 아들까지 데리고 남편 김재욱 없이 힘겹게 시댁에 도착했다. 이어 만삭의 몸으로 음식준비까지 거들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구했다. 박세미의 시부모님은 자녀계획에 관여하는가 하면, 제왕절개를 하라는 의사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며느리에게 자연분만을 요구했다.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한 발 물러나 우유부단한 태도를 보인 김재욱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결국 김재욱은 쏟아지는 관심과 악플에 부담을 느꼈는지 SNS를 탈퇴했다. 대체 김재욱은 이 프로그램에 왜 출연한 걸까. 이 프로그램을 통해 김재욱이 얻고 가는 것은 무엇인지 볼수록 의문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