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픽] “길고양이와 한집살이” ‘대화가 필요한 개냥’ 김완선, 일상 첫 공개

기사입력 2017-10-13 10:40:54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박귀임 기자] ‘대화가 필요한 개냥’ 김완선이 반려 동물들과의 일상을 처음 공개한다.



13일 방송될 tvN 예능프로그램 ‘대화가 필요한 개냥’ 5화에는 가수 김완선과 반려묘 ‘레이’, ‘흰둥이’, ‘야들이’, ‘라클이’, ‘꼬맹이’, ‘복덩이’가 출연한다. 여섯 마리의 고양이들과 함께하는 김완선의 시끌벅적한 일상이 애견인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 특히 다양한 사연을 지닌 길고양이들을 입양하게 된 계기도 밝혀질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모은다.



이날 방송에서 여섯 길냥이들의 엄마 김완선은 아침부터 분주한 모습을 보인다. 눈을 뜨자마자 반려묘들의 간식부터 챙기고, 발톱을 깎아주는가 하면, 몸이 불편한 복덩이를 위해 손수 배변 마사지를 하는 등 남다른 사랑을 드러낸다. 오랜 시간 반려묘들을 돌본 후 컵라면으로 첫 식사를 해결하는 김완선의 소탈한 매력이 시청자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지난 주 반려견 ‘시로’와의 훈훈한 일상을 보여준 경리는 드넓은 들판으로 소풍을 떠난다. 비좁은 집을 답답해하며 마운틴 동작을 반복했던 시로를 위한 특별 이벤트로, 임슬옹의 반려견 ‘그래미’와 함께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놀이터를 방문한다. 오랜만의 자유에 흥분한 시로는 경리의 부름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천방지축 뛰놀았고, 급기야 이를 말리는 경리에게 돌발 행동을 하며 보는 재미를 더한다. 



또한 딘딘은 반려견 ‘디디’의 사회성을 길러주기 위한 특훈에 나선다. 산책 도중 디디의 겁 많고 소심한 모습을 목격한 딘딘이 애견인들과의 깜짝 모임을 마련한 것. 래퍼 슬리피의 반려견 ‘퓨리’를 비롯해 새로운 친구들을 만난 디디가 소극적인 성격에서 탈피할 수 있을지 기대감을 높인다.



한편 ‘대화가 필요한 개냥’은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20분에 방송된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tvN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리폿@이슈] "단숨에 35%"…'서영이'→'황금빛' 소현경, 돌아온 신의 필력 [TV리포트=김가영 기자] '황금빛 내 인생'이 심상치 않다. 시청률 35%(닐슨코리아)를 돌파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한 것이다. 지난 22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16회는 시청률 35%를 돌파했다. 단 16회만에 세운 기록. 아직 많이 남아있는 스토리를 생각해본다면 앞으로 시청률은 더 오를 것으로 보인다. '황금빛 내 인생'은 흙수저를 벗어나고 싶은 3無녀에게 가짜 신분 상승이라는 인생 치트키가 생기면서 펼쳐지는 황금빛 인생 체험기를 그린 세대 불문 공감 가족 드라마. 신혜선, 박시후, 이태환, 서은수 등이 출연하며 사랑 받고 있다. 특히 극중 양미정(김혜옥)이 진짜 재벌가의 딸 서지수(서은수) 대신 친딸 서지안(신혜선)을 재벌가로 보내는 어마어마한 일을 저지르며 극의 흥미는 더해진 상황. 비밀이 언제 탄로날까, 지켜보는 이들의 마음을 더욱 쫄깃하게 만들고 있다. '황금빛 내 인생' 소현경 작가는 '내 딸 서영이'로 KBS 주말극의 시청률 역사를 쓴 인물. '내 딸 서영이'는 가깝고도 먼 사이인 아버지와 딸의 사랑과 화해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 극중 인물들의 섬세한 감정 표현들이 극의 몰입감을 높였다. 당시 최고 시청률 47.6%를 돌파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내 딸 서영이'에 이어 '황금빛 내 인생'까지. 4년 반 만에 KBS 주말극으로 컴백한 소현경 작가가 안방 극장을 사로잡고 있는 중. 시청률 침체 시대에 날아온 '황금빛 내 인생'. 앞으로의 활약이 기대를 모은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연예 [리폿@이슈] '마녀' 윤현민→'저글러스' 백진희, 바람직한 바통터치 [TV리포트=김가영 기자] 배우 윤현민에 이어 백진희다. 공개 열애 중인 두 사람이 KBS 월화극 바통을 주고 받으며 열일을 펼칠 예정이다. 23일 백진희 소속사 측 관계자는TV리포트에 "'저글러스' 출연 을 제안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오는 12월 방송 예정인 KBS2 '저글러스'는 헌신과 순종의 서포터 정신으로 살아온 수동형 여자와 타인의 관심과 관계를 전면 거부하는 철벽형 남자가 비서와 보스로 만나 펼치는 오피스 드라마. 강혜정, 최다니엘, 이원근이 출연을 확정했다. 백진희는 좌윤이 역을 제안 받고 검토 중. 그가 출연 논의 중인 좌윤이는 천성이 밝고 싹싹하며 리더를 곁에서 챙기고 보조하는 재능이 탁월한 인물이다. 백진희가 '저글러스' 출연을 확정한다면 공개 열애 중인 윤현민의 바통을 이어받아 KBS 월화극을 책임지게 된 것. 현재 윤현민은 KBS2 '마녀의 법정'에 출연 중이다. '마녀의 법정'은 출세 고속도로 위 무한 직진 중 뜻밖의 사건에 휘말려 강제 유턴 당한 에이스 독종마녀 검사 마이듬과 의사 가운 대신 법복을 선택한 본투비 훈남 초임 검사 여진욱이 여성아동범죄전담부에서 앙숙 콤비로 수사를 펼치며 추악한 현실 범죄 사건을 해결해 나가는 법정 추리 수사극. 정려원, 윤현민, 김여진, 전광렬 등이 출연 중이다. 특히 '마녀의 법정'은 월화극 시청률 1위를 기록 중이던 SBS '사랑의 온도'를 꺾고 동시간대 1위에 오르며 시청률 고공행진 중이다. 윤현민은 의사에서 검사가 된 여진욱 역을 맡아 맹활약 중. 특히 출세에 눈이 먼 검사 마이듬(정려원)과 달리 피해자들을 생각하고 배려하는 '휴머니즘' 검사로 안방 극장에 훈훈함을 안기고 있다. '마녀의 법정' 윤현민의 바통을 이어 받을 '저글러스' 백진희. 열애와 일, 두 마리 토끼를 잡은 이 공개 열애 커플의 활약이 돋보인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DB