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룩@뮤직] 가수들은 오늘(13일) OO했다

기사입력 2017-10-13 15:37:55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예나 기자] 2017년 10월 13일, 가수들은 무엇을 하고 있을까.



가수 유승우는 네 번째 미니앨범 발매 앞두고 자작곡 ‘오늘밤엔’을 오후 6시 선공개한다. 이 곡은 헤어진 연인을 잊지 못해 잠 못 드는 남자의 슬픈 독백을 담았다. 애절한 기타 반주와 스트링 세션에 유승우의 목소리까지 보태져 처량한 분위기를 감쌀 예정.



그룹 TRCNG는 KBS2 ‘뮤직뱅크’에서 데뷔무대를 갖는다. 첫 미니앨범 ‘NEW GENERATION(뉴 제너레이션)’을 발매한 TRCNG는 타이틀곡 ‘Spectrum(스펙트럼)’과 수록곡 ‘My Very First Love(마이 베리 퍼스트 러브)’ 두 곡으로 매력을 어필할 예정.



가수 Phe Reds는 새 싱글 ‘스마일 (Smile)(Prod. WOOGIE)’를 정오 공개했다. 프로듀서 우기(WOOGIE), 래퍼 차차 말론(Cha Cha Malone)이 프로듀싱을 맡은 곡 ‘스마일’은 감동 코드를 실은 세레나데. 가을과 어울리는 따뜻한 음악이라는 소속사 측의 설명.



가수 김연우는 오는 크리스마스에 개최될 콘서트 포스터를 공개했다. 코믹한 모습을 부각시킨 화면으로 김연우가 여장한 상태. 김연우의 콘서트는 오는 12월 22일부터 25일까지 서울 올림픽공원 내 올림픽홀에서 열린다.



그룹 레인즈(RAINZ)는 생방송되는 KBS2 ‘뮤직뱅크’에 출연, 방송 출연을 펼친다. 지난 12일 데뷔앨범 ‘Sunshine’(선샤인) 발매로 활동을 시작했다. 쇼케이스 개최로 팬들의 마음을 다독인 레인즈는 ‘뮤직뱅크’에서 타이틀곡 ‘Juliette’(줄리엣) 무대를 꾸몄다. 



그룹 JBJ는 데뷔 타이틀곡 ‘판타지’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멤버별 콘텐츠에 이어 완전체 모습으로 데뷔를 기대케 했다. JBJ는 ‘댄디 섹시’ 콘셉트로 화려한 매력 어필에 집중한다. 오는 18일 데뷔 앨범 ‘판타지’를 발표한다.



그룹 비투비는 두 번째 정규앨범 타이틀곡 ‘그리워하다’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노출했다. 들판 위를 쓸쓸히 걷고 있는 멤버들의 모습. 내레이션으로 아련함을 더했다. 비투비표 감성 발라드곡 ‘그리워하다’는 멤버 임현식의 자작곡으로 헤어진 연인을 그리워하는 마음을 담아냈다.



그룹 다비치는 신곡 ‘나에게 넌’으로 차트 상위권을 지키고 있다. 지난 11일 발표한 ‘나에게 넌’은 다비치가 처음 시도한 로맨틱 팝 스타일의 가을 발라드. 가을을 닮은 쓸쓸함을 녹여낸 곡으로 각종 차트에서 다비치의 건재함을 보이는 중이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사진=각 소속사 제공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리폿@이슈] "단숨에 35%"…'서영이'→'황금빛' 소현경, 돌아온 신의 필력 [TV리포트=김가영 기자] '황금빛 내 인생'이 심상치 않다. 시청률 35%(닐슨코리아)를 돌파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한 것이다. 지난 22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16회는 시청률 35%를 돌파했다. 단 16회만에 세운 기록. 아직 많이 남아있는 스토리를 생각해본다면 앞으로 시청률은 더 오를 것으로 보인다. '황금빛 내 인생'은 흙수저를 벗어나고 싶은 3無녀에게 가짜 신분 상승이라는 인생 치트키가 생기면서 펼쳐지는 황금빛 인생 체험기를 그린 세대 불문 공감 가족 드라마. 신혜선, 박시후, 이태환, 서은수 등이 출연하며 사랑 받고 있다. 특히 극중 양미정(김혜옥)이 진짜 재벌가의 딸 서지수(서은수) 대신 친딸 서지안(신혜선)을 재벌가로 보내는 어마어마한 일을 저지르며 극의 흥미는 더해진 상황. 비밀이 언제 탄로날까, 지켜보는 이들의 마음을 더욱 쫄깃하게 만들고 있다. '황금빛 내 인생' 소현경 작가는 '내 딸 서영이'로 KBS 주말극의 시청률 역사를 쓴 인물. '내 딸 서영이'는 가깝고도 먼 사이인 아버지와 딸의 사랑과 화해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 극중 인물들의 섬세한 감정 표현들이 극의 몰입감을 높였다. 당시 최고 시청률 47.6%를 돌파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내 딸 서영이'에 이어 '황금빛 내 인생'까지. 4년 반 만에 KBS 주말극으로 컴백한 소현경 작가가 안방 극장을 사로잡고 있는 중. 시청률 침체 시대에 날아온 '황금빛 내 인생'. 앞으로의 활약이 기대를 모은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연예 [리폿@이슈] '마녀' 윤현민→'저글러스' 백진희, 바람직한 바통터치 [TV리포트=김가영 기자] 배우 윤현민에 이어 백진희다. 공개 열애 중인 두 사람이 KBS 월화극 바통을 주고 받으며 열일을 펼칠 예정이다. 23일 백진희 소속사 측 관계자는TV리포트에 "'저글러스' 출연 을 제안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오는 12월 방송 예정인 KBS2 '저글러스'는 헌신과 순종의 서포터 정신으로 살아온 수동형 여자와 타인의 관심과 관계를 전면 거부하는 철벽형 남자가 비서와 보스로 만나 펼치는 오피스 드라마. 강혜정, 최다니엘, 이원근이 출연을 확정했다. 백진희는 좌윤이 역을 제안 받고 검토 중. 그가 출연 논의 중인 좌윤이는 천성이 밝고 싹싹하며 리더를 곁에서 챙기고 보조하는 재능이 탁월한 인물이다. 백진희가 '저글러스' 출연을 확정한다면 공개 열애 중인 윤현민의 바통을 이어받아 KBS 월화극을 책임지게 된 것. 현재 윤현민은 KBS2 '마녀의 법정'에 출연 중이다. '마녀의 법정'은 출세 고속도로 위 무한 직진 중 뜻밖의 사건에 휘말려 강제 유턴 당한 에이스 독종마녀 검사 마이듬과 의사 가운 대신 법복을 선택한 본투비 훈남 초임 검사 여진욱이 여성아동범죄전담부에서 앙숙 콤비로 수사를 펼치며 추악한 현실 범죄 사건을 해결해 나가는 법정 추리 수사극. 정려원, 윤현민, 김여진, 전광렬 등이 출연 중이다. 특히 '마녀의 법정'은 월화극 시청률 1위를 기록 중이던 SBS '사랑의 온도'를 꺾고 동시간대 1위에 오르며 시청률 고공행진 중이다. 윤현민은 의사에서 검사가 된 여진욱 역을 맡아 맹활약 중. 특히 출세에 눈이 먼 검사 마이듬(정려원)과 달리 피해자들을 생각하고 배려하는 '휴머니즘' 검사로 안방 극장에 훈훈함을 안기고 있다. '마녀의 법정' 윤현민의 바통을 이어 받을 '저글러스' 백진희. 열애와 일, 두 마리 토끼를 잡은 이 공개 열애 커플의 활약이 돋보인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